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우석 결국 죽을 운명? ♥김혜윤과 이별→눈물 (선업튀)[TV종합]
스포츠동아 2024.05.15 20:11:17
조회 39 댓글 0 신고
01.jpg

변우석과 김혜윤이 안타까운 이별을 맞았다.

14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극본 이시은 연출 윤종호 김태엽) 12화 시청률은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5.0%, 최고 6.1%, 전국 가구 기준 평균 4.3%, 최고 5.1%를 각각 기록했다. tvN 타깃인 2049 남녀 시청률은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2.7%, 최고 3.4%, 전국 가구 기준 평균 2.9%, 최고 3.5%를 각각 나타냈다.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이날 류선재(변우석 분)와 임솔(김혜윤 분)이 둘만의 달달한 하룻밤을 보낸 뒤 이별했다. “다 끝났대. 우리에게 미래가 생겼어”라며 행복해하던 임솔은 류선재가 김대표(김원해 분)에게 이클립스 데뷔 계약 건으로 명함을 받자 “난 이제 더 바랄 게 없어”라고 기뻐했지만, 류선재는 “시간이 좀 천천히 흐르면 좋겠다”라며 코 앞으로 다가온 이별을 아쉬워했다.

하지만 행복도 잠시, 연쇄살인마 김영수(허형규 분)가 검거 과정에서 경찰을 따돌리고 도주한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안겼다. 무엇보다 임솔은 혹시나 일어날 일을 대비해 류선재 몰래 김형사(박윤희 분)에게 “5월 10일 이 건물 주위에 잠복해 주시면 안 돼요? 꼭 잡아야 하니까 부탁드리는 거예요”라고 도움을 요청하며 김영수를 다시 잡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했다. 그 시각 류선재는 임솔이 곧 다가올 사건으로부터 자신을 지키기 위해 무언가를 숨기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챘고, “솔아, 그 어떤 일이 닥친대도 내가 어떻게 널 모른 척해. 어떻게 그럴 수 있겠어. 왜 너 혼자 감당하려고 그래”라며 어떤 상황에서도 사랑하는 여자친구 임솔을 지켜주기로 마음먹었다.

그러던 중 류선재, 임솔, 김태성(송건희 분)은 음악을 접겠다며 가출한 백인혁(이승협 분)을 찾아 그의 고향으로 향했다. 류선재는 백인혁에게 “내가 사실 좀 겁나거든? 운동만 하던 놈이 갑자기 음악이라니. 안 가본 길을 선택하는 건데 무섭지. 그런데 너랑 같이하면 잘 할 수 있을 것 같다. 내 젊은 날 가장 빛나는 순간이 온다면 너랑 함께였으면 좋겠어”라고 설득하고, 류선재와 임솔은 그동안 누리지 못했던 20살 청춘의 기분을 한껏 만끽했다. 임솔은 류선재와 단둘이 밤을 보내게 되자, 류선재에게 “만약에 내가 내일 아니 오늘 갑자기 돌아가도 너무 슬퍼하지 마”라는 고백과 함께 “좋아해, 선재야. 이 말 또 안 하고 가면 후회할까 봐”라며 입을 맞췄고, 류선재 역시 “사랑해 솔아”라고 고백한 뒤 깊은 입맞춤을 나눴다.

tvN 선업튀_12회 리뷰 0515.jpg

그러나 류선재와 임솔에게 어둠의 그림자가 드리웠다. 김영수가 임솔과 박복순(정영주 분)의 통화 내용을 엿듣고 두 사람이 있는 담포리로 향한 것. 비슷한 시각 임솔도 슈퍼 앞에 혼자 서 있던 자신이 어디론가 걸어가는 등 눈앞에 지금껏 보지 못한 장면이 스치자 또다시 운명이 바뀌었다는 것을 알아채고 깜짝 놀랐다.

