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스트레스 ㅡㅡ 모바일등록
9 다율이맘♡ 2017.01.12 00:54:07
조회 1,592 댓글 19 신고

애기 태어난지 오늘로 16일됫어요..

조리원은답답해서 병원퇴원하고 바로 친정으로왔습니다~

근데 시엄마가하루에 한번 사진을찍어보내라해서

틈틈히 시간날때 보내줬는데 ..애기가 어려서인지 자는시간도 깨나는시간도 다달라서 제가 너무 피곤하더라구요..

그래서 4일간 안보냈더니 전화가오눈데 피곤하고 해서 안받았습니다(맨날 이틀에 한번꼴로 아침마다 전화하세요..쑤잘때기없는일로 ㅡㅡ)

그랬더니 남편한테 전화해서 섭섭하다고 했답니다 ..또 막상전화하면 자기말이 다맞다는식으로해서 듣고싶지도 안고 ㅡㅡ(예를 들면 저 애낳고 친정엄마가 와있었는데 자기만 애낳아봐서 키운거 마냥 저랑 저희엄마한테 자기가 이랬네저랬네하면서 이래라저래라 하더라고요 ㅡㅡ기분 엄청나빴죠ㅡㅡ애를 키워봤어도 저희엄마가 더키워봤는데 말이에여ㅡㅡ)

또사진보내면 끝이에요 그냥 이쁘네..애기가 조금이라도 이쁘게 나오면 자기아들닮았네 별로안울고 자는모습 노는모습 동영상이나 사진찍어보내주면 자기 아들들이 순했네 어쩌네..정말듣기싫어요ㅡㅡ 이런걸로스트레스 받아서 남편이랑 얘기하다 싸웠네요..

사셔봤자 얼마나더 사냐고 연락해드리라고..

제가 못된걸까요????

1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
결혼전부터 거슬린 동서..   모바일등록 (27) 꿈영 2,486 17.03.22
결혼후 친정엄마 서운함...   (6) xlyl21 1,044 17.03.21
자꾸 기분이 더러워집니다   모바일등록 (11) 나도얌 1,588 17.03.21
결혼 2달차 시어머님의 오해   모바일등록 (15) 마이쮸 1,763 17.03.20
출산후시댁돈?   모바일등록 (19) 미1115 1,307 17.03.20
보험좀아시는분 댓글부탁드려용   모바일등록 (8) 땡굴땡굴 891 17.03.18
집사는데 신랑이 시부모명의로 사자고해요   모바일등록 (21) 어린나이 4,033 17.03.15
시어머님의 잔소리   모바일등록 (14) hoheehohee 1,775 17.03.14
임산부 앞에서 담배피는 아주버님   모바일등록 (25) 귀욥똥이 1,673 17.03.12
시댁 ..   모바일등록 (9) 도담ol 1,506 17.03.12
너무 무관심한 친정   모바일등록 (7) 왜안나오니 1,741 17.03.11
시댁과의 관계   모바일등록 (2) 뭐니이건 1,250 17.03.11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7) 비씨트리 1,707 17.03.10
입학한지 얼마나 됐다고.   모바일등록 (6) 소나기ㅣ 1,797 17.03.09
시어머님...   모바일등록 (12) 내새끵고마 1,434 17.03.09
오빠 결혼식 축의금   모바일등록 (8) 왜안나오니 1,790 17.03.08
조카 개취급하는 아주버님ㅡㅡ   모바일등록 (18) 2,824 17.03.08
애만두고가라는 시어머니와 아들   모바일등록 (25) 민순냠 4,447 17.03.07
흠 고민입니다   모바일등록 (23) 긍정적으루 3,226 17.02.26
저때문에 시누가아파하는거같습니다   모바일등록 (6) 남편은남의편 2,901 17.02.26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