ezday
무심결에 했을 뿐인데.. 탈모 부르는 '발모광'
100 뚜르 2022.04.08 14:38:24
조회 44 댓글 0 신고
발을 뽑는 습관 '발모광'이 모낭 손상해 탈모, 염증 부를 수 있다
반복적으로 머리카락이나 체모를 뽑는 습관이 모낭을 손상, 감염해 탈모를 유도할 수 있다. 출처 Giphy

[파이낸셜뉴스] 발모광은 강박 장애의 일종으로, 무의식적으로 모발을 뽑는 습관을 뜻합니다. 발모광이 만성화되면 탈모가 생기는 것은 물론이고 다른 강박증을 동반할 우려가 있어 면밀한 관찰이 필요합니다.
무의식적으로 모발을 뽑는 습관, ‘발모광’이 탈모 부른다

발모광의 원인은 아직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스트레스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소아기와 청소년기, 그 이후에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반복적으로 머리카락이나 수염, 신체 다른 부위의 털을 뽑는 증상을 보입니다.

사람의 모낭 1개에서는 평생 25~35개의 모발이 자라납니다. 따라서 모발을 계속해서 뽑을 경우, 어느 순간부터 모낭에서 모발이 자라지 않죠. 모발을 뽑는 과정에서 모낭에 상처가 생기거나 세균이 침입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발모광이 만성화될수록 탈모 부위는 점차 넓어집니다. 특정 부위의 모발을 반복적으로 뽑을 경우 그 부위가 원형탈모처럼 또렷하게 나타나기도 합니다. 심할 경우 모발을 씹거나 삼키는 증상을 동반하기도 해 만성화되기 전 치료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발모광을 치료하는 데 핵심은 모발을 뽑고 싶은 충동을 억제하는 것입니다. 약물로 치료하는 방법도 있으나 증상이 심하지 않을 경우 먼저 심리 상담을 통해 주변 환경을 살피고 취미 생활 등을 병행하며 스트레스를 조절하는 것을 권합니다. 스스로 행동을 교정하기 어려울 경우에는 빠른 시간 내에 전문의와 상담해 적극적으로 치료할 것을 권장합니다.
#스트레스 #탈모예방 #탈모관리 #모발관리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문기사 보기 : https://news.v.daum.net/v/20220408134819799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재즈민의 뷰티 다이어리㊲] 중년의 풍성한 모발! 중년주부는 헤어 볼륨으..   뚜르 66 22.05.19
샴푸 까다롭게 골라야 하는 이유   뚜르 76 22.05.18
뷰티 브랜드 페사드, 오 드 퍼퓸 3종 등 제품 공개   뚜르 68 22.05.17
러쉬 입욕제 추천, 배쓰밤 가디스  file 사르나이 78 22.05.16
25000톤이 판매되는 비옥신 포르테 탈모방지샴푸  file 사르나이 27 22.05.16
향수 앤 라이프스타일 뷰티 브랜드 '페사드(pesade)' 16일 첫 선   뚜르 82 22.05.16
탈모 관리에 좋은 비타민은 비오틴∙비타민 C   뚜르 44 22.05.15
비누비누, 예쁘고 착한 비누   뚜르 56 22.05.14
여자 연예인 단발좌 2022년 봄 최신 버전   뚜르 596 22.05.13
재발 가능성 40%, 무서운 '원형탈모'   뚜르 28 22.05.12
하루 5분, 탈모를 막는 시간   뚜르 32 22.05.11
두피 관리 잘못하면 얼굴 노안 된다?   뚜르 38 22.05.10
모로칸오일, 프리미엄 기프트 세트 '샤인 러브 세트'출시   산과들에 43 22.05.08
김우빈의 향기로운 일상 속 홈 프레그런스   산과들에 17 22.05.08
데싱디바 네일 케어 라인...휴가시즌 앞두고 인기   산과들에 25 22.05.08
[아미랑] 항암치료 중 빠진 머리카락, '영구적 탈모' 아냐   뚜르 63 22.05.08
야근, 이별, 취업..스트레스와 탈모의 상관관계   뚜르 28 22.05.07
흡연, 스트레스, 염색도 안 돼? 탈모 원인 3   뚜르 32 22.05.05
정수리 냄새 만드는 습관 3   뚜르 33 22.05.04
머리에 톡 얹으면 고급美 뿜뿜하는 명품 브랜드 '헤어핀' 스타일링   뚜르 93 22.05.0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