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친)시어머니와 며느리 모바일등록
3 별사탕☆ 2019.06.28 11:35:16
조회 1,930 댓글 11 신고

안녕하세요 결혼 6개월차 새내기입니다.한가지 고민이 있어서 글을 올립니다. 저희는 친정엄마가 새로 재혼하셔서 다른지역에 살고계시는데 친오빠가 이제 결혼 6년차 입니다.아들 둘이 있구요.저희 친엄만 오빠가 월급200에 가정꾸리고 열심히산다고 이것저것 금전적으로도 많이 도와주는데요.새언니는 산후 우울증?한참겪을때 저희 엄마가 자주 전화해서 챙겨주셨나봐요.결혼전에도 인사오고 살뜰히 엄마가 챙겨주시기도하고 새언니도 서로 사이가 좋았는데 갑자기 연락이 끈어졌다고 엄마는 새언니한테 편지까지 써서 무엇때문에 그러는지 풀려고 갖은 애를 쓰셨나봐요.저는 딸이라서 그런지 맘안쓰려고해도 신경이 쓰이더라구요.나중에 오빠에게 물었더니 산후 우울증이 왓을때 엄마가 자주 전화해서 스트레스가 됐다고하는데벌써 이런지 2년이 지났어요..엄마는 손자들도보고싶어하시고 이번에 오빠네 이사갈때도 큰돈을 도와주셨더라구요.저는 중간 입장이라서 가만히 보고만 있는건 아닌것같아서 이제라도 말을 해야할것같은데 님들 어떻게 해결하는게 원만하게 해결하는 방법이 될까요ㅠ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부담주는 시댁   모바일등록 new (11) 유쾌한나리언.. 442 19.08.22
    시댁에 큰실수 살기 싫으네요   모바일등록 (11) 레몬향123 954 19.08.18
    남동생 부부한테 어떻게 대해야 할까요   모바일등록 (4) ㅇㅇ 880 19.08.14
    친엄마입니다.   모바일등록 (13) 내가제일소중.. 1,295 19.07.29
    술자리를 넘좋아하시는 시부모님..   (6) yumemiruyou 939 19.07.06
    (친)시어머니와 며느리   모바일등록 (11) 별사탕☆ 1,930 19.06.28
    도대체 시누이가 갑인가요?   모바일등록 (18) 아름다운작은.. 1,163 19.06.27
    이게 따지는 성격인가요?   모바일등록 (9) 색연필11 1,027 19.06.22
    자식자랑 많이 하시나요?   모바일등록 (8) 소나기ㅣ 755 19.06.22
    이간질 시키는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2) gokim 962 19.06.22
    제가 못된건가요...?   모바일등록 (20) Lucky한Lee 857 19.06.21
    부모님앞으로 들어온 축의금   모바일등록 (6) iiliilliiii 1,031 19.06.19
    참다참다터진저~~   모바일등록 (8) 잘지켜보자 933 19.06.14
    굴러들어온 돌.. 굴러 나가길 모두 바라고 있었다?   (5) 랑규랑 921 19.06.11
    결혼10년만에 임신   모바일등록 (14) 남편은남의편 1,910 19.06.07
    조만간 시어머니랑 같이 살아야할것같아요   모바일등록 (12) Lucky한Lee 1,316 19.06.06
    시어머니가 싫어서 큰일이예요   모바일등록 (17) 삐짜꼬 1,812 19.06.05
    지긋지긋한 친정집   모바일등록 (5) 미향이다옹 1,149 19.06.03
    시어머니 세대주 전세   모바일등록 (6) 뜨든뜨든 1,443 19.05.15
    어버니날...   모바일등록 (11) 쩡인ㅋㅋ 1,912 19.05.0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