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고혈압 약 복용하는 사람, 운동 '이렇게' 하세요
56 산과들에 2020.08.24 18:05:58
조회 801 댓글 0 신고

고혈압 환자는 무거운 기구를 드는 중량 운동은 혈압을 상승시킬 수 있으므로 호흡을 멈추지 않아야 한다./클립아트코리아 제공
고혈압 약은 종류에 따라 운동 중 몸 상태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운동에 들어가기 전, 주의사항을 의사에게 확인 받는 게 좋다. 베타차단제와 이뇨제는 최대운동 시 심박 수 반응을 억제하고 운동 능력을 감소시킬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저혈당증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어지럼증에 유의한다. 필요한 경우 운동 중 주스나 사탕 등의 당분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체온 조절에도 영향을 주기 때문에 고온다습한 환경에서 운동할 때 탈수나 열사병 위험이 증가할 수 있다.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면 시원한 곳에서 휴식을 취하고 수분 섭취도 충분히 해줘야 한다. 알파차단제나 칼슘이온차단제, 혈관확장제 등의 약물은 운동 중 갑작스런 저혈압을 초래하기 쉽다. 정리 운동 시간을 늘리고 증상을 주의 깊게 관찰해야 한다. 강압제는 운동 중 생리적인 순환반응을 저해할 가능성이 있어 안전성을 확인해야 한다.

중량운동은 혈압 상승 유발, 호흡 유지해 안전하게 실시
고혈압 환자는 낮은 강도에서 장시간 할 수 있는 유산소 운동이 좋다. 특히 걷기나 가벼운 조깅과 같은 단순하면서도 동적이고 전신을 이용하는 운동이 혈압을 효율적으로 떨어뜨린다. 서울아산병원 심장내과 이사민 교수는 “반면, 무거운 기구를 이용하는 중량운동은 정적인 운동이므로 운동 중 최저 혈압(확장기 혈압)이 크게 상승한다”며 “이때 호흡을 멈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정상 혈압을 가진 사람의 경우, 최저 혈압(확장기 혈압)은 감소하거나 변화가 없는 반면, 최고 혈압(수축기 혈압)은 운동 강도에 따라 비례적으로 높아진다. 그런데 고혈압 환자의 경우 높은 강도로 운동을 하면 최저 혈압(확장기 혈압)이 증가하면서 최고 혈압(수축기 혈압)도 260mmHg 이상으로 상승한다. 고혈압 환자라면 역도 운동이나 머리가 하지보다 아래로 가는 운동(거꾸로 매달려 윗몸 일으키기 등)은 삼가야 한다. 고강도 운동은 오히려 심혈관계 이상을 초래하고 혈당과 혈압을 높인다. 대신 가벼운 중량을 15~20회 정도 반복해 들어 올리는 것은 무방하며, 이때 반드시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이 동반돼야 한다. 기구를 들어 올릴 때는 숨을 참지 말고 내쉬는 등 호흡을 조절하면 안전하게 운동할 수 있다.

/ 이금숙 헬스조선 기자 lks@chosun.com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8/21/2020082103387.html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탄산음료가 과다 섭취가 이 질환 위험 높인다   산과들에 35 21.11.10
위 쓰리게 하는 매운 맛? '캅 사이신' 위염 예방합니다   산과들에 52 21.11.10
"노인 걷는 속도 느려진다면 이 질환 의심해야"   산과들에 52 21.11.10
‘노화’ 늦추는 일상 속 생활습관 7가지   뚜르 97 21.11.10
매일 생강을 섭취하면 나타나는 효능   무극도율 89 21.11.09
‘최고령’ 송해 이순재의 인지기능 유지법 5   뚜르 48 21.11.09
살 덜 찌고 잠들기 편한 야식 7가지   뚜르 104 21.11.08
구이 음식에 먹는 이유.. 장 청소에 좋은 ‘이 음식’은?   뚜르 80 21.11.06
먹어도 살 잘 안찌고, 영양에는 좋은 먹거리 7   뚜르 51 21.11.05
노화하는 혈관 살리는 생활습관 3가지   뚜르 76 21.11.04
뼈, 간 건강에 좋고…영양 풍부한 11월 제철식품   뚜르 82 21.11.03
‘지방’도 먹어야 하는데.. 건강하게 먹는 법 5가지   뚜르 89 21.11.02
나이들수록 챙겨야 하는 음식들   뚜르 125 21.11.01
살 빼고, 술 줄이고…잘 늙지 않는 비결 7   뚜르 73 21.10.31
피 맑게 하고, 나쁜 콜레스테롤 줄이는 ‘음식 1위’는?   뚜르 127 21.10.30
물부터 마셔야.. 눈의 노화 늦추는 식품 7가지   뚜르 114 21.10.29
건강하게 오래 사는데 유리한 운동 5   뚜르 68 21.10.28
또 췌장암, ‘통증’도 가장 독하다.. 발병률 높은 사람은?   뚜르 327 21.10.27
고기는 별로, 과자는 좋아했는데.. 몸의 변화는?   뚜르 49 21.10.26
극심한 가슴 통증, 심장 협심증… 증상 및 예방법   뚜르 291 21.10.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