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친정과 인연을 끊어야될까요? 꼭 좀 봐주세요 모바일등록
1 세상에서혼자 2017.09.12 11:14:31
조회 1,857 댓글 9 신고

여러사정 설명하긴 힘들지만은 신랑이 이번에 친정돈을 손댔어요 그러고선 가출해버렸어요 저는 아이가 셋이나되고 혼자서 집에있으니 막막하고 힘이들어 어젯밤에 친정에 왔는데요 엄마랑 동생때문에 서운하네요 동생은 저보고 공범아니냐며 한통속이라고 그돈가져가서 같이쓴거라고 몰아가네요 저는 구경도 못해본돈인데 말이죠..동생은 저를 안보고 살고싶다고 하네요 친정집 비밀번호도 바꾸고 알려주지않아서 저는 들락날락 거리기힘들고 지금 친정집에서 나가지않고 집안에만 있고요 엄마도 사위가 괴씸하다고 이혼할거냐 말거냐 하지만 손주들 떠들고 장난치는거보며 애들은 애들대로 혼이나고있고요

누구보다 속상한건 저인데 다들 화가나있으니 저도 애들도 눈치만보이고 마음이안편하네요 어떻게해야하나 싶어요 

친정에서 넉넉한건 아니라 애들이랑 저 받아줄 입장도안되고 저는 다른지역에 살고있는데 거긴

 월세집입니다 앞으로 월세내고 혼자 애셋키우며 살려면 막막합니다 비밀번호를 알려주지않을정도로 저를 못믿고 안보고살고싶다 할정도면은 그부분이 저도 지금 너무 서운하게느껴지고 친정도 내 디딜언덕아니구나 싶고 어젯밤에 애들데리고 올라와서 몇일 있다가 가려고생각했지만 그게아닌거같아요 아빠가 올라오라고해서 왔긴왔지만..제가 차라리 죽이되든밥이되든 친정집없다 생각하고 애들데리고 살아야하나봅니다 

좀있다 엄마모르게 집에가버릴려고 생각하고있어요

이런상황에 친정이랑 연끊는게 도와주는것일까요    

5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4)
시누가 제딸보고 커서 성형하랍니다   모바일등록 (14) 어쩔수있나 1,222 17.11.20
칠순잔치   모바일등록 (7) 이보람 583 17.11.19
김장.   (25) 돈벌자많이 1,524 17.11.16
수능선물   모바일등록 (4) 가을양 541 17.11.15
시댁이랑통화.   모바일등록 (9) 아휴우 994 17.11.15
아이가 싫어요..   모바일등록 (24) 히옹 1,543 17.11.14
파혼하고 그후   모바일등록 (6) 유쾌한나리언.. 2,095 17.11.10
시어머니 생각도 하기 싫어요.   모바일등록 (8) 나믿음 1,422 17.11.10
어떻게해야할까요 시댁 정말 힘듭니다   모바일등록 (13) 1,898 17.11.08
시댁전화 궁금해요   모바일등록 (5) 이생순 868 17.11.08
아직 결혼1년안되었는데 시자 붙은게 왤케 불편할까요?   (10) KIM 1,421 17.11.06
종교문제 .   모바일등록 (11) ableo 1,070 17.11.05
싫은 시댁 ...   모바일등록 (9) ableo 1,334 17.11.04
시댁과의 이별....   모바일등록 (2) 하나만잘키우.. 1,881 17.10.31
황당한 시어머니ㅜㅠ   모바일등록 (9) 하나만잘키우.. 1,984 17.10.31
시어머니때문에 정말 스트레스 받아요   모바일등록 (5) 45678 1,220 17.10.31
청약에 대해 잘 아시는분 혹시 계신가요?   모바일등록 (10) sycreamy 1,420 17.10.28
파혼을 했는데요 이게 뭐가 뭔지 모르겠어요ㅠ   모바일등록 (20) 유쾌한나리언.. 3,491 17.10.26
시댁에 용돈드리는 문제   모바일등록 (12) 콩콩이22 1,786 17.10.25
환갑잔치 챙겨야 하나요?   (11) 비단채 1,592 17.10.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