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도련님.. 모바일등록
8 아휴우 2018.05.31 15:39:00
조회 1,540 댓글 8 신고

첫째가16개월인데 이제 곧 둘째 출산하거든요

산후조리원 들어가기로했는데 첫째 봐줄사람이없어서 그냥 안들어가려는데 ..자꾸 시댁에서는 도련님이 봐주면된다고.. 이제 21살인데 아무것도 모를텐데 ㅜㅜ맡기기 너무 불안하고 그냥 그래서 제가 괜찮다고 했는데 그럼 집에서 같이 첫째를 봐주겠데요 근데 저는 둘째낳고 집에 편히있고싶고 모유수유도 해야하는데 너무 불편할거같아요 ㅜㅜ 도련님이 예전에 첫째 안다가 떨어트린적도있어서...안는것도 불안불안하고 ㅠㅠㅠㅠ하ㅡ솔직히 말할까요?불편하니 나중에 천천히 와달라고 ㅠㅠㅠ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예비신랑 시부모모시는거..   모바일등록 (25) l߷l 2,688 18.08.29
칠순잔치?   모바일등록 (10) 양파속 3,580 18.08.28
가족, 지치네요   모바일등록 (11) 오투02 1,754 18.08.26
예비신랑의 가족들   모바일등록 (5) 러러럭키 1,818 18.08.25
밑에글쓴이입니다..^^   모바일등록 (5) 냥냥이ㅎㅎ 905 18.08.17
개명...   모바일등록 (13) 또바기개똥맘 1,042 18.08.17
누가..정신줄놓은걸까요?   모바일등록 (11) 냥냥이ㅎㅎ 1,790 18.08.16
말이되는지...   모바일등록 (4) 스마일합시다 1,219 18.08.14
언니의 예비 시누이   모바일등록 (7) 나의악어 1,837 18.08.08
산후조리중 일주일에 1ㅡ2번씩 꼭 오는 시아버지   모바일등록 (15) 또바기개똥맘 3,004 18.08.08
오늘 예비시부모님하고 식사했는데요   모바일등록 (3) Wuy 2,750 18.07.27
짜증나네요..   모바일등록 (3) 스마일합시다 1,435 18.07.27
친정이라는 곳은.. 참 거리감 있는 곳,, 푸념...   (5) 화창한봄날 1,694 18.07.23
시댁의모순   모바일등록 (5) 호리잇ㄱㄹ 2,143 18.07.18
신분증 통장 요구하는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7) 마당넓은집풍.. 2,677 18.07.18
시누 스트레스   모바일등록 (7) 승질마녀 1,814 18.07.17
내려놓을까합니다   모바일등록 (6) 스마일합시다 1,349 18.07.16
얼마 안되는 돈 상속,,   (5) 화창한봄날 1,745 18.07.13
내가 못된건지 .. 당연한거겟죠?   모바일등록 (6) ㅠㅜㅜㅜㅠ 1,396 18.07.13
대리효도 원하는 남편   모바일등록 (14) 빨간리본 1,995 18.07.1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