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친정과 인연을 끊어야될까요? 꼭 좀 봐주세요 모바일등록
1 세상에서혼자 2017.09.12 11:14:31
조회 1,967 댓글 9 신고

여러사정 설명하긴 힘들지만은 신랑이 이번에 친정돈을 손댔어요 그러고선 가출해버렸어요 저는 아이가 셋이나되고 혼자서 집에있으니 막막하고 힘이들어 어젯밤에 친정에 왔는데요 엄마랑 동생때문에 서운하네요 동생은 저보고 공범아니냐며 한통속이라고 그돈가져가서 같이쓴거라고 몰아가네요 저는 구경도 못해본돈인데 말이죠..동생은 저를 안보고 살고싶다고 하네요 친정집 비밀번호도 바꾸고 알려주지않아서 저는 들락날락 거리기힘들고 지금 친정집에서 나가지않고 집안에만 있고요 엄마도 사위가 괴씸하다고 이혼할거냐 말거냐 하지만 손주들 떠들고 장난치는거보며 애들은 애들대로 혼이나고있고요

누구보다 속상한건 저인데 다들 화가나있으니 저도 애들도 눈치만보이고 마음이안편하네요 어떻게해야하나 싶어요 

친정에서 넉넉한건 아니라 애들이랑 저 받아줄 입장도안되고 저는 다른지역에 살고있는데 거긴

 월세집입니다 앞으로 월세내고 혼자 애셋키우며 살려면 막막합니다 비밀번호를 알려주지않을정도로 저를 못믿고 안보고살고싶다 할정도면은 그부분이 저도 지금 너무 서운하게느껴지고 친정도 내 디딜언덕아니구나 싶고 어젯밤에 애들데리고 올라와서 몇일 있다가 가려고생각했지만 그게아닌거같아요 아빠가 올라오라고해서 왔긴왔지만..제가 차라리 죽이되든밥이되든 친정집없다 생각하고 애들데리고 살아야하나봅니다 

좀있다 엄마모르게 집에가버릴려고 생각하고있어요

이런상황에 친정이랑 연끊는게 도와주는것일까요    

5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7)
시어머니 말 !!   모바일등록 (5) ㅇㄱㅅㅁㅋ 801 18.02.22
두서없는 넑두리... (글 길어요)   모바일등록 (8) 너의꽃 665 18.02.21
청소 간섭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1) 허브허브 859 18.02.20
시엄니 스트레스요ㅠ   모바일등록 (7) 너란인간 585 18.02.20
이번 설을 계기로 시댁과 연 끊을랍니다.   모바일등록 (39) Joobaby 1,929 18.02.19
명절만 되면 조카랑 저희애들싸움에 조만간 터트릴것 같네요   모바일등록 (7) 남의편이야g. 709 18.02.19
명절 친정불편하다고 밤에혼자집에간 신랑   모바일등록 (8) 은채엄마 1,383 18.02.18
손크신 시어머니 고민되네요..ㅠ   모바일등록 (8) 수퓌 797 18.02.18
임신10주 시댁반대   모바일등록 (6) 테디 1,113 18.02.18
올해 이제 새댁되는데 별거아닌거에 스트레스 받네요..   모바일등록 (2) 씐나 1,145 18.02.17
시어머니 말, 신경쓰여요   모바일등록 (9) 깔룽이 1,178 18.02.17
처갓집 스트레스   모바일등록 (3) 델피에로 911 18.02.17
진짜, 짜증만 계속나요ㅜㅜ   모바일등록 (10) 딸기좋아딸기 1,191 18.02.16
임신중인데,,시댁 너무 이기적이에요   모바일등록 (7) Sisisi 1,219 18.02.16
고부갈등.. 내가 정말 나쁜건지요..   모바일등록 (5) 화창한봄날 1,330 18.02.14
결혼15년차 시어머님과 같은집에 살게 됐어요.   (10) 빨강머리앤 1,105 18.02.14
살아온 환경이너무달라요   모바일등록 (11) 샘야미 1,284 18.02.13
시댁에서 며느리 생일 챙겨주나요?   모바일등록 (29) Jazzjazz 2,010 18.02.11
참 서글프네요..   모바일등록 (4) 오우어옹 958 18.02.11
갑자기 서글퍼져요.   모바일등록 (5) 귀차니즘Ayo. 1,106 18.02.0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