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터널 같은 날들을 지나야 할 때
100 뚜르 2021.01.26 06:35:44
조회 259 댓글 0 신고

 

터널은 밤처럼 캄캄해.
기차가 터널을 지나는데, 온 산이 기차 안에서 덜컹거리더라고.
귀는 윙윙 울리고 머릿속은 지끈거리고.
칠흑같이 어두운 밤이었다가, 갑자기 환한 대낮이었다가.

- 헤르타 뮐러, 장편소설 '인간은 이 세상의 거대한 꿩이다' 부분


간혹 터널 같은 날들을 지나야 할 때가 있습니다.
모든 게 그 속에서 덜컹거리고 윙윙거리는 시간이 있습니다.
그러나 그 시간을 지나면 환한 세상이 열리곤 하지요.
그런 믿음과 희망이 있기에 어려움도 인내하는 것 같습니다.
지금 어두운 밤이라면, 환한 대낮을 기다려보세요.

 

<사색의 향기>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당신이 뒷모습을 보여도   new 대장장이 57 09:01:04
멋진 봄날 /윤기명   new 뚜르 90 08:29:50
몰입된 기분   new 뚜르 91 08:24:35
19세기 수상교통의 혁명   new 뚜르 90 08:21:49
기분 좋은 날   new (1) 대장장이 61 08:04:16
지금이라는 글자를 써보세요   new 네잎크로바 31 07:06:56
한 숨결로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17 06:41:51
그리움   new 그도세상김용.. 38 04:32:38
전생 이야기   new 해맑음3 28 02:58:24
그래, 그 아니면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97 01:35:41
오늘부터는 사는게 고달프다고 하지마라  file new 은꽃나무 91 00:39:25
모든 선택은   new 은꽃나무 48 00:39:22
빈손도 손  file new 은꽃나무 47 00:39:20
  new 도토리 19 00:25:34
영혼 묵상   new 도토리 21 00:24:12
나의 애인을 노래함   new 도토리 21 00:22:33
성공의 모든 열쇠는 내 안에 있다  file new (1) 하양 46 00:17:23
부끄러운 과거는 없습니다  file new (1) 하양 52 00:12:53
꽃과 나무에서 배운다  file new (1) 하양 58 00:12:09
삶의 오르막길 내리막길   new 그도세상김용.. 79 21.04.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