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아 정말 미치겠습니다..ㅠ.ㅠ
3 쵸니1017 2019.06.02 18:27:58
조회 1,832 댓글 5 신고

예전에 글한번 올린적 있는데

이후 몇차례의 마찰과 다툼으로 인해

결국 아는 사이보다 못한 사이가 된 여자가 있습니다.

같은 직장 같은 부서에서 매일 얼굴은 보지만 3주째 서로 한마디 하지 않고

지내고 있습니다.

다툼과 마찰의 원인은 서로의 입장 차이에서 생긴 일인거라 판단되는데

간단이 요약해 보자면

언제부턴가 상대가 짜증을 내기 시작했으며,

좋아하는 감정때문에 참아오다 폭발하는 일이 있었습니다

잘지내다 내가 편해져서 그런가 보다 했는데

한편으로는 맘이 떠났나 보다란 생각이 들어

혼자 맘정리 하면서 힘든 시간을 보냈습니다.

둘이 몰래 썸이라면 썸 타던 사이라

누구한테 속시원히 털어놓고 말 할 수 없는 상황이라 더 힘들었던것 같습니다.

그러던 중 어느정도 맘정리를 하고

다시 예전처럼 편하게 지내려고 노력하던중

다른 사람과 다르게 저한테 유독 차갑게 대하는 것이 반복 되면서

또한번 크게 화를 내고 현 상태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문제는 같이 좋은 날 보냈던게 계속 생각나면서 상대에 대한 미련이 남아

아직 힘든 날이 계속 되고 있다는 점입니다.

제가 뭘 이리 잘못 했길래 이런 시간을 보내야 되는지....

전에는 사귀는 사람과 헤어지면 아이에 연락이나 얼굴 보는일은

만들지 않아 힘들긴 했지만 지금처럼 미련이 지속되는 경우는 없었는데

정말 힘드네요 ..



1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19.06.18 수정)  (10)
도와주세요.. 갑작스러운 이별에 너무 아파요   모바일등록 new (6) awesome338 240 20.01.22
비교당해서 헤어짐   모바일등록 new (4) 감자청 231 20.01.22
제가 쌍욕먹을만한짓을 했나요..?   모바일등록 new (7) 익명 541 20.01.22
맘이 안 편해요   모바일등록 (3) 익명 265 20.01.22
소개팅 첫만남에 선물   모바일등록 (8) sdfrtyh 579 20.01.20
너무 힘들어요....   모바일등록 (6) 우거지해장국 819 20.01.20
연애하고 싶어요   모바일등록 (16) 익명 1,202 20.01.17
홧김에이별통보   모바일등록 (7) 익명 834 20.01.16
사랑받는 느낌이 별로안들면   모바일등록 (8) 익명 978 20.01.16
오랜 썸, 이별?   모바일등록 (5) 익명 488 20.01.15
헤어진 남자친구와 재회   모바일등록 (7) 혜쮸 661 20.01.15
사회생활 못하는 남친   모바일등록 (4) 익명 649 20.01.15
사람 성격이요   모바일등록 (6) 히식이 456 20.01.15
말 한마디..   모바일등록 (5) 익명 472 20.01.15
둘중 누가 잘못생각하고 있는 걸까요?   모바일등록 (13) 익명 1,319 20.01.14
바람을 보게되면..   모바일등록 (10) 익명 1,350 20.01.14
저는 이별을 준비중인데   모바일등록 (9) 익명 949 20.01.13
상황이별   모바일등록 (3) 익명 690 20.01.13
회사 동기들끼리 계모임   (9) 너부리부리 865 20.01.11
남친있는여자   (23) 띠로링19 1,781 20.01.1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