급기야 극 말미 서울로 올라가는 기차에서 임솔은 또다시 2023년 미래로 돌아간 듯 류선재에게 “여기 어디야? 따라오지 마! 내가 좀 혼란스러워서. 혼자 갈게”라며 류선재의 곁을 떠났고, 류선재는 “설마 너 혹시 돌아갔어?”라고 말하면서도 떠나는 임솔을 차마 붙잡지 못한 채 예상보다 빠른 이별에 눈물을 흘렸다. 하지만 이 모든 것은 류선재를 살리기 위한 임솔의 거짓말이었다.

앞서 임솔은 휴대전화를 잃어버린 깊은 산 속에서 류선재가 자신을 지키려다 김영수의 칼에 찔려 죽는 충격적인 미래를 봤던 것. 결국 “내 운명은 내가 바꿀게. 그러니까 선재야 이번에는 제발 오지 마”라면서 떠나는 기차를 바라보며 눈물을 글썽이는 임솔의 모습과, 때마침 기차에서 내리는 김영수의 모습이 교차하며 다음 화를 향한 궁금증을 폭발시켰다.

홍세영 동아닷컴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사등록시간: 2024-05-15 19:25:00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배아현, 父 8년 뒷바라지 보은 “딸 잘 뒀다” 어깨 으쓱 (아빠하고 나하..   new 스포츠동아 1 04:11:16
김명수♥이유영, 유교 로맨스 시동…관전포인트 공개 (함부로 대해줘)   new 스포츠동아 5 03:11:17
양재진 “동생 양재웅과 힘든 기간 있었지만...” 가족이 문제? (탐정들..   new 스포츠동아 5 02:11:16
RM ‘컴 백 투 미’ 英 오피셜 싱글 톱100 진입 [연예뉴스 HOT]   new 스포츠동아 5 01:11:17
‘뺑소니 혐의’ 김호중 열흘만에 결국 음주운전 시인   new 스포츠동아 9 01:11:17
피원하모니, ML 컵스-파이어리츠 경기 시구 [연예뉴스 HOT]   new 스포츠동아 6 01:11:17
이혼 조정 중인 서유리-최병길 ‘진흙탕 싸움’ [연예뉴스 HOT]   new 스포츠동아 12 01:11:17
아이브-김시은 ‘亞 영향력 30세 이하 30인’ [연예뉴스 HOT]   new 스포츠동아 5 01:11:17
최화정, SBS 라디오 ‘최파타’ 27년 만에 하차 [연예뉴스 HOT]   new 스포츠동아 11 01:11:17
레저형 호텔 ‘신라스테이 플러스 이호테우’ 그랜드 오픈   new 스포츠동아 15 24.05.19
강원랜드, 20일부터 모바일 카지노 발권시스템 도입   new 스포츠동아 14 24.05.19
쉐보레, 코스트코 부스 방문하면 트랙스 크로스오버 행운이   new 스포츠동아 14 24.05.19
손오공, ‘개비의 매직하우스’ 완구 국내 공식 유통   new 스포츠동아 13 24.05.19
위나, ‘Baby Step’ 퍼포먼스 영상 공개… 키치X순수   new 스포츠동아 12 24.05.19
“명품 정원 서울에서 만나요” 에버랜드 ‘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 ..   new 스포츠동아 18 24.05.19
‘럭키박스’ 정체는 리누… 결승전에서 아쉽게 탈락 (복면가왕)   new 스포츠동아 25 24.05.19
심현우, 완벽히 아웃이야 [포토]   new 스포츠동아 16 24.05.19
‘2G 연속 호투’ 전주고 이호민, 정우주에게 휴식 준 또다른 에이스   new 스포츠동아 10 24.05.19
무색무취했던 린가드의 ‘선발 데뷔전’…김기동 감독의 ‘경기력 우려’..   new 스포츠동아 8 24.05.19
전미르-김원중 vs 김택연-이병헌 허릿심 뽐냈지만…롯데-두산, 4시간여 ..   new 스포츠동아 9 24.05.1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