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자세' 취하면 반 잘 나온다
산과들에 2022.05.26 17:51:12
조회 78 댓글 0 신고
로뎅의 조각 작품 '생각하는 사람'처럼 허리를 약간 굽히면 변 배출에 도움이 된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변비가 있으면 배가 더부룩해 삶의 질이 떨어질 뿐 아니라, 각종 질환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 예를 들어, 변비가 심해지는 노년에는 드물게 장폐색이 발생하기도 하고, 탈장이 생길 수도 있다.

변비로 변이 잘 안 나올 때는 로뎅의 조각 작품 '생각하는 사람'처럼 허리를 약간 굽혀보는 게 도움이 된다. 그냥 앉아있을 때보다 복압이 높아져 대변이 밖으로 잘 나온다. 실제 클리블랜드클리닉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허리를 약간 숙이고 대변을 보면 항문과 직장의 휘어진 각도가 커지고 복압이 높아지며 대변이 원활하게 나온다. 이를 위해 변기 앞에 작은 발판을 놓아보는 것도 방법이다. 발을 발판 위에 올리고 상체를 앞으로 숙이면 변이 배출되는 데 효과적이다. 다만, 모든 변비 환자에게 효과가 있지는 않고 직장이 잘 열리지 않는 '출구 폐쇄형' 변비 환자에게 효과적이다.

이 밖에 변비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물을 충분히 마셔야 한다. 하루에 1.5~2L의 물을 마시는 게 좋다. 꾸준한 운동도 필수다. 몸의 활동량이 적으면 장의 연동운동이 적어지면서 변이 잘 배출되지 못한다. 변의가 있으면 바로 화장실에 가야 한다. 특히 노인은 신경이 둔해지기 쉬워 가벼운 변의도 무시하면 안 된다. 방귀는 참지 말고 뀌자. 가스가 잘 내에 축적돼 장의 운동기능이 약해지면서 변비가 생기거나 복통을 유발할 수 있다. 식사를 규칙적으로 하는 것도 중요하다. 특히 아침 식사를 하고 15분 이내에 대변 보는 습관을 가지는 게 좋다. 반신욕과 좌욕도 하복부 혈액순환을 활발히 해 변비 개선에 도움을 준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오래 앉아 있으면 안 되는 이유…건강하게 앉아 있는 팁 4   뚜르 88 22.06.13
고기와 회의 해로운 요소를 줄이는 채소 3가지   뚜르 85 22.06.12
외로움의 징후 혈액에도 나타나…고독 이겨내며 잘 사는 법 8   뚜르 69 22.06.11
혈관 건강에 특히 좋은 과일, 채소 4   뚜르 115 22.06.10
손톱과 발톱이 말해주는 건강 상태   뚜르 490 22.06.09
콜레스테롤 높다는 신호, ‘이 3곳’ 통증을 살펴라   뚜르 97 22.06.08
스쿼트 하면 좋은 이유 5가지   뚜르 93 22.06.07
나이 들면서 건강하고 멋지게 사는 법…이때 좋은 식품   뚜르 77 22.06.06
이 2가지만 잘 지키면 요양병원 안 가고도 건강하게 노후를 맞을 수 있다!   뚜르 78 22.06.05
채소 몸에 좋다고 함부로 먹지 마라! 대장암, 장건강의 대가 세브란스병원..   뚜르 82 22.06.04
당뇨와 고혈압에 참외 효능!   뚜르 73 22.06.03
뇌혈관질환이 있는 우리에게 정말 필요한 충분한 잠. 수면 장애 해결책   뚜르 60 22.06.02
치매 예방을 위한 음식 정보   뚜르 67 22.06.01
혈관을 딱딱하게 만드는 이런 '음식'은 피하세요 (치매, 뇌졸중, 심장병, ..   뚜르 85 22.05.31
제철 옥수수, 뜻밖의 이득 5   뚜르 68 22.05.30
홈 건강뉴스 칼럼 헬스스낵 베스트닥터 당신의 미래, 70대의 건강 체크 포..   뚜르 72 22.05.29
몸이 보내는 마그네슘 결핍 신호 10가지 (10가지중 3가지에 해당 되시면 꼭..   뚜르 65 22.05.28
70대 뇌가 20,30대와 비슷…뇌 건강 지키는 방법과 식품   뚜르 110 22.05.27
토마토에 비타민 D까지? 몸의 변화는?   산과들에 56 22.05.26
'이 자세' 취하면 반 잘 나온다   산과들에 78 22.05.2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