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말의 무게
100 하양 2019.08.18 13:19:07
조회 258 댓글 0 신고

 

 

 

말의 무게

 

어떤 사람의 입은 마음에 있어

생각을 마음에 담지만

어떤 사람의 마음은 입에 있어

생각을 무심코 내뱉습니다

 

사람의 혀는 야수와 같아

한번 고삐가 풀리면

다시 잡아 묶어 두기가 어렵죠

내뱉은 말을 다시 담을 수는 없습니다

 

말이란 내뱉는 사람에겐 가볍게 느껴져도

듣는 사람에겐 큰 무게를 지닙니다.

 

마땅히 말해야 할 때는 말해야 하고

말하지 않는 사람은

전진할 수 없는 사람이기도 합니다

 

말을 해야 할 때는 겸손하고 부드럽게 하고

주장해야 할 때는 한 마디 한 마디에 힘을 주고

분명하게 말해야 상대방에게 확신을 줄 수 있습니다

 

주의 깊게 듣고, 지혜롭게 질문하고,

조용히 대답을 합시다

 

섣부른 말은 어떤 이에게

또 다른 어려움을 만들기도 합니다

 

확인되지 않은 말

확신이 없는 말들이

너무나 홍수처럼 범람하는 시대

 

잠시 말의 무게를 생각해봅니다

 

- 윤문원, ‘지혜와 평정-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댱신은 내 사랑입니다   new 새벽이슬 43 12:07:33
어느 고독한 날에 / / 용혜원   new 새벽이슬 52 11:10:38
두 개의 허물 자루  file new 하양 56 10:58:48
4월 햇살 아래 연분홍 손짓  file new 40 10:57:16
로마에 가면 로마인을 모방하라  file new 하양 57 10:57:12
괴로움과 배움  file new 하양 45 10:55:22
흰 담비의 아름다운 털   new 김용수 26 10:44:53
사랑한다면  file new (2) 대장장이 35 10:38:01
나이가 든다는 것은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69 10:27:04
한몸이 되어  file new 대장장이 55 09:58:32
둘이 될 순 없어  file new (2) 대장장이 82 09:28:56
♡ 햇살 가득한 봄날   new (2) 청암 106 07:49:57
늙어 가는것이 아니라 익어 사는 것이다   new 네잎크로바 95 06:45:53
존재(存在) - 임창현  file new 뚜르 101 06:34:10
자명종  file new 뚜르 93 06:30:33
시간은 잔액이 없다   new 뚜르 115 06:27:20
강연호, '강'   new 나비샘 67 03:54:28
강연호, '감옥'   new 나비샘 54 03:54:22
강연호, '개미'   new 나비샘 54 03:54:16
손금 / 박우담   new 36쩜5do시 51 03:43:3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