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전 씀씀이가 해픈마누라인가봅니다ㅡㅡ 모바일등록
4 남편은남의편 2018.06.14 02:43:07
조회 2,866 댓글 19 신고

신랑월급으로만생활하구요 

전4개월전까진일다니다가

지금은 전업주부로ᆢᆢ

저희부부가빛이좀 있어요

신랑월급으로 의식주 빛

교통비다해결하고나면

식비20남아요

30남을때도있구요

전 그래서 무말랭이도집에서말려먹구요

호박 버섯 말릴수있는건다말려요

매실도담구고 매실짱아치

양파짱아치 거의다담가먹구요

김치를담궈서 일반냉장고에들어가기가

쉽지가않아서 3년전에 저희친정어머니가

2002년꺼 누가버린다는데쓸래

그러시길래없는거보다 날듯싶어서

문짝열면 문짝고정안되서

깜빡해서머리깨지는줄알았어요

버튼도고장요

에이에스불렀는데 부품없대요

전 상태메롱인 김치냉장고를

3년이나넘게썼어요

그러다가 인터넷으로 생필품검색하던중에

삼성김치냉장고를

34만원준대요

대신인터넷가입조건이구요

3년간디져봤는디 이런가격없다고생각했고

순간 눈이디집혔어요

인터넷바꾸는시기도 훨신지나서

위약금없이 가입만하면되니

좋은기회다싶었죠

신랑한테저나해서

이런기회없다고 가입해서

삼성김치냉장고싸게살수있다고했더니

멀쩡한김치냉장고있는데

사치가심하다며 지금빛이얼만데

낭비를하냐고

머라고하더라구요

전다시설득했어요

이런기회가또언저올지모르고

만약 어느날김치냉장고고장나면

그땐50에서80은들텐데

그땐 그돈감당할수있겠냐

좀멀리보자 한달10씩3개월로끊자고

설득했죠

아직도쓸만하고 그리고 그거사면

김치냉장고일반냉장고 좁은집에냉장고3대가말이대냐 니가 갑부냐

이러더라구요ᆢᆢ

이번기회에바꾸고 엄마우리쓰던거

갖고싶다고하니까 주자

그럼2대자너 그랬더니

사면 어머닐 왜주는데

왜굳이3대가필요해 한대는

버려라그러더라구요

아니 엄마준데도 그랬더니

넌 장모님주고싶어서 전에쓰던거도

안버린다고하는거자너

그게머가필요있냐 니욕심이다

한대만선택해라 이러더라구요

그럼 새거사주면 한대는버릴게

쿨하게그랬더니 그럼 중고냉장고는

어떡게버릴거냐 우리집은사다리차로

올라와야하는데 그돈은 어디서나냐

냉장고니가처리할수있음 알아서해라

그러더라구요 순간 계속듣자하니

사죽겠다는건지말자는건지

욱해서 야이~~!!!xx끼야

넘하네진짜ᆢᆢ 야 니가 김치냉장고사줬냐

엄마가 나딱해서 버튼,뚜껑 고장난거

15년도다된냉장고를구해다준거

3년을넘게쓰다가 기회다싶어바꾸자는건데

내가너무한거냐!!!식비도20가지고생활하다가

모지라서 친정엄마가가지고온반찬으로10흘버틴적도많다

우리엄마가구해다준김치냉장고

내가버리던구워삶던

내장고살지말지만 의논하지

쓰는사람 편의생각하는거지

왜자꾸만 넌자꾸 난이해가안가하면서

애매한대답이냐

니가 김치담궈??니가매실담구냐

맞벌이했을때 밥을퍼봤냐

빨래를 널어봤냐

Xx끼가 진짜 사람  해픈사람취급하고

넌 형편생각한게아냐

그냥내가사는거아깝고

우리엄마 전에쓰는거주는게

그리불만이냐??

그랬더니

신랑왈

그래 나 니엄마 냉장고주기싫어

니네엄마가끔 우리집에오는것도

X나싫고 넌 더싫어xxx

이러더라구요

전 할말을잃고

"다좋은데ᆢᆢ

우리엄마는건드리지말지ᆢ"

이러고 저나끊고

일주일째 말안하고있네요ᆢᆢ

제가 넘한건지 곰곰히생각해봤는데

딱히거절할이유도없고 

싸다고생각됐는데

빛이좀있는데 싸다고해서

살려고한제가 이기적인거였던걸까요?

내가너무했나싶다가도

우리엄마싫다고 자기도홧김에말한

신랑이밉기도하고

서로 묵언수행중이에요ᆢ

어쩌죠ᆢᆢ

 

 

5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아버지 팔순잔치??   모바일등록 (12) 익명 1,697 18.08.04
오늘 예비시부모님하고 식사했는데요   모바일등록 (3) Wuy 2,719 18.07.27
짜증나네요..   모바일등록 (3) 스마일합시다 1,427 18.07.27
친정이라는 곳은.. 참 거리감 있는 곳,, 푸념...   (5) 화창한봄날 1,660 18.07.23
시댁의모순   모바일등록 (5) 호리잇ㄱㄹ 2,120 18.07.18
신분증 통장 요구하는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7) 마당넓은집풍.. 2,646 18.07.18
시누 스트레스   모바일등록 (7) 승질마녀 1,798 18.07.17
내려놓을까합니다   모바일등록 (6) 스마일합시다 1,333 18.07.16
얼마 안되는 돈 상속,,   (5) 화창한봄날 1,713 18.07.13
내가 못된건지 .. 당연한거겟죠?   모바일등록 (6) ㅠㅜㅜㅜㅠ 1,377 18.07.13
대리효도 원하는 남편   모바일등록 (14) 빨간리본 1,962 18.07.13
전업인데 반찬 사먹고 도우미 쓰는거..   모바일등록 (10) 달콤새콤하게 2,592 18.07.10
시엄마 욕좀 할게요   모바일등록 (14) 미련곰곰곰 3,543 18.07.07
이래서 시자   모바일등록 (15) 또바기개똥맘 2,261 18.07.07
시부모님 칠순   모바일등록 (6) 새우동 1,313 18.07.06
친정 제가 예민한 건가요..   모바일등록 (13) 별내음 2,377 18.06.18
너란새ᆢᆢ너란남자도라이ᆢᆢ   모바일등록 (12) 남편은남의편 2,064 18.06.18
설날이후 시댁과 연끊겠다는 글 보셨나요?   모바일등록 (7) Joobaby 2,559 18.06.17
우리 엄마는 이런 엄마입니다   모바일등록 (25) 내가제일소중.. 2,405 18.06.15
시댁으로부터 받은 상처   모바일등록 (7) 콩콩 2,425 18.06.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