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스트레스 ㅡㅡ 모바일등록
9 다율이맘♡ 2017.01.12 00:54:07
조회 1,620 댓글 19 신고

애기 태어난지 오늘로 16일됫어요..

조리원은답답해서 병원퇴원하고 바로 친정으로왔습니다~

근데 시엄마가하루에 한번 사진을찍어보내라해서

틈틈히 시간날때 보내줬는데 ..애기가 어려서인지 자는시간도 깨나는시간도 다달라서 제가 너무 피곤하더라구요..

그래서 4일간 안보냈더니 전화가오눈데 피곤하고 해서 안받았습니다(맨날 이틀에 한번꼴로 아침마다 전화하세요..쑤잘때기없는일로 ㅡㅡ)

그랬더니 남편한테 전화해서 섭섭하다고 했답니다 ..또 막상전화하면 자기말이 다맞다는식으로해서 듣고싶지도 안고 ㅡㅡ(예를 들면 저 애낳고 친정엄마가 와있었는데 자기만 애낳아봐서 키운거 마냥 저랑 저희엄마한테 자기가 이랬네저랬네하면서 이래라저래라 하더라고요 ㅡㅡ기분 엄청나빴죠ㅡㅡ애를 키워봤어도 저희엄마가 더키워봤는데 말이에여ㅡㅡ)

또사진보내면 끝이에요 그냥 이쁘네..애기가 조금이라도 이쁘게 나오면 자기아들닮았네 별로안울고 자는모습 노는모습 동영상이나 사진찍어보내주면 자기 아들들이 순했네 어쩌네..정말듣기싫어요ㅡㅡ 이런걸로스트레스 받아서 남편이랑 얘기하다 싸웠네요..

사셔봤자 얼마나더 사냐고 연락해드리라고..

제가 못된걸까요????

1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4)
이돈을줘야할까요   모바일등록 (5) 힘이들땐0 699 18.01.15
사이가안좋은데 아버님기일에 가야하나요?   모바일등록 (7) 이보람 1,027 18.01.11
바람났던 시아버지   모바일등록 (9) 너만보여서 1,403 18.01.09
아버님첫기일문제ᆢ   모바일등록 (7) 865 18.01.09
점쟁이 좋아하는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1) ㅎㅋㅎㅋㅎㅋ 1,079 18.01.08
남편의 입장?   모바일등록 (1) cccode 851 18.01.07
제가 말을 잘못한건지 봐주세요   모바일등록 (16) 테이스티 1,405 18.01.07
입대날...참답답하네여. 24년차~ 언제까지 시엄니땜에 투덜투덜해여..   모바일등록 (10) 가을미소 992 18.01.05
시댁도 싫고 남편도 싫고   모바일등록 (8) 쑤기 1,728 18.01.02
연말스트레스. 뭘 해줘도 비꼬는 엄마..   모바일등록 (4) Merrybelle 1,116 17.12.30
이혼 서류 양식 인터넷에서 받을수있나요?   모바일등록 (3) 고운햇살 953 17.12.27
시댁가족모임   모바일등록 (8) 이생순 1,461 17.12.27
2살된 애기한테 술먹이시나요?   모바일등록 (18) Jssssbssss 1,736 17.12.25
도움없는 예비시댁   모바일등록 (20) Cnrgkcn 1,821 17.12.23
친정엄마 고민되는 부분   모바일등록 (7) lehwing 1,210 17.12.20
결혼전인데   모바일등록 (18) 안ㄴㅌㅇ 1,822 17.12.20
매일 연락오는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5) 토끼깡 1,742 17.12.20
남매인데   모바일등록 (10) 자몽먹고싶 1,189 17.12.20
친정엄마재혼   모바일등록 (11) 울랄라쏠 1,296 17.12.19
남편 집비우고 혼자애둘 키울수있을까요 ㅜ   모바일등록 (8) 땡굴땡굴 1,243 17.12.1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