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마이 마니아

여행 마니아 리스트

호미숙 자전거여행, 사진여행

50대 중년 아줌마의 세상 살아가는 법
자전거 타고 사진 찍으며 길 위에서 길을 찾는
자연처럼, 자연스럽게 따뜻함과 훈훈함을 찾는 여정길
마니아 컬럼(여행) 즐겨찾기
부안 가볼만한곳 변산 반도 국립공원, 부안 여행 내소사.채석강.격포항
15  호미숙 2022.08.11 15:00:03
조회 300 댓글 0 신고
여행지 1
전화
별점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벌써 35년 전의 추억이 고스란히 남아 있는 전라북도 부안은 아련한 그리움 속의 책갈피처럼 희미한 기억 속에 편린으로 자리한 변산 가볼만한 곳입니다. 아이들아빠와 함께 신혼여행지로 떠났던 곳이기도 합니다.

자전거 여행으로 군산 새만금 방조제를 달려 부안 변산반도 일주를 하며 변산 마실길 등을 홀로 여행하면서 미소 짓던 곳이었어요. 현재도 변산에 산책하는 코스에 위트 넘치는 문구를 써붙인 장승들에 한바탕 웃곤 했었습니다. 변산 반도가 있는 부안 가볼 만한 곳 변산으로 부안 내소사. 채석강. 격포항까지 들러보고 왔습니다.

부안 여행 변산 가볼만한곳 변산반도국립공원 볼거리

  1. 변산반도 국립공원

  2. 부안 내소사

  3. 부안 격포항

  4. 부안 채석강

변산반도 국립공원

전라북도 부안군 상서면 청림리 산252-1

전화번호: 063-582-7808

변산반도국립공원

부안 여행 변산 가볼만한곳으로 1971년 12월에 전북 부안군 변산면 일대 구릉지를 중심으로 도립공원으로 지정되었습니다. 그후에 수려한 자연경관, 다양한 자연자원 및 역사문화자원의 보존가치를 인정받아 1988년 6월 11일 에 19번째 국립공원으로 승격되었습니다.

변산반도 국립공원은 산과 바다를 잇는 우리나라 유일의 반도형 국립공원입니다. 내변산의 직소폭포, 의상봉, 쇠뿔바위와 외변산의 채석강, 적벽강, 고사포 해변 등 산과 바다 전체를 아우르는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빼어난 경치 좋은 곳입니다.

변산반도국립공원 및 주변은 고원생대 편마암, 중생대 쥐라기 화강암, 중생태 백악기 부안화산암 및 격포리층, 중생대와 신생대 산성 또는 중성 관입 암맥, 신생대 4기 충적층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변산반도 국립공원 일대가 자전거 타기 좋은 곳으로 라이딩 코스입니다.

■ 주차장 주차 이용요금

경형: 1시간-500원 추가 10분당 100원

9시간 이상 5,000원

중소형: 1시간1,100원(10분당 추가 250/300원

9시간 이상 13,000원

부안 내소사

전라북도 부안군 진서면 내소사로 191 내소사매표소

전화번호: 063-583-7281

부안 내소사 전각 배치도 - 내소사 홈페이지 캡처

부안 내소사 입장료

(성인) 4,000원, 입장료(청소년)3,000원, 어린이 1,000원

대한불교조계종 부안 내소사

부안 가볼만한곳 능가산 내소사(楞伽山 來蘇寺)는 백제 무왕34년(633)에 창건된 전통 문화재 사찰로 임진왜란 때 절의 많은 부분이 소실되었는데 조선인조11년(1633) 청민선사가 대웅보전을 비롯 설선당 등을 중건 중수했습니다. 우암 혜산 선사가 1983년 전각 및 요사를 정비, 복원하여 오늘날의 대가람을 이뤘습니다.

부안 변산반도 내소사 들어서는 입구에 턱하니 버티고 서 있던 700년 된 당산나무 할아버지 느티나무가 있고 경내 안에도 1,000년 수령의 나무가 하나 더 있는데 할머니 나무는 천년나무입니다.

일주문을 지나니까 천왕문까지 전나무 숲길은 천왕문에 이르기까지 피톤치드 산책길로 상큼하고 싱그러운 숲길에서 느긋한 걸음을 옮기며 사색하기 좋았습니다. 절로 심호흡을 하게 되었습니다.

천왕문을 지납니다.

보호수 느티나무- 수령 1,000년 이상

1982년 7월 21일 부안군에서 보호수로 지정했고 높이 약 20m, 둘레 7.5m의 규모로 수령은 약 1,000년에 이른다고 합니다. 천년을 지켜온 저 느티나무에는 어떤 역사를 품고 있을지. 이 나무 그늘 아래를 스쳐간 사람은 얼마나 많을지 살아 있는 역사가 따로 없습니다.

변산 가볼만한곳 내소사 느티나무는 그 어떤 영웅보다 더 영웅으로 생각하는 것이 바로 노거수인데요. 우리나라에 현존하는 천년나무가 흔치 않기 때문에 더욱 존경스러웠어요.

