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효자남편 제가 이상한가요 모바일등록
7 끼아오 2018.06.11 20:24:59
조회 1,787 댓글 11 신고

오늘 친정엄마가 당수치와 허리 디스크로 입원을 했어요 마음이 아프드라구용 저는 임신 8개월째입니다

남편은 효자에요 거의 하는 소리가 수박을 사도 부모님 반 드리자 치킨을 시켜도 부모님 반 드리자 저희 시댁이랑 거즘 칠분 걸려요 첨에는 그래 그러자 하고 이해했는데 오늘 옥수수 3개를 누가줬다며 생옥수수를 가져왔드라구요 방울토마토가 한박스 있어서 방울토마토 반 가져다 드려 하고 있는데 엄마가 입원해서 그러는지 기분이 별루 좋지않드라구요 근데 갑자기 옥수수도 두개 드리자 이래서 제가 옥수수 두개 ??그럼 하나만 삶을라고?하니까 왜 더 먹고 싶어??인사할겸 저보고 가라고 하더라구용 오늘따라 말이 거슬리드라구요ㅡㅡ

옥수수가 아까워서 그런게 아니고 옥수수 열개면 다섯개 드릴수 있는데 세개가져와서 두개를 드리자고 하니까 갑자기 화가 나는거에요 하나를 삶아 먹기도 애매하고 그렇게 까지 챙겨야 하나 두개주는것도 이상하더라구요 감정이 이상한건지 쌓인게 폭발한건지임신하니까 눈물만 계속나와요 원래 잘 안우는데ㅠㅠㅠ제가 임신해서 기분이 왓다갓다 하는건지 제가 이상한건지 ㅠㅠㅠㅠ제가 이상한가요

3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도련님 상견례2   모바일등록 (2) 야옹이 1,552 18.06.14
전 씀씀이가 해픈마누라인가봅니다ㅡㅡ   모바일등록 (19) 남편은남의편 2,809 18.06.14
새언니와의관계   모바일등록 (8) Cnrgkcn 1,728 18.06.11
효자남편 제가 이상한가요   모바일등록 (11) 끼아오 1,787 18.06.11
도련님 상견례   모바일등록 (11) 야옹이 1,728 18.06.06
시아주버님까지 챙겨야하나요??...   모바일등록 (3) 흰눈이내리는.. 1,930 18.06.05
시어머니 자식걱정   모바일등록 (8) 뜨든뜨든 2,037 18.06.01
도련님..   모바일등록 (8) 아휴우 1,508 18.05.31
친정엄마   모바일등록 (12) 또바기개똥맘 1,882 18.05.30
맨날싸워요..   모바일등록 (8) dbfn 2,737 18.05.25
시어머니의말..   모바일등록 (22) 다겸이맘 4,125 18.05.10
사달라는소리...   모바일등록 (12) 호호 2,926 18.05.07
민망 민망 개민망ㅜㅜ   모바일등록 (11) 동그랑땡 3,372 18.05.06
마마보이 ㆍ폭언 ㆍ욕설남편   모바일등록 (20) 주헤어 2,562 18.05.05
후련하네요~   모바일등록 (3) 죽겠는데 1,365 18.05.04
결국 남편 붙잡고 펑펑 울었네요ㅠ   모바일등록 (3) 귀차니즘Ayo. 3,326 18.05.03
시아버지수술비 분담하자는 시누요   모바일등록 (33) 남의편이야g. 3,875 18.05.02
대체 얼마나 더 며느리를 정신적으로 괴롭혀야 직성이 풀릴까요   모바일등록 (13) 앙칼진냥 2,818 18.05.01
말뿐인시댁 어떤심리일까요   (8) 발암유발자 1,505 18.04.30
아가씨 생일 챙겨야하나요?   모바일등록 (8) 씐나 2,177 18.04.3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