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시누이와 시어머님 때문에 지쳐요 모바일등록
6 여우비007 2017.01.11 11:06:27
조회 2,948 댓글 10 신고

너무 긴얘기라~간단히

시누이가 애기를 낳고 일주일만에 조리원

실수인지 모르지만 애기가 숨을 안쉬어

응급실에 갔습니다 그리고 중환자실에 

있는게 3주 시누이가 너무 추워보인다고 어머님이 바지와 내복과 목티와 잠바를 사오라는 ㅡㅡ 그렇게 까지 사는건 그래서 바지와

내복만 사다드리고 그쪽 시댁이 주말마다

올라오셔서 저희어머님은 매주 저희집으로

오고요 병원에서 더이상 해줄께 없다고

퇴원하라고 했다고 하더라고요 그런데 

서울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주말마다

남편이아파도 어머님은 데릴러오라고하시고

데려다 드려야하고 자가용으로30분거리

그리고 본인 시댁이랑 있으면서 시누이 병원까지 데려다 달라 집으로 다시 데려다 주고

이렇게 한지 벌써 6주 이러다보니 평일도 

남편은 늦게 끝나 애볼시간 없고 주말은 

시누이심부름 집에오면 어머님있으니

저희는 어디를 갈수가 없고요 문제는 

애기가 아픈데 면회를 주말에 한번갑니다

전 우리애 주말도 없고 맨날 저하고 나가고

우리애 아파도 저혼자 가야합니다

이게 짜증이 계속 나고 우울하네요

제가 못된거죠 ㅜㅜ 근데 답답해서 쓰게

되네요 애는 불쌍하지만 우리애도 전 먼저

걱정되고 남자만 보면 부러운 눈으로 멍하고

쳐다본다는 우리애는 이제14개월이고요

답답해서 그냥 써보아요 ㅜㅜ

1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9)
시엄마 간섭   모바일등록 (7) 꿍쓰-♡ 523 18.04.25
시어머니 카톡   모바일등록 (19) 프린세스유리 960 18.04.23
설겆이 글쓴이입니다   모바일등록 (24) 옴마얏 1,210 18.04.23
답글주세요   모바일등록 (7) 김예쁨입니다 496 18.04.22
아래 시집가서 설거지 하냐고 물은 글쓴이입니다.   모바일등록 (17) 옴마얏 1,573 18.04.22
정신스트레스...   모바일등록 (9) Or기포뇨 601 18.04.21
시댁 스트레스땜에 죽게 생겼어요   모바일등록 (4) 너만보여서 937 18.04.20
생각의차이   (1) 강아지 471 18.04.20
여성분들은 잘알것같아서 여러분의 생각은?   (3) 로니콜먼 645 18.04.19
집명의요   모바일등록 (6) 뿌링22 877 18.04.17
의견들 듣고싶어요   모바일등록 (19) 김예쁨입니다 1,032 18.04.16
남편마음 잡는법   모바일등록 (20) 나야나더녀 1,700 18.04.12
정말...돈돈돈   모바일등록 (9) 디데이원 1,384 18.04.12
피는 물보다 진함 . . . 정답인듯   모바일등록 (5) 내가제일소중.. 1,266 18.04.12
시댁가서 설겆이 하시나요?   모바일등록 (39) 옴마얏 2,514 18.04.10
모처럼 혼자네요 ㅎ   모바일등록 (5) 남의편들 797 18.04.08
친정엄마생신vs고모아들결혼식   모바일등록 (15) 한이 1,374 18.04.06
이혼 양육비   모바일등록 (6) youtuea 940 18.04.06
할머니 장례식날 자기앞으로 온 부조 달라는 강원도 숙모년   모바일등록 (9) 내ㄲ 1,594 18.04.05
시댁하고 연 끊고 사는게 가능할까요?   모바일등록 (6) 2뿐지지배 1,159 18.04.0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