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시누이와 시어머님 때문에 지쳐요 모바일등록
6 여우비007 2017.01.11 11:06:27
조회 2,908 댓글 10 신고

너무 긴얘기라~간단히

시누이가 애기를 낳고 일주일만에 조리원

실수인지 모르지만 애기가 숨을 안쉬어

응급실에 갔습니다 그리고 중환자실에 

있는게 3주 시누이가 너무 추워보인다고 어머님이 바지와 내복과 목티와 잠바를 사오라는 ㅡㅡ 그렇게 까지 사는건 그래서 바지와

내복만 사다드리고 그쪽 시댁이 주말마다

올라오셔서 저희어머님은 매주 저희집으로

오고요 병원에서 더이상 해줄께 없다고

퇴원하라고 했다고 하더라고요 그런데 

서울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주말마다

남편이아파도 어머님은 데릴러오라고하시고

데려다 드려야하고 자가용으로30분거리

그리고 본인 시댁이랑 있으면서 시누이 병원까지 데려다 달라 집으로 다시 데려다 주고

이렇게 한지 벌써 6주 이러다보니 평일도 

남편은 늦게 끝나 애볼시간 없고 주말은 

시누이심부름 집에오면 어머님있으니

저희는 어디를 갈수가 없고요 문제는 

애기가 아픈데 면회를 주말에 한번갑니다

전 우리애 주말도 없고 맨날 저하고 나가고

우리애 아파도 저혼자 가야합니다

이게 짜증이 계속 나고 우울하네요

제가 못된거죠 ㅜㅜ 근데 답답해서 쓰게

되네요 애는 불쌍하지만 우리애도 전 먼저

걱정되고 남자만 보면 부러운 눈으로 멍하고

쳐다본다는 우리애는 이제14개월이고요

답답해서 그냥 써보아요 ㅜㅜ

1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7)
이번 설을 계기로 시댁과 연 끊을랍니다.   모바일등록 new (11) Joobaby 441 18.02.19
명절만 되면 조카랑 저희애들싸움에 조만간 터트릴것 같네요   모바일등록 new (6) 남의편이야g. 360 18.02.19
명절 친정불편하다고 밤에혼자집에간 신랑   모바일등록 (8) 은채엄마 886 18.02.18
손크신 시어머니 고민되네요..ㅠ   모바일등록 (7) 수퓌 624 18.02.18
임신10주 시댁반대   모바일등록 (6) 테디 834 18.02.18
올해 이제 새댁되는데 별거아닌거에 스트레스 받네요..   모바일등록 (2) 씐나 1,039 18.02.17
시어머니 말, 신경쓰여요   모바일등록 (9) 깔룽이 1,013 18.02.17
처갓집 스트레스   모바일등록 (3) 델피에로 767 18.02.17
진짜, 짜증만 계속나요ㅜㅜ   모바일등록 (10) 딸기좋아딸기 1,089 18.02.16
임신중인데,,시댁 너무 이기적이에요   모바일등록 (6) Sisisi 1,076 18.02.16
고부갈등.. 내가 정말 나쁜건지요..   모바일등록 (5) 화창한봄날 1,208 18.02.14
결혼15년차 시어머님과 같은집에 살게 됐어요.   (10) 빨강머리앤 1,000 18.02.14
살아온 환경이너무달라요   모바일등록 (11) 샘야미 1,230 18.02.13
시댁에서 며느리 생일 챙겨주나요?   모바일등록 (28) Jazzjazz 1,853 18.02.11
참 서글프네요..   모바일등록 (4) 오우어옹 937 18.02.11
갑자기 서글퍼져요.   모바일등록 (5) 귀차니즘Ayo. 1,087 18.02.08
시아버지 3탄   모바일등록 (10) 루비니잉 1,313 18.02.06
시부모님 원래 이러는건지.....   (6) 니코니코지 1,124 18.02.06
제가 속이 좁은가요?   모바일등록 (5) 고돌이맘 711 18.02.06
명절때 다들 시댁에서 주무시나요??   모바일등록 (11) 수퓌 1,425 18.02.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