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는 시모에게 종년일뿐인지 .ㅡㅡ 푸넘합니다.. 모바일등록
15 화창한봄날 2019.02.08 09:25:11
조회 1,373 댓글 7 신고

명절 전날 3시간 전부치기

ㅡ물론 시엄니 작은 시엄니 일했고

이혼하고 고딩. 중딩 키우는 시누는 지 친구 만난다고 쳐 나가서 일끝나니 옴.

나는 8세 5세 남매들이 엄마 이거 해줘 저거해줘.

시중들고 조카들이고 친척들이고

애 붙어서 봐주는 사람없고ㅡㅡ

낮에 친구들 만난다고 기어나간 애들 아빠는

밤 9시 귀가해서 바닥이 배긴다며

30분거리 우리집 가서 쳐자고 온다고

애들 잠들어서 같이 가지  못한다고

염병 지랄났네 걍 자라해도 갔다옴..

여튼 명절 오전 차례. 아침상 다 끝나고

갈채비 하는데

시누도 점심안먹고 간대서 밥통에 찬밥남은 거

애들 줄까싶어 부엌갔더니

시누. 조카 셋이 밥먹고 있길래 그런가부다

집에 가서 밥먹이지 했는데

 

시모가 나더러

밥통 열어보고 밥이 없으면 해야지

애들 볼 사람 많은데 뭐한다고 밥도 안했냐

시누가 눈치보더니 쌀 씻고ㅡ얄미움

그 얘기를 서너번 계속 함..

그리고 가려니까 빨리갈려고 한다고..

 

 

아18이 절로 나왔음..

집에 도착하니 시누 전화와서

엄마가 그런거 오해 말아라

마음이 급해 그런거다..

니미..ㅡㅡ

그냥 푸념좀 했네요..  

 

 

4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7)
시어머니 잔소리. 막말   모바일등록 (9) 벚꽃연금 526 19.04.15
가족 흉보는 친정엄마   모바일등록 (6) 툐토루 722 19.04.15
이거 저 의심당한건가요?   모바일등록 (7) 줜나 753 19.04.11
시댁이 너무 싫어요   모바일등록 (7) 우주정복23 928 19.04.06
벌써부터 둘째 얘기네요   모바일등록 (5) 앙칼진냥 686 19.04.02
시댁이랑 밥먹기 싫다   모바일등록 (10) 더블유 1,003 19.04.01
아기출산후 선물   모바일등록 (8) 벚꽃연금 694 19.04.01
시어머니께 사과를 다시해라?   모바일등록 (10) koo 967 19.03.28
시댁갈때마다 신경쓰입니다   모바일등록 (11) 와우1718 964 19.03.27
예비시어머니 극성..   모바일등록 (12) 익명 838 19.03.26
시간이 필요한 일   (7) 앗싸라비야쿵.. 479 19.03.26
시어머니랑 한판 했어요   모바일등록 (14) 히옹 1,259 19.03.26
가난한시댁...결혼안한 아주버님까지   모바일등록 (8) 꼼꿍꿍이 849 19.03.24
돌잔치 문제인데요   모바일등록 (5) 스르르릉 748 19.03.23
시어머님의 잦은 호출   모바일등록 (7) 허브T 551 19.03.22
와이프가 시댁가는걸 싫어합니다.   (10) 키위향 1,751 19.03.15
너무가난한시댁   모바일등록 (8) 서연맘 1,433 19.03.13
시어머니 스트레스   모바일등록 (6) 진쥬지롱 1,337 19.03.07
결혼준비 중 속상해하는 친정엄마   (7) bono84 1,437 19.03.06
장모와 사위 갈등-해결책..조언..구해요   모바일등록 (15) 예시닝 1,466 19.02.2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