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꼬 트고 결정하는 이강인, 한국축구 미래 아닌 오늘로…이번에는 중국이다
스포츠동아 2023.11.21 07:11:04
조회 20 댓글 0 신고
122265437.1.1.jpg
‘골든보이’ 이강인(22·파리 생제르맹)의 질주는 대륙에서도 멈추지 않는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독일)이 이끄는 축구국가대표팀은 21일 오후 9시(한국시간) 선전 유니버시아드스포츠센터에서 중국과 2026북중미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2차전 원정경기를 치른다. 수월하게 최종예선에 오르려면 꼭 승점 3을 챙겨야 할, 그것도 다득점이 필요한 경기다.

대표팀 공격의 핵은 이강인이다. 페이스가 대단하다. 튀니지(4-0 승)~베트남(6-0 승)으로 이어진 10월 A매치 2연전에서 각각 2골, 1골·1도움을 기록한 그는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싱가포르와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홈 1차전(5-0 승)에서도 1골·1도움을 올렸다. A매치 3경기 연속 골 및 멀티 공격 포인트다.

특히 싱가포르전에선 모든 골 상황에 기여했다. 필드플레이어 10명을 하프라인 아래에 배치한 상대의 밀집수비에 고전하던 대표팀은 전반 44분 이강인의 날카롭고 정확한 볼 배급으로 침묵을 깼다. 상대 문전 오른쪽에서 침투패스로 조규성(25·미트윌란)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했다. 후반전에는 더 강해졌다. 환상적 볼 터치는 물론이고 과감한 드리블과 영리한 공간활용으로 대표팀의 화력을 극대화시켰다. 후반 4분 조규성의 크로스에 이은 황희찬(27·울버햄턴)의 헤더 골, 후반 18분 주장 손흥민(31·토트넘)의 중거리포가 전부 이강인의 돌파에서 비롯됐다. 황의조(31·노리치시티)의 페널티킥 골(후반 23분)을 만든 설영우(25·울산 현대)의 돌파도 이강인의 날카로운 패스에서 출발했다. 후반 40분 직접 꽂은 통렬한 왼발 중거리 골은 최고의 보너스였다.

2선 측면과 중앙을 오가며 간간이 전방 깊숙하게 전진한 이강인은 ‘클린스만호’ 출범 이후 가장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는 ‘다용도 공격수’다. 2022카타르월드컵을 지휘한 파울루 벤투 전 감독(포르투갈) 시절에는 중용 받지 못했으나, 클린스만 감독은 일찌감치 이강인을 주전으로 분류했다. 부상으로 빠진 9월을 제외한 7차례 A매치 중 6경기에 선발로 내세웠다.

호평은 당연하다. 클린스만 감독은 “이강인의 성장이 흐뭇하다”고 했고, 손흥민은 “대단한 재능이다. 항상 즐겁다”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이강인은 한국축구의 내일이 아니다. 북 치고 장구 치는 그는 당장 오늘을 책임질 주축이다. 엄격한 틀보다 창의성을 강조하는 ‘클린스만호’에서 이강인의 영향력은 더욱 커질 수밖에 없다.

남장현 기자 yoshike3@donga.com

기사등록시간: 2023-11-21 06:00:00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스타가 되고 싶은 유태웅 VS 라이징 스타 문교원 (최강 야구)   new 스포츠동아 20 23.12.01
입구부터 느껴지는 ‘스위트홈’ 시즌2 긴장된 분위기 [포토]   new 스포츠동아 22 23.12.01
양우현-김상민-최하늘, 퓨처스리그 선수상 수상 [포토]   new 스포츠동아 17 23.12.01
'스위트홈2’ 스페셜 체험존, 당신은 휴먼입니까? [포토]   new 스포츠동아 23 23.12.01
한화의 미래 [포토]   new 스포츠동아 13 23.12.01
정국 'Standing Next to You' 어셔 리믹스 버전 발표   new 스포츠동아 26 23.12.01
KIA 퓨처스리그 선수상 수상 [포토]   new 스포츠동아 19 23.12.01
김재열, NC에서도 열심히 [포토]   new 스포츠동아 17 23.12.01
최우재, 훈련으로 불참한 동료들 대표해서 [포토]   new 스포츠동아 20 23.12.01
김동욱-박찬혁-주성원, 퓨처스리그 선수상 수상 [포토]   new 스포츠동아 15 23.12.01
넷플릭스 ‘스위트홈2’ 스페셜 체험존 [포토]   new 스포츠동아 18 23.12.01
롯데 이끌어나갈 신윤후-이태연-서동욱 [포토]   new 스포츠동아 14 23.12.01
퓨처스리그 선수상 수상한 LG 선수들 [포토]   new 스포츠동아 11 23.12.01
관람객 놀라게 만드는 ‘스위트홈2’ MH격리실 체험 [포토]   new 스포츠동아 18 23.12.01
세븐틴은 어떻게 진짜 ‘음악의 신’이 됐나 '글로벌 인기 비결은?'   new 스포츠동아 21 23.12.01
골든차일드·로켓펀치·드리핀 '제31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K-POP 스..   new 스포츠동아 9 23.12.01
김수미 “한국의 엄마가 일본의 엄마에게” 추성훈 母에 밥상 선물 (사당..   new 스포츠동아 6 23.12.01
김종민 “나인우는 무조건 이길 수 있어” 독보적 오답력 (1박 2일)   new 스포츠동아 15 23.12.01
‘최일언 코치 가교 역할’ 파주 챌린저스, 일본 독립야구단 기타큐슈 피..   new 스포츠동아 10 23.12.01
태항호 “이찬원 전략가 관상”…이제 해석 잘해야 (톡파원)   new 스포츠동아 20 23.12.0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