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식사습관에 따른 성격 7가지
100 뚜르 2021.12.13 08:14:55
조회 107 댓글 0 신고

 

영국의 식사행동 분석전문가인 줄리엣 보고시안 박사는 “개인의 식사습관을 한 가지 유형으로 표현하기는 어렵지만 대표적으로 구별되는 갖가지 식사 습관에는 일장일단이 있다”고 말한다. ‘데일리메일’이 보고시안 박사가 제시한 ‘식사습관에 따른 성격 7가지’를 소개했다.

 

1. 빨리 먹는 사람

 

숨도 쉬지 않고 후다닥 음식을 비우는 사람은 전형적으로 여러 일이 한 번에 가능한 멀티태스킹 형일 가능성이 높고, 업무 마감에 있어서도 문제없이 해치운다. 빠르게 먹는 사람은 자기 자신보다 타인의 일을 먼저 생각한다. 성격이 급하기 때문에 자신의 개인적 업무로 인해 다른 일에 시간이 지체되는 것을 참지 못하는 성격이다.

 

 

2. 천천히 먹는 사람

 

유독 천천히 먹는 사람은 음식의 맛 하나하나를 음미하면서 먹기 때문에 그 순간의 즐거움을 놓치지 않으려 한다. 자신의 행위를 중요시 여긴다는 것인데 이러한 점이 성격에 반영되면 자기중심적 성향에 고집이 강한 측면이 있다.

 

3. 한 가지 음식에만 집착하는 사람

 

한 가지 음식에 꽂히면 그 음식만 줄곧 먹는 사람은 융통성이 부족할 가능성이 크다. 업무에 있어서는 과업지향형일 가능성이 높고 체계적이고 세세한데 업무 집중도가 강한 반면 변화를 싫어하고 한 가지 길로만 가려하기 때문에 다른 조직원과 종종 문제를 겪기도 한다.

 

 

 

4. 입맛이 까다로운 사람

 

메뉴를 집어 들고 한참동안이나 음식 재료나 상태를 확인하려하는 입맛 까다로운 사람은 다른 선택에 있어서도 이것저것 따지며 까다롭게 구는 경향이 강하다. 이는 지적 호기심이 강하고, 질문하는 것에 어려움을 느끼지 않는 성격으로 풀이된다. 일단 그들이 알고 싶어 하고 그 호기심을 충족할 수 있다면, 새로운 모험도 물불가리지 않고 감행하는 스타일이다.

 

5. 먹을 때 소리를 내는 사람

 

음식을 먹을 때마다 쩝쩝 소리, 후루룩 등 여러 이상한 소리를 잘 내는 사람들은 의심할 여지없이 자유로운 영혼일 가능성이 높다. 다른 사람의 시선이나 의견은 신경 쓰지 않고 사는데 이에 따라 직관적이면서도 직선적인 면모도 강하다. 주변을 의식하지 않고 소리를 내기 때문에 종종 자신의 의도와는 달리 타인으로부터 경우 없거나 예의 없다는 소리도 듣는다.

 

 

 

6. 먹기 전에 다 썰어 놓는 사람

무언가를 먹기 전에 이것저것 준비해놔야 직성이 풀리는 사람, 가령 스테이크나 돈가스를 먹을 때를 생각할 때 한꺼번에 다 썰어놓고 먹기 시작하는 사람은 전략적이고 진취적 성격이 강하다. 또한 이런 사람들은 큰 꿈이나 계획을 세우는 것에 즐거움을 느끼며, 그 꿈이 성취될 미래를 학수고대한다. 이러한 성향 때문에 현재의 현실에서는 고군분투하는 성향에 강하다.

 

7. 매번 새로운 음식을 주문하는 사람

 

늘 새로운 음식 맛을 시도해 보는 사람들은 위험 감수, 이색적 도전을 마다하지 않는다. 열정적 모험가 정신이 강하며, 용기 있고 의기왕성한 사람으로 비춰진다. 이들은 독특한 면모를 지니고 있기도 하지만 닫혀있기보다는 오픈마인드로 일상을 대하기 때문에 지루할 겨를이 없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문기사 보기 : https://kormedi.com/1367714/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비타민D’가 부족하다는 신호 5가지   뚜르 80 22.04.20
건강 장수의 열쇠! 바다의 영양을 먹다! 해조류 (KBS_20131218)   뚜르 38 22.04.19
착한 지방 먹기 실험, 그 결과는? (KBS 20220119 방송)   뚜르 48 22.04.18
의사도 고지혈증? 착한 기름으로 고지혈증 막는 의사의 식사법 (KBS 20220..   뚜르 49 22.04.17
아연 섭취 필요한 이유, 그리고 풍부한 식품 5   뚜르 62 22.04.16
숙면을 위한 꿀팁 4   뚜르 77 22.04.15
만병 치료제   무극도율 44 22.04.14
노화는 발부터 시작된다   무극도율 131 22.04.14
잘못된 차량 냉방이 암 발생 주요한 원인   무극도율 19 22.04.14
노화는 싫어…피해야 할 식품 Vs 먹어야 할 식품   뚜르 72 22.04.14
뇌 노화 늦추고 체중 감량.. 어떤 방식으로?   뚜르 46 22.04.13
인체의 축소판… ‘손’이 보여주는 건강 신호 6가지   뚜르 63 22.04.12
집에서 '독'을 줄이는 사소한 행동3   산과들에 49 22.04.11
많이 먹어 더부룩할 때...콜라 대신'이것' 드세요   산과들에 54 22.04.11
셀레늄 보충제도 챙겨 먹어야 할까?   산과들에 11 22.04.11
제철 ‘쑥’의 뜻밖의 효능.. 몸의 변화가?   뚜르 58 22.04.11
두뇌가 ‘반짝반짝’…인지기능 유지법, 좋은 식품   뚜르 51 22.04.10
‘걷기 운동’에 대한 잘못된 상식 3가지   뚜르 62 22.04.09
나이 들수록 골밀도 뚝↓ 뼈 건강에 좋은 음식5   뚜르 52 22.04.08
[건강 알고리즐]노화는 다리부터 -1. 2. ‘한 발 동작’이 알려주는 당신의..   뚜르 41 22.04.0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