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 - 정두리
뚜르 2023.03.17 08:47:43
조회 238 댓글 0 신고

그대 - 정두리

우리는 누구입니까

빈 언덕에 자운영꽃

혼자 일어설 수 없는 반짝이는 조약돌

이름을 얻지 못한 구석진 마을에 투명한 시냇물

일제히 흰 띠를 두르고 스스로 다가오는 첫눈입니다

우리는 무엇입니까

늘 앞질러 사랑케 하실 힘

덜어내고도 몇 배로 다시 고이는 힘

이파리도 되고 실팍한 줄기도 되고

아, 한 몫에 그대를 다 품을 수 있는

씨앗으로 남고 싶습니다

허물없이 맨발인 넉넉한 저녁입니다

뜨거운 목젖까지 알아내고도

코끝으로까지 발이 저린 우리는

나무입니다

우리는 어떤 노래입니까

이노리나무 정수리에 낭낭 걸린 노래 한 소절

아름다운 세상을 눈물 나게 하는

눈물 나는 세상을 아름답게 하는

그대와 나는 두고두고 사랑해야 합니다

그것이 내가 네게로 이르는 길

내가 깨끗한 얼굴로 내게로 되돌아오는 길

그대와 나는 내리내리 사랑하는 일만

남겨두어야 합니다

『우리가 서로 사랑한다는 말은』, 삼일서적, 1990

 

<블로그 '시와 음악이 머무는 곳'>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연진아, '깍두기 캠페인' 들어봤니?   new 뚜르 17 08:49:44
최고의 약   new 뚜르 18 08:49:41
♡ 세상은 당신이 필요하다  file new 청암 30 08:06:48
미소속에 고운 행복   new 직은섬 21 07:42:09
꽃잎 편지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45 03:00:30
손님의 노래   new 도토리 42 01:11:02
하루살이   new 도토리 43 01:09:42
설거지와 인생   new 도토리 33 01:08:52
숲 한가운데 서서   모바일등록 new 다재원선심 109 23.03.23
봄비에게   new 도토리 115 23.03.23
봄비   new 도토리 99 23.03.23
꽃샘추위 속 봄비   new 도토리 102 23.03.23
행복해지는 말 힘을 주는 글귀   new 바운드 119 23.03.23
아름다운 동행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140 23.03.23
어느 봄 날 내게 쓰는 편지  file new 솔새 132 23.03.23
햇봄 그녀는 /박얼서   뚜르 157 23.03.23
행복의 날… 당장 행복해지는 방법은?   뚜르 129 23.03.23
♡ 더 멀리 뛰기 위해  file (2) 청암 134 23.03.23
천숙녀의 [시린 등짝]  file 모바일등록 (1) k남대천 195 23.03.23
♡인생(人生) 두 번은 살지 못한다♡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백두산 142 23.03.2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