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기쁨에 관한 시 모음> 이해인의 '기쁨이란 반지는' 외
22 도토리 2011.09.17 09:09:10
조회 9,657 댓글 2 신고

<기쁨에 관한 시 모음> 이해인의 '기쁨이란 반지는' 외

+ 기쁨이란 반지는

기쁨은
날마다 내가 새로 만들어
끼고 다니는 풀꽃 반지
누가 눈여겨보지 않아도
소중히 간직하다가
어느 날 누가 내게 달라고 하면
이내 내어주고 다시 만들어 끼지
크고 눈부시지 않아
더욱 아름다워라
내가 살아 있는 동안
많이 나누어 가질수록
그 향기를 더하네
기쁨이란 반지는
(이해인·수녀 시인, 1945-)


+ 기쁨

지난 밤
비가 내리더니
개나리가 활짝 피었구나
하늘까지 깨끗해서
내 눈도 맑네
밖에 나갔다 들어오는
아내의 손에
냉이 한 줌이 쥐어져 있구나
오, 어여쁘지도 하여라
우리집의 봄!
(윤수천·시인, 1942-)


+ 기쁨
  
난초 화분의 휘어진
이파리 하나가
허공에 몸을 기댄다

허공도 따라서 휘어지면서
난초 이파리를 살그머니
보듬어 안는다

그들 사이에 사람인 내가 모르는
잔잔한 기쁨의
강물이 흐른다.
(나태주·시인, 1945-)


+ 나만의 기쁨

그 사람이 알지 못하게
마음 써준 일이
그를 사랑하는 동안
가장 즐거운 일이었다

지금
영혼이 앞서 가는 길
뒤쫓아가며 돌이켜 보니

그 사람이 미처 알지 못하게
마음 써준 일
잘 했다는 생각
질그릇 가슴 바닥이듯 고여온다.
(유경환·시인, 1936-2007)


+ 숨소리의 기쁨 - 땅강아지

땅강아지 비밀은 소문나지 않는다
흙은 항상 입을 다물고 있으니까
그렇지만 그 기쁜 소리
지렁이가 듣고 소문을 냈다
지렁이는 가는 숨소리까지 들었다고 소문을 냈다
하지만 숨소리가 얼마나 아름다운 것인데
그것도 모르고 땅강아지는
부끄럽다며 밖으로 나가지 않는다
(이생진·시인, 1929-)


+ 단순한 기쁨

나이 들수록,

눈이 침침해지고
귀가 희미해져도,

보이는 것이 더 많고
들리는 것이 더 많네.

둔해지는 몸으로
느끼는 것이 더 많은,

이 투명한 세상!

살아 있다는
단순한,


기쁨.
(홍해리·시인, 1942-)


+ 나눔의 기쁨

혼자 가지고 있으면
혼자만의 하나이고
나누어 둘이 가지면 둘이 됩니다

정도 재물도
나누어야 많아지고
삶에 기쁨과 활력이 생깁니다

여럿이 나누어 모은
정과 재물이
내 이웃의 불행을 행복으로 만들고

작은 눈이 뭉치고 뭉쳐
큰 눈사람이 되듯
작은 것을 크게 이룸이 나눔의 사랑

나눔은 마음을 부유하게
웃음꽃이 피게
사람을 보람차게 합니다.

행복은
남 위해 나누면
삶의 보람과 의미가 커집니다

빈손으로 왔다
빈손으로 가는 인생
보람있는 나눔의 꽃을 피우십시오.
(박태강·시인, 1941-)


+ 부활의 기쁨

새벽을 밝히는
밤하늘의 별들과 구원을 노래합니다
당신은,
가시면류관 눌러쓰고
끔찍한 고통 속에 돌아가셨지만
당신의 죽음은, 온 인류의 죄 무게만큼이나 무거운
죽음을 이기셨고
사망의 권세를 이긴
승리였습니다
참된 자유와 평화의 길이 되셨고
영원히 죽지 않는
생명으로 가는
아름다운 출발이었습니다.
(김귀녀·시인)


+ 사로잡힌 기쁨
  
당신 생각으로 눈을 뜨고
당신 생각으로 잠이 든다네
아무도 모를 거야
사로잡힌 이 기쁨을
당신 때문에 비는 내리고
당신 때문에 바람은 슬피 운다네
때로 당신으로 하여
슬픔이 가슴을 저리게 해도
나는 알고 있지
사랑은 달콤한 아픔이란 걸
다시 이 세상 산다하여도
뿌리칠 수 없는 눈물이란 걸
당신 때문에 태양은 뜨고
무지개는 눈부시게 피어오르지
아무도 모를 거야
사로잡힌 이 기쁨을
당신 생각으로 하루가 열리고
하루가 저무는 이 기쁨을
(홍수희·시인)


+ 사랑의 기쁨

님이 내 맘에 찾아오신
그날 그 순간부터
사랑으로 출렁이는 이 가슴

사랑은 나를
잠 못 이루게 한다

동트는 새벽이면
꽃잎은 영롱한 이슬에 젖고
내 가슴은 그리움에 젖는다

눈부신 아침이면
대지는 화사한 햇살로 잠이 깨고
나는 님 생각으로 잠이 깬다

해 떨어지는 저녁이면
만물은 어둠으로 물들고
내 가슴은 그리움으로 물든다

달빛 은은한 밤이면
하늘에는 별이 총총
내 맘속에는 님의 모습 반짝반짝

이 세상에
내가 사랑하는 한 사람 있어
이리도 벅찬 이 가슴

사랑은 나를 잠 못 이루게 하지만
나는 이 사랑을 도무지 접을 수 없다

이 넓고 넓은 세상
수많은 사람들 중에

내가 사랑하는 단 한 사람 있어
늘 파르르 떠는 이 가슴

그리움의 몸살을 앓는
사랑의 기쁨!
(정연복·시인, 1957-)

* 엮은이: 정연복 / 한국기독교연구소 편집위원


14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좋겠다   new 은꽃나무 40 00:26:40
답답함이여   new 은꽃나무 35 00:26:36
무궁화로 피어난 님이시여   new 은꽃나무 22 00:26:33
우리 좋은 친구 할래요  file new (1) 하양 15 00:19:15
인생  file new 하양 23 00:18:06
세월 위에서 달리자  file new (1) 하양 19 00:15:35
아이의 기도   모바일등록 new (1) 몽중환 34 22.06.25
여름밤 이야기  file 모바일등록 new 블루아이스 121 22.06.25
걸음을...   new 산과들에 76 22.06.25
욕심   new 산과들에 73 22.06.25
운동   new 산과들에 45 22.06.25
해질 무렵 어느 날   new 대장장이 67 22.06.25
2달러의 기적   new (1) 그도세상김용.. 64 22.06.25
생의 마지막 순간까지   new 그도세상김용.. 71 22.06.25
사람은 누구나   new 그도세상김용.. 63 22.06.25
행복을 느낄 수 있다는 것은   new 대장장이 78 22.06.25
행복 지수 마음먹기 따라!  file new 미림임영석 57 22.06.25
70년 만에 대한민국 땅을 밟다   new (3) 뚜르 122 22.06.25
퍼스트 펭귄   new (3) 뚜르 123 22.06.25
그대에게 꽃 한 송이 바치다 /안행덕   new (1) 뚜르 107 22.06.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