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돈없는시댁. . 거기다 병원비까지 내줘야하는. 모바일등록
10 체리잇 2017.06.17 22:24:45
조회 4,027 댓글 21 신고

안녕하세요. 전 30살여자입니다.

저는 부모님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주시지않아 지금껏 큰어려움없이 지내왔고.  또 부모님은 노후준비를 잘하셔서 결혼했을시 자식으로 큰 부담없이 지낼수 있습니다.

최근 한 남자를 만나게되었고 사람이 너무좋아 사귀게되었습니다.

하지만. 남자의 상황이 너무 저에게 힘들지 않을까. . 너무 염려스러워 글을쓰게되었습니다.

 

남자친구 아버지는 생계를 짊어지시는분인데 최근 뇌쪽에문제가 생기셔서 평생 병원비가 들어야 하는상황이십니다.

어머니도 경제활동을 안하셔.  만약 결혼할시

맡아들인 남친이 부담을 지어야 한다고 본인이 말을하더군요.

현재남친은 취준생이나. 학벌이 좋아.  좋은회사 취업은 무리없어보입니다.

하지만. .  부모님의 생활비를 부부가 함께 마련해드려야하고 거기다.  아버님 병원비까지 드려야합니다.

이렇기에 남친의 어머니는 남친이 좋은직장에들어가길 희망하신다고 하더라구요.

저는 너무걱정입니다.  사실아직 오래만난건 아니지만.  제성격상.  그리고 제 나이상. .  지금ㅈ만나면 결혼까지 생각할수밖에 없는건데.. 

그리고 우리집도 크게잘사는 집이 아니라.

 결혼후 친정집 손벌릴 상황도 아닙니다.

병원비때문에 조만간 집도 이사갈꺼라는 남친의 얘기에. . 이 연애를 지속해야하나. .

객관적으로. . 크게정들지않았음 정리를 해야하나.  너무 걱정입니다.

남친은 너무착하고. .  이런사람이 있을까 싶을정도로 착합니다.

하지만. . 결혼후. 아이키우면서도. 맞벌이는 무조건해야할거같고..  병원비며 간병비며. .  

집대출금에다가 시부모 생활비까지. . 

저건 분명 우리가 부담해야하는거기에. . 

마음이무겁습니다. 

이 연애 끝을내야할까요.

2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9)
친정 제가 예민한 건가요..   모바일등록 (11) 별내음 803 18.06.18
너란새ᆢᆢ너란남자도라이ᆢᆢ   모바일등록 (10) 남편은남의편 908 18.06.18
설날이후 시댁과 연끊겠다는 글 보셨나요?   모바일등록 (7) Joobaby 759 18.06.17
우리 엄마는 이런 엄마입니다   모바일등록 (16) 내가제일소중.. 918 18.06.15
시댁으로부터 받은 상처   모바일등록 (7) 콩콩 748 18.06.15
도련님 상견례2   모바일등록 (2) 야옹이 670 18.06.14
전 씀씀이가 해픈마누라인가봅니다ㅡㅡ   모바일등록 (17) 남편은남의편 1,664 18.06.14
새언니와의관계   모바일등록 (8) Cnrgkcn 1,013 18.06.11
효자남편 제가 이상한가요   모바일등록 (10) 끼아오 984 18.06.11
막말   모바일등록 (15) 밍블뀨 950 18.06.09
도련님 상견례   모바일등록 (11) 야옹이 1,097 18.06.06
시아주버님까지 챙겨야하나요??...   모바일등록 (3) 흰눈이내리는.. 1,269 18.06.05
시어머니 자식걱정   모바일등록 (8) 뜨든뜨든 1,400 18.06.01
도련님..   모바일등록 (8) 아휴우 1,152 18.05.31
친정엄마   모바일등록 (12) 또바기개똥맘 1,048 18.05.30
맨날싸워요..   모바일등록 (7) dbfn 1,696 18.05.25
시어머니의말..   모바일등록 (21) 다겸이맘 2,971 18.05.10
사달라는소리...   모바일등록 (12) 호호 2,345 18.05.07
민망 민망 개민망ㅜㅜ   모바일등록 (11) 동그랑땡 2,847 18.05.06
마마보이 ㆍ폭언 ㆍ욕설남편   모바일등록 (18) 주헤어 1,983 18.05.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