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매일..영통.. 모바일등록
12 행복하ㅈr 2017.01.09 23:44:23
조회 2,915 댓글 14 신고

슬슬..짜증이 나기 시작했어요..

매일저녁..  전화가 옵니다..

먼저 전화하셔서는 '아버지가 손주보고싶데'하고 끊으십니다..  영통하라는 말씀..

어제저녁엔 '영상통화 지금해봐라'... 이말만하고 툭.. 

저도 영통할때마다 한가할순없는건데..

25갤,9갤 아기둘 키우면서..  특히 저녁 밥먹는 시간엔 정신도 없는데.. 제가 지금은 곤란하다는 말을 하기도 전에 끊어버리시니..참..

글고..  매일 영통..너무 심한거  아닌가요..

물론 제가 할때도 있지만..

매일..  하자고 하시니..  휴..  영통을 해도 아들손주만 찾으시고 딸손주는 보지도 않으시고 

울아들은 영통하면 화면보지도 않고 도망다니기 바쁘고..  또 애가 말이 왜이렇게 늦냐그러고..  늦은것도 아닌데 말이죠.. 영통하면서 잔소리도 엄청하세요...  휴..

글고 정작 시댁에 데리고가면 잘봐주지도 않으시면서..  왜이렇게 집착하시는지 모르겠어요ㅠㅡㅠ..

매일..  말고..  일주일에 한번만해도..  될거같은데..휴....  

1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9)
시어머니의말..   모바일등록 (19) 다겸이맘 1,751 18.05.10
사달라는소리...   모바일등록 (11) 호호 1,674 18.05.07
민망 민망 개민망ㅜㅜ   모바일등록 (11) 동그랑땡 2,105 18.05.06
마마보이 ㆍ폭언 ㆍ욕설남편   모바일등록 (18) 주헤어 1,400 18.05.05
후련하네요~   모바일등록 (3) 죽겠는데 944 18.05.04
결국 남편 붙잡고 펑펑 울었네요ㅠ   모바일등록 (3) 귀차니즘Ayo. 1,849 18.05.03
시아버지수술비 분담하자는 시누요   모바일등록 (26) 남의편이야g. 1,977 18.05.02
대체 얼마나 더 며느리를 정신적으로 괴롭혀야 직성이 풀릴까요   모바일등록 (12) 앙칼진냥 1,558 18.05.01
말뿐인시댁 어떤심리일까요   (8) 발암유발자 860 18.04.30
아가씨 생일 챙겨야하나요?   모바일등록 (8) 씐나 1,089 18.04.30
엄마가 반대하는 결혼...   모바일등록 (13) 사랑꾸니 1,104 18.04.30
시엄마 간섭   모바일등록 (11) 꿍쓰-♡ 1,469 18.04.25
시어머니 카톡   모바일등록 (23) 프린세스유리 2,158 18.04.23
답글주세요   모바일등록 (7) 김예쁨입니다 731 18.04.22
정신스트레스...   모바일등록 (10) Or기포뇨 900 18.04.21
시댁 스트레스땜에 죽게 생겼어요   모바일등록 (7) 너만보여서 1,560 18.04.20
생각의차이   (1) 강아지 596 18.04.20
여성분들은 잘알것같아서 여러분의 생각은?   (3) 로니콜먼 896 18.04.19
집명의요   모바일등록 (6) 뿌링22 1,120 18.04.17
의견들 듣고싶어요   모바일등록 (21) 김예쁨입니다 1,208 18.04.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