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시어머니 스트레스 모바일등록
2 진쥬지롱 2019.03.07 12:54:29
조회 1,807 댓글 6 신고

시어머니 스트레스로

저는 남편과 이혼 생각입니다 결혼한지 5개월차 인데

홀어머니라 저는 잘해드리고 싶은 마음이 있었습니다 안쓰러운 마음도 있고...정말 남편을 사랑해서 결혼까지 ...지금 임신 10주인데.... 저희 어머니 저 임신한거 축하한다 고맙다 이말도 해주기 싫다며 또 술드시고 연락왔습니다(알콜중독수준) 저는 저의 임신소식을 들으면 이제 저한테 전화 안할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한다는말이....설에 시누이들 저녁에 오니깐 점심때 친정갔다가 저녁에 다시 오라더군요... 화가나서 언니들도 친정 오는데 저도 친정 가야죠 라고 했죠 

세상은 좁고 비밀은 없다라는말 있잖아요

제가 일하는 곳에 어머니를 안다는 분이 찾아왔는데 어머니가 식사 도중 한숨을 쉬면서 걔 임신햇잖아 다 글러먹엇어 밥못얻어 먹게 생겻다고 그러셨데요 축하해주지못할망정 그게 할소리인가요.... 저 이제 명절때 친정 안보낼꺼라고 했데요 저는 어머니가 너무 싫고 무서워서 차단했습니다 아이와 저의 정신건강을 위해....아들이 효자인게 더 힘듭니다

3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엄마가 점점 더 싫어져요   new (3) mememee 42 16:39:03
허리가 휘어요   (4) park코스모스 295 19.09.18
하면 할수록   (4) park코스모스 504 19.09.17
시댁과 친정..   (4) 쏜아츼 585 19.09.15
시어머니 이유없이 싫을때   모바일등록 (5) 이쁜지은이 626 19.09.14
명절 차례 끝   모바일등록 (2) 핑크소파 571 19.09.14
시댁안가요~~   모바일등록 (3) 쿵떡이맘 702 19.09.12
시어머니 전화   모바일등록 (5) 풀꽃바람 758 19.09.11
명절이란 ......없었음좋겠다   모바일등록 (6) 맘맘하오 768 19.09.10
이상한나라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1) 시리얼너구이 1,126 19.09.03
며느리에게돈빌려달라는시어머니..이건아니지싶은데요   모바일등록 (10) 1,135 19.08.27
부담주는 시댁   모바일등록 (17) 유쾌한나리언.. 1,723 19.08.22
시댁에 큰실수 살기 싫으네요   모바일등록 (19) 레몬향123 1,751 19.08.18
남동생 부부한테 어떻게 대해야 할까요   모바일등록 (6) ㅇㅇ 1,311 19.08.14
친엄마입니다.   모바일등록 (13) 내가제일소중.. 1,617 19.07.29
술자리를 넘좋아하시는 시부모님..   (7) yumemiruyou 1,056 19.07.06
(친)시어머니와 며느리   모바일등록 (11) 별사탕☆ 2,196 19.06.28
도대체 시누이가 갑인가요?   모바일등록 (19) 아름다운작은.. 1,408 19.06.27
이게 따지는 성격인가요?   모바일등록 (9) 색연필11 1,139 19.06.22
자식자랑 많이 하시나요?   모바일등록 (8) 소나기ㅣ 872 19.06.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