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시누이와 시어머님 때문에 지쳐요 모바일등록
6 여우비007 2017.01.11 11:06:27
조회 2,692 댓글 10 신고

너무 긴얘기라~간단히

시누이가 애기를 낳고 일주일만에 조리원

실수인지 모르지만 애기가 숨을 안쉬어

응급실에 갔습니다 그리고 중환자실에 

있는게 3주 시누이가 너무 추워보인다고 어머님이 바지와 내복과 목티와 잠바를 사오라는 ㅡㅡ 그렇게 까지 사는건 그래서 바지와

내복만 사다드리고 그쪽 시댁이 주말마다

올라오셔서 저희어머님은 매주 저희집으로

오고요 병원에서 더이상 해줄께 없다고

퇴원하라고 했다고 하더라고요 그런데 

서울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주말마다

남편이아파도 어머님은 데릴러오라고하시고

데려다 드려야하고 자가용으로30분거리

그리고 본인 시댁이랑 있으면서 시누이 병원까지 데려다 달라 집으로 다시 데려다 주고

이렇게 한지 벌써 6주 이러다보니 평일도 

남편은 늦게 끝나 애볼시간 없고 주말은 

시누이심부름 집에오면 어머님있으니

저희는 어디를 갈수가 없고요 문제는 

애기가 아픈데 면회를 주말에 한번갑니다

전 우리애 주말도 없고 맨날 저하고 나가고

우리애 아파도 저혼자 가야합니다

이게 짜증이 계속 나고 우울하네요

제가 못된거죠 ㅜㅜ 근데 답답해서 쓰게

되네요 애는 불쌍하지만 우리애도 전 먼저

걱정되고 남자만 보면 부러운 눈으로 멍하고

쳐다본다는 우리애는 이제14개월이고요

답답해서 그냥 써보아요 ㅜㅜ

1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
시아버지 돌아가신후 시댁 가는거요   모바일등록 new (8) jyk 275 17.03.29
제가 식모인지... 결혼한게 아니라 입양한것 같아요   모바일등록 new (7) 사사김임 360 17.03.29
이럴땐 어떤결정을 해야하나요   모바일등록 new (16) 에휴000 596 17.03.29
남편 생일   모바일등록 new (6) 토리베이비 534 17.03.29
결혼선배님들!배우자 고를때 제일 중요한것   모바일등록 (14) 블랙베리앤베.. 601 17.03.29
시댁이 왜이렇게싫은거죠ㅠ   모바일등록 (8) 붕붕 988 17.03.28
새댁인 제가 이런 생각 할줄은 ㅜ   모바일등록 (9) 다롱다롱다롱 1,222 17.03.27
시아버님 생신인데 왜이렇게 가기싫을까요..?   모바일등록 (4) 842 17.03.27
결혼6년차 ..시댁태도   모바일등록 (11) 나의사랑예준.. 1,911 17.03.27
혼자 있고 싶어요   모바일등록 (8) qwezxc1109 1,140 17.03.26
언니의 화풀어 주는 법(누가 잘못했나요??)   모바일등록 (11) jayvv 910 17.03.25
남편 사망후에...   모바일등록 (8) 호수마미 5,526 17.03.24
이전 글보니 저희 동서도 얘기도 하고 싶네요 ..   (14) kongsim1 1,578 17.03.24
결혼전부터 거슬린 동서..   모바일등록 (33) 꿈영 7,113 17.03.22
자꾸 기분이 더러워집니다   모바일등록 (11) 나도얌 2,704 17.03.21
결혼 2달차 시어머님의 오해   모바일등록 (19) 마이쮸 3,200 17.03.20
출산후시댁돈?   모바일등록 (22) 미1115 2,096 17.03.20
보험좀아시는분 댓글부탁드려용   모바일등록 (8) 땡굴땡굴 1,041 17.03.18
집사는데 신랑이 시부모명의로 사자고해요   모바일등록 (22) 어린나이 5,497 17.03.15
시어머님의 잔소리   모바일등록 (14) hoheehohee 2,103 17.03.1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