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펌]경찰서에 간 아이들
27 교칠지심 2019.08.18 20:40:12
조회 102 댓글 1 신고

 

경찰서에 간 아이들

세 명의 아이들이 운동장에서 축구를 하다 동전을 주웠습니다.
10원짜리 7개, 50원짜리 1개 모두 120원이었습니다.
아이들은 돈을 줍자마자 부모님이 떠올랐습니다.

'물건이나 돈을 주우면, 주인을 찾아줘야 해.'

아이들은 손을 잡고 가까운 파출소를 찾았습니다.
순간 경찰관들은 고민에 빠졌습니다.
원칙에 맞게 습득 공고를 내자니 금액이 너무 소액이었고,
그렇다고 주인을 찾아달라고 찾아온 아이들을
그냥 돌려보낼 수도 없었습니다.

고민 끝에 경찰관들은 일단 습득 공고를 미뤄두고,
기특한 아이들에게 작은 선물을 주기로 했습니다.
편의점에 데리고 가서 먹고 싶은 것을
마음껏 고르라고 한 것입니다.

아이들은 비싼 과자나 아이스크림을 집는 대신
500원짜리 풍선껌을 각각 하나씩 집어 들고는
세상을 다 가진 듯 환한 웃음을 지었습니다.

뒤늦게 이 사실을 안 아이들의 부모님은
고마운 마음을 담아 경찰서 홈페이지 게시판에
감사의 글을 작성했습니다.

'아이들이 집에 와서 마치 나라를 구한 것처럼
풍선껌을 씹으며 자신들의 일화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순수한 아이들의 동심을 지켜주시고,
좋은 교훈을 주신 경찰관님들,
정말 고맙습니다.'


얼마 전, 부산에서도 한 초등학생이
현금 300만 원과 통장이 들어 있는 가방을 주워
파출소로 향했습니다.

고사리 같은 손으로 꼭 주인을 찾아달라는 아이.
따뜻한 하루 '칭찬 꽃 릴레이' 캠페인의
주인공 유창복 어린이입니다.

내 것이 아닌 것을 본래 주인에게 돌려주는 일....
아주 당연한 일이지만 세 아이들과 유창복 어린이를
꼭 칭찬해 주고 싶습니다.

작은 선행만으로 세상을 한순간에 변화시킬 수 없겠지만
그 작은 선행들이 모인다면 분명 지금보다는
따뜻한 세상을 만들 수 있습니다.

 

3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홀로서기!   new 산과들에 21 19:58:46
이만하면 잘 사는 거죠   new 산과들에 41 19:54:18
수레 바퀴   new 산과들에 25 19:50:18
겨울연가-염인덕 / 낭송 임숙희   new 새벽이슬 15 19:39:21
첫사랑 / 임숙희   new 새벽이슬 26 19:28:56
가슴을 적시는 글   new 그도세상김용.. 56 18:01:36
그리움으로/박소향   new 그도세상김용.. 30 17:50:14
아픔 뒤에/ 선미숙   new 그도세상김용.. 29 17:25:16
다시, 다시는  file new 대장장이 53 16:41:46
고통은 나쁜 생각을 한 결과다  file new 광솔 69 16:27:09
불길처럼 솟아오르는 사랑  file new (1) 대장장이 65 15:48:53
므두셀라 나무   new 교칠지심 37 15:35:53
내 앞에 사람이 있다  file new (1) 하양 121 14:36:11
불면의 밤  file new (1) 하양 108 14:34:08
엄마가 걷는 길  file new (1) 하양 114 14:33:03
맛과 멋  file new (4) 대장장이 75 12:55:09
발걸음 멈추는 현실!  file new 57 12:47:53
2월의 꽃피는 봄날!  file new 53 12:42:00
생의 위로   new (3) 도토리 68 10:54:59
기다림   new (2) 도토리 79 10:42:3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