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전업인데 반찬 사먹고 도우미 쓰는거.. 모바일등록
1 달콤새콤하게 2018.07.10 19:14:04
조회 1,845 댓글 10 신고

9살 5살 자매 키우는 전업입니다. 반찬은 사먹거나 친정에서 주는거 먹습니다. 어쩌다 가끔씩 청소도우미 쓰고 있구요. 그래너 시어머니는 팔자좋다, 놀고먹어 좋겠다, 내 아들은 힘들게 돈벌어주는데 .. 이런 말을 볼 때마 하셔요. 제가 팔자편하고 노는 사람 같다해도 왜 시모가 저러는지 모르겠네요. 남이사 놀던말던 무슨 상관인지. 반찬 사먹는 것도 도우미 쓰는 것도 남편도 그렇게 하라고 해서 하는거고, 전 요리솜씨 늘지도않고 형편없기에 그래서 사먹는게 더 좋아요. 청소도 도우미 없을 때는 제가 집안일 다해가며 꼼꼼이 하는 편이구요. 시어머니는 본인이 상관할 일도 아닌데 왜 남의집 일에 저러는 건지 짜증날 정도에요. 언제까지 놀거냐고, 맞벌이 안 할거냐 볶는데 욕나와요. 친정은 애들 키우는데 집이 깨끗해야한다고 쓰라는 쪽이고 일보다 애들 양육과 교육에 힘쓰라는데 이놈의 시짜는.. 시짜는 다 이런거죠? 정이 안 가네요. 집은 항상 깨끗하고 애들 교육부분은 제가 다 책임지는데 이런건 안 보이나봐요. 며느리가 반찬 사먹고 도우미 쓰면 저러나보죠? 남편은.. 육아, 살림 기여도 0입니다. 아무튼 시어머니 말이 맞는건지 모르겠습니다.

2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1)
불교 윤회와 제사   모바일등록 (11) foko 561 18.09.14
한반만 읽어봐주세요   모바일등록 (17) 귀여운마녀님 907 18.09.13
보험 일하시는 시댁때문에   모바일등록 (8) 콩콩 555 18.09.12
임신중 명절.   모바일등록 (8) ㅅㅍㅇㅇㅂㅂ 882 18.09.10
이혼시에 양육권 문제   모바일등록 (7) popooo 632 18.09.09
새시엄니 칠순 해드려야해여.?   모바일등록 (13) 빡콩쥐코코몽.. 1,042 18.09.05
제가 넘 예민한걸까요??   모바일등록 (8) binilove 789 18.09.03
모든건 돈때문이다.   (5) 커피파이 898 18.08.31
예비신랑 시부모모시는거..   모바일등록 (24) l߷l 1,494 18.08.29
칠순잔치?   모바일등록 (10) 양파속 700 18.08.28
가족, 지치네요   모바일등록 (9) 오투02 1,045 18.08.26
예비신랑의 가족들   모바일등록 (5) 러러럭키 1,213 18.08.25
밑에글쓴이입니다..^^   모바일등록 (5) 냥냥이ㅎㅎ 699 18.08.17
개명...   모바일등록 (13) 또바기개똥맘 832 18.08.17
누가..정신줄놓은걸까요?   모바일등록 (10) 냥냥이ㅎㅎ 1,312 18.08.16
사람무시도 가지가지하네   모바일등록 (12) 힘이들땐0 1,412 18.08.16
말이되는지...   모바일등록 (4) 스마일합시다 1,019 18.08.14
언니의 예비 시누이   모바일등록 (7) 나의악어 1,395 18.08.08
산후조리중 일주일에 1ㅡ2번씩 꼭 오는 시아버지   모바일등록 (14) 또바기개똥맘 1,830 18.08.08
아버지 팔순잔치??   모바일등록 (12) 익명 1,019 18.08.0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