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이게 따지는 성격인가요? 모바일등록
7 색연필11 2019.06.22 09:04:25
조회 1,343 댓글 9 신고

딸. . 제발  전화좀  받아 급한 용건  있어서  전화했는데  계속  전화  안받으면  얼마나  짜증난줄  알아.  

엄마..가방에 두면  못받을수  있지.  오후에는  전화 잘  안받는거 너도 알잖아?  저녁에  얘기하면 되지

 

딸... 지금 당장  할말 있어  전화한건데  전화 수시로  확인할수있잖아.

통화  안되는 날이 많으니  얼마나  짜증나는데.

엄마...저녁에나  전화해.  외출하면  전화  잘  안받는걸 뻔히  알면서 ..

오래전에   이런일로  엄마와 싸웠거든요.

그런데  어제.

엄마...너 왜 전화  꺼놨냐?

할말 있었는데 계속  꺼져있더라.   답답하게

저도  갑자기  그때일이  생각나서  그때일  꺼내며  봐봐   엄마도  답답하지?  그때  엄마  도리어  나한테  뭐라하구선..     

했더니

오래전일을  왜  들추냐?

넌 꼭 잊지않고 그렇게  따지더라.  

듣기싫게 지나간 일을  자꾸 들먹거리고   띠ㅣ지는 성격  고쳐.  좀  잊어버리구.

하시네요

제가  피곤한 성격인가요?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19.06.18 수정)  (10)
꼴보기싫은 시매부(시누남편)   모바일등록 (4) 익명 232 20.01.23
형님이 절대로 이해불가   모바일등록 (4) 익명 244 20.01.23
억울해요   모바일등록 (6) 레몬향123 512 20.01.20
이해돼요?제가 이상한 사람인가요?   모바일등록 (7) 익명 419 20.01.18
시댁 얼마나 자주?   모바일등록 (11) 땡글이 1,009 20.01.06
시엄마 똥싸놓은것   모바일등록 (3) 인생참덧없어.. 794 20.01.05
동서갈등2   모바일등록 (3) 레몬향123 940 19.12.29
어이 없네요   모바일등록 (5) Ayo2 1,202 19.12.24
시위 중~   모바일등록 (2) Ayo2 602 19.12.24
동서갈등   모바일등록 (10) 레몬트리3 1,249 19.12.19
시댁형님 여우?아님 내가 이상?   모바일등록 (3) 익명 647 19.12.19
이사, 집들이 음식   (4) hmk 519 19.12.16
만약 시부모님이랑 다시 합가 한다면   모바일등록 (3) 익명 814 19.12.11
시누이 서운하네요....   모바일등록 (2) 익명 802 19.12.04
친정집갈때 비번   모바일등록 (8) 익명 1,104 19.11.28
장모님께...   모바일등록 (13) 익명 1,654 19.11.16
먼저 결혼한 저, 이번에 오빠 예식때 폐백 절 받나요?   모바일등록 (4) 루이보스피치 991 19.11.08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3) 익명 1,215 19.11.05
시댁부모님께 제가 쌓인게 많아서 신세한탄 좀 할게요.   모바일등록 (7) 익명 2,093 19.11.05
니 남편능력된다는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2) 쿵떡이맘 1,317 19.10.2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