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쿡기자의 건강톡톡] 가을이 온다고 '식중독' 안심하지 마세요
100 뚜르 2018.09.01 00:50:02
조회 140 댓글 0 신고
'식중독' 예방, 보관·조리·섭취 주의하고 손 자주 씻어야

국민일보DB

식중독은 식품을 섭취할 때 인체에 유해한 미생물 또는 독소가 인체에 침입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반적으로 식중독에 걸리면 구역·구토·설사·복통·발열이 나타날 수 있다. 특히 무더위가 이어지는 여름철은 바이러스와 세균 등이 음식물에서 쉽게 번식해 식중독이 발생하기 쉬운 계절이다. 특히 전문가들은 여름이 지나고 가을이 오는 시기라고 식중독에 대해 안심해서는 안된다며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식중독의 원인은 황색포도상구균, 바실루스 세레우스균, 웰치균(클로스트리디움균)의 독소, 노로바이러스, 엔테로바이러스, 로타바이러스와 같은 바이러스, 살모넬라, 이질, 캠필로박터, 비브리오, 예르시니아, 병원성대장균과 같은 세균, 아메바와 같은 원충 감염뿐만 아니라 자연 독소나 화학물질 등 매우 다양하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서부지부 건강증진의원 최중찬 원장은 “원인 균이나 물질에 오염된 음식물이면 무엇이든 식중독을 일으킬 수 있다. 식중독의 경우 원인 식품을 섭취한 후 수 시간에서 며칠 혹은 몇 주 후에도 나타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중찬 원장은 “드물게 위장 증상 없이 발열 등 전신 증상만 있거나 신경 증상으로 어지럼증이나 감각 이상만 나타나기도 한다. 때로는 위장 증상 이후 콩팥 기능 부전·뇌수막염·관절염·마비 증세가 생기기도 하며 사망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원인에 따라 증상이 나타나는 시간이나 양상이 다르기 때문에 섭취한 음식과 증상을 고려해 원인을 추정할 수는 있다. 하지만 증상이 경미하고 회복이 빠르면 추정이 불가능하다. 병원을 방문해야 하는 증상으로는 지속적이고 심한 증상과 38℃ 이상의 발열, 수분 섭취 불가능, 혈성 설사 등이다. 구토나 설사로 인해 쉽게 탈수가 되는 영·유아와 어린이, 노약자 등의 경우 신속한 조치가 필요하다.


최중찬 원장은 “식중독의 경우 대개는 지지요법(염분과 당분이 함유된 수분 섭취, 소량의 저지방 식사, 휴식)으로 충분하다. 그러나 구토나 설사가 심해 물을 마시기조차 어렵다면 정맥 혈관을 통한 수액을 투여해야 한다”며 “설사를 멎게 하기 위한 지사제나 항생제는 제한적으로 사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원문기사를 통하여 확인하세요.


원문기사 보기 : https://news.v.daum.net/v/20180901002504208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건강칼럼] 복부 지방 피하려면 아침부터 챙기자   (1) 뚜르 649 19.01.23
물티슈로 얼굴도 닦는데..주의해야 할 사용법 5   (1) 뚜르 855 19.01.23
술 마신 다음 날, 해장국 대신 도움 되는 '이 과일'   (1) 산과들에 888 19.01.22
지끈지끈 편두통, 술 마시면 심해져   (1) 산과들에 265 19.01.22
국민 들끓게 한 '홍역포비아'...반드시 알아둬야 할 증상   (1) 산과들에 199 19.01.22
설 명절 전 종류 7가지 레시피 모음  file (1) 행복한세상만.. 33,287 19.01.22
눈곱 형태별 안구 질환 및 치료법  file (1) 행복한세상만.. 903 19.01.22
목욕은 한 첩의 보약보다 좋다   (1) 새벽이슬 858 19.01.21
치매 예방하려면 3권장·3금지·3활동 333 실천해야   (1) 새벽이슬 767 19.01.15
신통한 생활의 지혜 77 가지   (1) 새벽이슬 1,002 19.01.12
미역은 만병통치 약   (1) 새벽이슬 782 19.01.11
감기와 비슷해 놓치기 쉬운 뇌수막염  file (1) 행복한세상만.. 593 19.01.07
폐암 30%는 여성..비흡연자도 50세 전후 검진 받으세요   (1) 이현경 492 18.12.25
겨울 감기 걸리면..척추·관절에도 '골병' 들 수도   (1) 이현경 358 18.12.23
양파와 와인의 효능   (1) 새벽이슬 3,200 18.12.23
[건강 에세이] 건선은 피부질환 그 이상이다   (1) 이현경 360 18.12.23
암보다 사망률 높은 심부전은?  file (1) 행복한세상만.. 791 18.12.03
소변 만들어 내는 신장, 신장암 의심 증상은?  file (1) 행복한세상만.. 2,279 18.12.03
제4회 우유 가치의 재발견을 위한 포럼이 열립니다!  file (1) 밀크어트 2,640 18.11.30
관절염, 추울 때 더 심해지는 이유   (1) 뚜르 547 18.11.3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