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사백신? 생백신? 일본뇌염 접종 가이드
 
여름을 앞두고 일본뇌염 접종을 서두르는 엄마가 많다. 일본뇌염 예방접종은 생후 12~24개월부터 시작해 총 3~5회 접종하는 일반 접종이므로 표준 예방접종 일정에 맞춰 접종하면 된다. 하지만 일본뇌염 백신은 주로 봄에 생산하기 때문에 봄에서 초여름이 지나면 약이 떨어지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일반적으로 4~6월 사이에 접종하는 것이 제일 좋다. 만일 뇌염주의보나 경보가 내렸는데 아직도 일본뇌염 접종을 한 번도 하지 않았다면 늦었다고 생각 말고 여름에라도 접종해야 한다.
 
돌 이후, 3~5회 접종 필수
처음 일본뇌염 예방접종을 하려고 병원에 가면 “생백신으로 맞힐까요? 사백신으로 맞힐까요?”라는 질문을 한다. 일본뇌염 접종 백신은 지금까지 사용했던 불활성화 사백신과 최근에 수입되기 시작하는 약독화 생백신 두 종류이기 때문. 따라서 사백신과 생백신 중 어떤 것으로 접종할지 선택해야 한다.

사백신

죽은 균의 일부를 이용해 만든 항원을 몸속에 주입함으로써 그 균에 대한 항체를 만들어내는 백신이다. 아무래도 항체가 생기는 정도가 약하기 때문에 접종 횟수가 늘어난다. 생후 12~36개월 사이에 1~2주 간격으로 2회 접종하고 1년 후에 2차로 접종하여 기초 접종을 끝낸다. 그다음 만 6세와 12세에 각 1회씩 추가하여 총 5회 접종한다. 접종 부위는 팔이며 3세 미만 아이는 0.5㎖, 3세 이상은 1㎖를 피하조직에 주사한다. 예방 효과는 80~90% 정도.

생백신
살아있는 균을 배양한 후 그 균이 가지고 있는 독소를 약화시키고 면역성은 유지시키는 백신. 생후 12~24개월에 해당하는 모든 건강한 아이는 1회 접종 후 1년 뒤 2차 접종으로 기초 접종을 끝내고 6세에 추가 접종한다. 총 3회 접종으로, 사백신에 비해 접종 횟수가 2회 줄어든다. 생백신은 MMR이나 수두 같은 생백신 접종과는 4~6주의 간격을 두고 접종하는 것이 좋다. 이는 한 달 이내에 다시 생백신을 접종할 경우 항체 생성 정도가 떨어지기 때문. 백신의 성분인 젤라틴이나 항생제인 에리스로마이신, 카나마이신, 네오마이신 등에 과민반응이 있는 경우라면 접종을 할 수 없고, 면역글로불린이나 스테로이드를 사용한 경우 생백신의 효과가 영향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사백신, 생백신 뭐가 좋을까?
일본뇌염 사백신은 세계보건기구가 권장하는 백신으로 오랫동안 일본과 아시아 국가에서 사용한 백신이고, 생백신은 2002년부터 국내에 도입된 백신이다. 두 백신 모두 식약청에서 허가된 백신으로 접종 후 항체 형성력이나 이상 반응 정도에서 큰 차이는 없다. 사백신은 좀 더 일찍 개발되었고 많은 나라에서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부작용에 대한 정보가 더 많다는 게 장점이다. 접종 횟수가 적은 것을 원하거나 빠른 면역력을 필요로 하는 경우에는 생백신을 선택하면 된다. 사백신을 접종한 경우 생백신을 추가로 접종할 수 있다. 6세 이하에서 3회 접종을 한 경우에는 생백신 1회 접종을 하면 되고, 6세 이하에서 사백신을 1~2회만 접종한 경우는 생백신을 12개월 간격으로 2회 접종한다. 하지만 처음에 생백신으로 접종했다면 계속 생백신만 사용할 수 있다. 비용은 1회 기준 사백신 1만5000원, 생백신 3만5000원이다.
 
용어로 알아보는 예방접종의 종류
기본 접종 일정 지역에서 감염병 역학 상황상 반드시 맞혀야 할 예방접종. BCG, B형 간염, DTaP, Td, 폴리오, 일본뇌염, MMR, 수두, 인플루엔자, Hib 등이 있다.

선별 접종
자연스럽게 감염될 수 있는 환경에 노출되어 있거나 중증 감염이 발생할 수 있는 위험성이 높은 아픈 아이들이나, 감염발생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아이들이 맞아야 할 예방접종. 폐구균, A형 간염, 로타바이러스, 자궁경부암백신, 인플루엔자(아이는 기본접종에 속함)이다.

임시 접종

돌발적 유행이 예상될 경우 이를 막기 위해 실시해야 하는 예방접종으로 장티푸스, 콜레라 등이 속한다.

기초 접종

최단시간 내에 적절한 방어면역 효과를 얻기 위해 시행하는 총괄적 접종. 일본뇌염의 경우 사백신으로 맞힐 때는 생후 12~36개월 사이에 1~2주 간격으로 2회 접종하고 1년 후에 2차로 접종하면 기초 접종을 마친 것이다.

추가 접종
기초 접종 후 얻어진 방어면역을 장기간 유지하기 위해 일정 기간 후 재차 시행하는 접종. 일본뇌염의 사백신은 만 6세와 만 12세에 각 1회 추가로 접종해야 한다.
  • 육아 , 육아가이드 , 백신 , 예방접종 , 일본뇌염접종 , 필수접종 , 사백신 , 생백신 , 예방접종종류 ,

목록

관심글등록|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블로그담기 주소복사
(0)

이름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