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이 자세' 취하면 반 잘 나온다
56 산과들에 2022.05.26 17:51:12
조회 53 댓글 0 신고
로뎅의 조각 작품 '생각하는 사람'처럼 허리를 약간 굽히면 변 배출에 도움이 된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변비가 있으면 배가 더부룩해 삶의 질이 떨어질 뿐 아니라, 각종 질환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 예를 들어, 변비가 심해지는 노년에는 드물게 장폐색이 발생하기도 하고, 탈장이 생길 수도 있다.

변비로 변이 잘 안 나올 때는 로뎅의 조각 작품 '생각하는 사람'처럼 허리를 약간 굽혀보는 게 도움이 된다. 그냥 앉아있을 때보다 복압이 높아져 대변이 밖으로 잘 나온다. 실제 클리블랜드클리닉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허리를 약간 숙이고 대변을 보면 항문과 직장의 휘어진 각도가 커지고 복압이 높아지며 대변이 원활하게 나온다. 이를 위해 변기 앞에 작은 발판을 놓아보는 것도 방법이다. 발을 발판 위에 올리고 상체를 앞으로 숙이면 변이 배출되는 데 효과적이다. 다만, 모든 변비 환자에게 효과가 있지는 않고 직장이 잘 열리지 않는 '출구 폐쇄형' 변비 환자에게 효과적이다.

이 밖에 변비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물을 충분히 마셔야 한다. 하루에 1.5~2L의 물을 마시는 게 좋다. 꾸준한 운동도 필수다. 몸의 활동량이 적으면 장의 연동운동이 적어지면서 변이 잘 배출되지 못한다. 변의가 있으면 바로 화장실에 가야 한다. 특히 노인은 신경이 둔해지기 쉬워 가벼운 변의도 무시하면 안 된다. 방귀는 참지 말고 뀌자. 가스가 잘 내에 축적돼 장의 운동기능이 약해지면서 변비가 생기거나 복통을 유발할 수 있다. 식사를 규칙적으로 하는 것도 중요하다. 특히 아침 식사를 하고 15분 이내에 대변 보는 습관을 가지는 게 좋다. 반신욕과 좌욕도 하복부 혈액순환을 활발히 해 변비 개선에 도움을 준다.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치매 위험 35% 줄이는 9가지 방법   뚜르 87 22.07.30
전문가들도 매일 꼭 먹는 건강식품 7가지   뚜르 98 22.07.29
혈당 낮추는 식습관 5가지   뚜르 87 22.07.28
류머티즘 관절염에 좋은 여름 과일 5   뚜르 90 22.07.27
‘생명수’ 물을 충분히 마시지 않고 있다는 경고 신호와 대책   뚜르 74 22.07.26
여름철 건강 유지에 단백질 섭취 필요…이때 좋은 식품 4   뚜르 86 22.07.25
방귀 오래 참으면 몸의 변화가.. 어떻게 줄일까?   뚜르 98 22.07.24
운동 안하면 근육 녹아 없어져…유지하는데 좋은 식품 5   뚜르 81 22.07.23
그래도 가성비 높아…제철 양파의 놀라운 효능 7   뚜르 82 22.07.22
일상에서 안전하게 ‘노화’ 늦추는 법 7가지   뚜르 96 22.07.21
건강한 여름 나기 돕는…제철 과채 8, 음식 6   뚜르 75 22.07.20
위암 예방에 좋은 방법…도움 되는 식품들   뚜르 94 22.07.19
피부를 빨리 늙게 하는 최악의 음식 5   뚜르 87 22.07.18
스트레스 풀고, 혈압 낮추고…낮잠의 건강 효과 7   뚜르 80 22.07.17
어쩌다 과식했을 때 대처법...피해 줄이는 식품들   산과들에 50 22.07.16
여름철 식중독 걱젇되면 '이 채소' 드세요   산과들에 42 22.07.16
"간헐적 단식, 코로나 합병증 줄인다" 뜻밖의결과   산과들에 71 22.07.16
자다 깼을 때 다시 잠드는 방법 8   뚜르 94 22.07.16
수명을 늘리는 간단한 생활습관 4   뚜르 101 22.07.15
이보다 쉬울 순 없다! 혈당 잡는 ★인슐린 헬퍼 운동법★ | 나는 몸신이다..   뚜르 98 22.07.1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