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스트레스 ㅡㅡ 모바일등록
9 다율이맘♡ 2017.01.12 00:54:07
조회 1,618 댓글 19 신고

애기 태어난지 오늘로 16일됫어요..

조리원은답답해서 병원퇴원하고 바로 친정으로왔습니다~

근데 시엄마가하루에 한번 사진을찍어보내라해서

틈틈히 시간날때 보내줬는데 ..애기가 어려서인지 자는시간도 깨나는시간도 다달라서 제가 너무 피곤하더라구요..

그래서 4일간 안보냈더니 전화가오눈데 피곤하고 해서 안받았습니다(맨날 이틀에 한번꼴로 아침마다 전화하세요..쑤잘때기없는일로 ㅡㅡ)

그랬더니 남편한테 전화해서 섭섭하다고 했답니다 ..또 막상전화하면 자기말이 다맞다는식으로해서 듣고싶지도 안고 ㅡㅡ(예를 들면 저 애낳고 친정엄마가 와있었는데 자기만 애낳아봐서 키운거 마냥 저랑 저희엄마한테 자기가 이랬네저랬네하면서 이래라저래라 하더라고요 ㅡㅡ기분 엄청나빴죠ㅡㅡ애를 키워봤어도 저희엄마가 더키워봤는데 말이에여ㅡㅡ)

또사진보내면 끝이에요 그냥 이쁘네..애기가 조금이라도 이쁘게 나오면 자기아들닮았네 별로안울고 자는모습 노는모습 동영상이나 사진찍어보내주면 자기 아들들이 순했네 어쩌네..정말듣기싫어요ㅡㅡ 이런걸로스트레스 받아서 남편이랑 얘기하다 싸웠네요..

사셔봤자 얼마나더 사냐고 연락해드리라고..

제가 못된걸까요????

1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3)
제가 이상한건가요...   모바일등록 (8) 이경희ff 804 17.08.17
친정에서   모바일등록 (10) 별하늘별빛 770 17.08.17
시댁제사   모바일등록 (12) 혀이자나 927 17.08.17
선배님들 조언좀 해주세요   모바일등록 (2) 끼아오 388 17.08.16
결혼을 결심한 계기가 뭐세요 다들 ?   모바일등록 (12) 블리블리390. 947 17.08.16
상조가입   모바일등록 (2) Vbnm 524 17.08.15
의견 좀 내주세요^,^   모바일등록 (15) 별하나 832 17.08.15
시어머니께서 신랑한테 사랑한다고 표현을...   모바일등록 (15) 우리공주~♡ 1,109 17.08.14
남편이랑 싸우다 시모께전화했어요   모바일등록 (10) 뚜뚜루s2 1,339 17.08.14
공모자들ᆢ   모바일등록 (10) 남편은남의편 1,255 17.08.13
어떻게해야 시댁에 잘하는걸까요??   모바일등록 (17) 나님임 1,789 17.08.10
시어머니@친정어머니   모바일등록 (9) 소불고기 1,387 17.08.09
옥수수   (6) 앨리스74 1,062 17.08.09
시누에게 대출을...?   모바일등록 (14) 누룽지1 1,397 17.08.09
분유 먹인다고 "와 안돼" 이러는 시댁   모바일등록 (5) 싸랑해요요요.. 1,179 17.08.07
에어컨없는데   모바일등록 (5) 휴휴라 1,647 17.08.05
휴가때 시댁가자는 남편....태풍온다는데   (23) 탄산톡톡꺽 2,029 17.08.04
시엄마 말말..   모바일등록 (19) 빠샤샤샤 2,824 17.07.31
읽어봐주세요~   모바일등록 (3) 라미미미 1,042 17.07.30
누가 이상하건지 봐주세요   모바일등록 (19) 뛝뛟 2,165 17.07.30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