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시누이와 시어머님 때문에 지쳐요 모바일등록
6 여우비007 2017.01.11 11:06:27
조회 2,373 댓글 9 신고

너무 긴얘기라~간단히

시누이가 애기를 낳고 일주일만에 조리원

실수인지 모르지만 애기가 숨을 안쉬어

응급실에 갔습니다 그리고 중환자실에 

있는게 3주 시누이가 너무 추워보인다고 어머님이 바지와 내복과 목티와 잠바를 사오라는 ㅡㅡ 그렇게 까지 사는건 그래서 바지와

내복만 사다드리고 그쪽 시댁이 주말마다

올라오셔서 저희어머님은 매주 저희집으로

오고요 병원에서 더이상 해줄께 없다고

퇴원하라고 했다고 하더라고요 그런데 

서울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주말마다

남편이아파도 어머님은 데릴러오라고하시고

데려다 드려야하고 자가용으로30분거리

그리고 본인 시댁이랑 있으면서 시누이 병원까지 데려다 달라 집으로 다시 데려다 주고

이렇게 한지 벌써 6주 이러다보니 평일도 

남편은 늦게 끝나 애볼시간 없고 주말은 

시누이심부름 집에오면 어머님있으니

저희는 어디를 갈수가 없고요 문제는 

애기가 아픈데 면회를 주말에 한번갑니다

전 우리애 주말도 없고 맨날 저하고 나가고

우리애 아파도 저혼자 가야합니다

이게 짜증이 계속 나고 우울하네요

제가 못된거죠 ㅜㅜ 근데 답답해서 쓰게

되네요 애는 불쌍하지만 우리애도 전 먼저

걱정되고 남자만 보면 부러운 눈으로 멍하고

쳐다본다는 우리애는 이제14개월이고요

답답해서 그냥 써보아요 ㅜㅜ

1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포인트 제도 개편 안내  (41)
아기백일때요   모바일등록 new aaddgg 2 10:07:58
설날 아픈 엄마에겐 무슨 일이?   new (2) 생명샘 344 17.01.24
조언좀 해주세용   모바일등록 new (3) qwezxc1109 376 17.01.24
뺀질뺀질 시동생 생각짧은 시엄마 고집쎈 시아빠   모바일등록 new (3) 가을마밍 435 17.01.24
혼수   (3) 생명샘 700 17.01.24
점점 싫어지는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4) qwezxc1109 1,078 17.01.24
남편이 밉네요..   모바일등록 (14) 에휴000 876 17.01.23
결혼하고 몇년동안 명절에 한복입나요?   모바일등록 (12) 헬로우윙 826 17.01.23
결혼후첫명절   모바일등록 (12) hutnsus 948 17.01.23
시댁거지같을때 이방법은 아닌가요?   모바일등록 (7) 노랭이기다려 1,983 17.01.22
고민이되서요~여쭙니당   모바일등록 (7) 빵튜 1,207 17.01.22
사돈명절선물   모바일등록 (3) 따박이 978 17.01.22
결혼전시집살이?   모바일등록 (6) 훅해 1,199 17.01.21
시부모님...   모바일등록 (6) Diwjci 1,443 17.01.19
명절용돈 20만원이 작은건가요?   모바일등록 (21) 헬로우윙 4,467 17.01.19
명절용돈   모바일등록 (9) 별내음 1,580 17.01.18
신랑호칭   모바일등록 (7) 미1115 1,227 17.01.18
손주를 자식으로 생각하는 시부모   모바일등록 (1) S가시로 1,428 17.01.18
차 얻어 타는 시누 ㅡㅡ   모바일등록 (26) ㅇㅇㅁㅁㅇㅇ 3,255 17.01.17
친정엄마 였다면   모바일등록 (5) 하온맘 752 17.01.1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