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토마토에 비타민 D까지? 몸의 변화는?
56 산과들에 2022.05.26 17:58:06
조회 37 댓글 0 신고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생토마토에는 비타민 A, B1B2, 엽산, 비타민 C 등이 고루 들어있지만 비타민 D는 없다(국가표준식품성분표). 그런데 최근 토마토에 비타민 D가 대량 축적되도록 하는 기술이 개발되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무슨 일이 있는 것일까? 아울러 토마토 고유의 영양성분에 대해 다시 알아보자.

◆ 하루 토마토 2개면 비타민D 결핍 문제 해결?

하루 토마토 2개면 비타민D 결핍을 해결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최근 나왔다. 비타민 D는 햇빛을 받으면 몸속에 만들어지지만 자외선 차단제 확산 등으로 인해 부족한 사람들이 많다. 이런 점을 감안해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를 이용해 비타민 D가 과육 뿐 아니라 잎에도 대량 축적되도록 하는 데 성공했다는 것이다(국제 학술지 '네이처 식물').

영국 존 인스 센터의 캐시 마틴 교수 연구팀은 DNA에서 원하는 부위를 잘라내는 효소 단백질인 유전자 가위로 이런 성과를 얻었다고 했다. 이 토마토 1개에 들어있는 비타민D 양은 달걀 2개와 비슷하다는 것. 하루 토마토 2개면 비타민D 결핍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했다. 하지만 상용화까지는 오랜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사람들이 유전자를 바꾼 토마토 섭취를 꺼릴 수 있다는 주장도 나온다.

◆ 대표적인 건강식품 토마토, 라이코펜 성분이 핵심

토마토의 대표 성분인 라이코펜(lycopene)은 건강물질로 잘 알려져 있다. 빨간색을 내는 카로티노이드계 색소 물질이 몸속 세포의 산화를 막아 전립선암, 폐암, 유방암 등을 예방하는데 도움을 준다(국립농업과학원, 국가암정보센터). 심장병, 뇌졸중 등 심혈관 질환의 발병률을 낮추고 몸에 나쁜 콜레스테롤(LDL)의 혈중 수치를 감소시켜 노화를 늦추는 작용을 한다.

라이코펜은 가열할수록 더욱 활성화되어 몸에 잘 흡수된다. 토마토를 생으로 먹는 것보다 가열한 요리로 먹는 것이 더욱 효과적이다. 지용성이기 때문에 기름에 조리했을 때 몸에 쉽게 흡수된다. 토마토의 색깔별 라이코펜 함량은 노란색<붉은색<검붉은색 순으로 많다.

◆ 눈 건강에 좋고, 혈압 내리고... 열량 낮아 체중감량에도 도움

토마토에는 눈에 좋은 루테인, 제아잔틴 성분이 많이 들어 있다. 망막을 튼튼하게 해 시력에 도움을 준다. 특히 루테인은 혈압과 콜레스테롤을 낮춰 고혈압 환자의 식이요법에 활용된다. 토마토는 열량이 낮다. 100g당 일반토마토는 14kcal, 방울토마토는 16kcal에 불과하다. 식이섬유와 펙틴 성분도 많아 포만감을 줘 체중감량, 변비 개선을 돕는다.

◆ 천연 조미료 역할... 시큼한 맛이 위액분비 촉진

토마토는 글루탐산과 유기산이 풍부해 기름진 음식, 쓴 맛을 중화한다. 다른 맛과 잘 조화되어 천연 조미료로 쓸 수 있다. 피자, 파스타, 스프, 샌드위치, 샐러드, 케첩 등 다양한 요리에 이용 가능하다. 살짝 구워 스테이크에 곁들여 먹기도 한다. 시큼한 맛을 내는 구연산, 사과산 등의 유기산이 위액분비를 촉진시켜 소화를 돕는다. 육류섭취로 인한 몸속 산성화를 방지하는 역할도 한다.

◆ 당도, 칼륨, 산성... 토마토도 주의할 점이?

방울토마토는 채소임에도 과일처럼 생과로 섭취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일반 토마토에 비해 손쉽게 먹을 수 있고 영양가가 풍부해 식사대용으로도 좋다. 다이어트와 당뇨병 예방·관리를 위해 용기에 휴대해 사무실에서 먹는 사람도 많다. 다만 당도가 높으므로 지나치게 많이 먹지 않는 게 좋다. 풍부한 칼륨은 신장질환이 있는 사람에게는 좋지 않다. 구연산 등 산성 식품이기 때문에 공복에 많은 양을 먹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다.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100세 시대, 건강하게 오래 살 수 있는 팁 9   뚜르 75 22.07.05
삶은 달걀과 멸치조림.. 중년에 특히 좋은 식단은?   뚜르 71 22.07.04
암 발생 위험도 높은 흔한 음식들은?   뚜르 55 22.07.03
원인 알 수 없는 이상 증상, ○○○ 부족해서?   뚜르 66 22.07.02
좋은 마음이 몸에 미치는 선한 영향력 7가지   뚜르 57 22.07.01
‘먹는 것도 까탈’ ADHD 아이를 위한 식습관 팁   뚜르 54 22.06.30
당신이 늘 피곤한 뜻밖의 이유 6   뚜르 68 22.06.29
수산물 많이 먹는 노인...노쇠 위험 '절반'   산과들에 30 22.06.28
음식 알레르기 인 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이것'   산과들에 32 22.06.28
껍질째 먹으면 좋은 여름 과일3   산과들에 56 22.06.28
치매 위험 알리는 신호…그리고 예방에 도움 되는 두뇌식품 5   뚜르 78 22.06.28
달걀의 건강 효과…잘 먹는 방법 4가지   뚜르 130 22.06.27
500만 당뇨환자, 여름철 ‘당뇨발’ 위험…지구촌 30초에 1명 족부 절단   뚜르 95 22.06.26
딱 한두 잔만 마시면…맥주의 건강 효과 4   뚜르 116 22.06.25
혈액 순환 돕는 방법…그리고 좋은 식품들   뚜르 104 22.06.24
근육 챙기고 체중 조절 돕는 흔한 식단은?   뚜르 93 22.06.23
장 ‘독소’ 배출을 돕는 흔한 음식 7   뚜르 108 22.06.22
찬 음식 많이 먹는 여름…사과식초의 건강 효과 9   뚜르 109 22.06.21
폐 건강 지키는 자가 관리법…그리고 좋은 식품 13   뚜르 110 22.06.20
수분 부족 시 생기는 의외의 증상…잘 섭취하는 방법   뚜르 124 22.06.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