범종각

보물 291호 대웅보전과 전북유형문화재 내소사 3층석탑

내소사 대웅보전

내소사의 문화재로는 내소사 대웅보전, 내소사 고려동종, 내소사 영산회괘불탱의 보물이 있으며, 전북유형문화재는 내소사 3층석탑과 설선당과 요사 등이 있습니다. 포가 한 개 부족하다는 대웅보전은 정면과 측면이 각각 3칸으로 조선시대 팔작지붕으로 되어있습니다.

전면공포를 겹으로 올려 도출시킴으로서 처마의 아름다움을 돋보이게 하고 있어요. 철못을 전혀 쓰지 않고 지은 전형적인 조선시대 건축기법이라고 합니다.

대웅보전 문살 문양

문살을 자세히 보셨나요? 가까이 보면 정말 정교했습니다. 창호에는 정교하게 해바라기꽃, 연꽃, 국화꽃 등의 꽃무늬가 새겨져 있는데 그 새긴 모양이 문마다 다르고 섬세하고 아름답습니다. 대웅보전의 살아있는 듯한 꽃 문살 연꽃과 여섯 닢의 보상화, 밖에서 보는 것과 달리 안에서 보면 마름모 꼴의 문살만 비쳐 보입니다.

내소사 템플스테이

대한불교조계종 내소사산사체험

위치: 전라북도 부안군 진서면 내소사로 243

내소사 템플스테이는

당일형, 자원봉사, 체험형 선열당, 체험형 향적당 안심료-신관, 라떼 템플스테이(20대 자녀와 부모) 문화누리카드 소지자, 햇살나눔(청소년.가족) 휴식형(향적당,안심료(신관) 장기 템플스테이 휴식형 등이 있습니다.

변산반도 국립공원 격포항

부안 격포항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면 적포리

전화문의: 063-581-0023

변산 격포항

일행들과 차를 타고 시간은 바쁘지 그래도 보고 싶은 것은 봐야겠지 서둘러 격포항에 내렸습니다. 격포항에는 채석강교, 분수광장, 채석강 광장, 낚시터 및 전망대, 해안산책 보도교, 유람선 · 관공선 전용부두, 조명타워가 조성되었습니다.

부안 가볼만한곳 항구로 격포항에는 해산물이 풍부하고 해넘이가 아름다운 관광어항 격포항은 각종 어종은 물론 해산물이 풍부하고 전북 부안의 관광명소입니다.

또한 격포항에는 수협 위판장, 수산시장, 어촌계 활어회센터, 카페, 마트, 모텔, 펜션, 리조트 등의 편의시설도 잘 갖춰져 있어서 휴양지로 찾는 사람은 물론 당일치기나 1박2일 여행지로 전국에서 여행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입니다.

부안 채석강

위치: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

부안 채석강

변산반도 맨 서쪽에 전라북도 기념물로 지정되었습니다. 격포항 오른쪽의 닭이봉 아래에 있으며 옛 조선시대에는 전라우수영 관하의 격포진이 있던 곳입니다. 언제 찾아와 봐도 신기한 자연의 현상에 놀랍기만 해요. 채석강을 보려면 물때를 알아야합니다. 간조시간에 들어가야 이런 켜켜이 쌓인 바위를 볼 수 있습니다. 변산 가볼만한곳으로 강력치 추천해요.

바닷물에 침식되어 퇴적한 절벽이 마치 수만 권의 책을 쌓아놓은 듯하고 시루떡을 잘라 놓은 모습입니다. 채석강이라는 이름은 중국 당나라 이태백이 배를 타고 술을 마시다가 강물에 뜬 달을 잡으려다 빠져 죽었다는 채석강과 흡사하여 지어진 이름이라고 해요.

시간을 거슬러 과거로의 여행을 하듯이 현재에서 수백만 년 전으로의 타임머신을 탄 듯이 그 자리에 멈춰 서서 한쪽은 바다를 한쪽을 바위를 바라보며 오래전에 들렀을 때 쓴 시가 떠올랐습니다. 이전에 홀로 여행왔을 때 독백처럼 써내려간 시입니다. 변산 가볼만한곳으로 부안 여행 다녀와보세요.

충남 여행 코스 보령 드라이브 코스 후기 총평

부안 변산반도 가볼만한곳으로 서해안 따라 아름다운 풍경으로 드리운 변산반도 국립공원에 속해 있는 부안 내소사를 비롯해서 채석강과 격포항을 둘러보았는데요. 경치가 빼어난 곳으로 힐링 여행하기 좋은 곳이었습니다.

시간이 별로 없어 변산 마실길이나 변산해수욕장을 들르지 못했고 곰소염전 등 부안의 명소를 미처 가지 못한 것이 못내 아쉽지만 다음 가을에 단풍이 들 때 변산반도 일주를 자전거든 자동차로든 천천히 여유롭게 다시 찾고 싶은 곳입니다. 경치가 아름다워 사계절 언제든지 선물처럼 풍경이 기다리는 곳입니다.

호미숙 여행작가 추천

충남 여행 코스 보령 가볼만한곳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마니아 혜택/신청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