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이글저글읽고나서 신랑에게 모바일등록
10 사랑해서… 2017.01.09 04:02:58
조회 1,969 댓글 11 신고

결혼한지 3개월정도 밖에 안된새댁입니다

이글저글다 읽고 선수 쳐서 일부러 깔고 얘기 했어요 신랑한테~ 새댁안가고 싶게 시댁 싫어하는마음 안들게 해달라고...이렇게 말하니까 뭐 어떻게 하면 되녜요~ 그건 나도 안겪어 봐서 모르는데 그냥 글들 많이 읽어 보고 주위지인들도 그렇고 많이 시댁 불편해 하고 그러는거같아서 얘기하는거라거했더니 왜 아직 얼마 되지도 않았는데벌써 그런생각을 하냐고 하네요. 니가 중간에서 잘해라~라는 의미에서 얘기 한건데... 제가 실수 했나요??

시댁아직 잘 모르지만 아버지는 저번주에 시댁가서자고 왔는데 설날에나 오라고 하셨고어머니는 아까 전화오셔서 형님애들이랑누나애들놀러왔다고 놀러 오라고전화왔네요

전시아버지 너무 좋아하거든여 결혼식 행사 있어도 임신했으니까 (현재임신24주임)그냥 쉬라고 아프다고 하라고 ㅋㅋ이러시고 어머니는 굳이기나 데리고 가실라고 하고..... 이런 스타일~~

아버지만 같으면 효도 하지말라고 해도 할꺼같은데 마음가짐자체가 어머니처럼 하시면 하고싶어도 하기싫어져여....;;

제가 이상한가요?? 신랑한테는 괜히 안해도 될얘기했나요?? 나름 밑밥 일부러 깔아 둔건데.. 참고로 친정에선 신랑 절대 귀찮게 안합니다... 

2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
포인트 제도 개편 안내  (49)
홀 시어머님   모바일등록 new (3) 예지야고마워 270 09:29:02
가정환경문제인가요..?어머니의 문제인가요   모바일등록 new (9) 옹시러 750 17.02.21
결혼후 시어머니   (10) eun 1,246 17.02.20
답답합니디   모바일등록 (17) 오리 1,489 17.02.19
혼수비용   (6) 라벤다향Y 1,381 17.02.18
시엄마가 숨겨둔 부적들   모바일등록 (10) 얼른보자쿠나.. 1,127 17.02.18
시엄니께서 맘대로집에온다고하세요..   모바일등록 (6) legoos 1,363 17.02.17
이럴땐 어찌해야하나요   모바일등록 (8) 뭐니이건 1,436 17.02.16
시댁..스트레스   모바일등록 (10) 우리우지 1,513 17.02.16
소심한가요? ....   모바일등록 (9) 순댕이복댕이 974 17.02.16
생각없이 말하는 시이모   모바일등록 (5) S가시로 1,058 17.02.16
예비시엄니너무시러요ㅡㅡ   모바일등록 (10) 핫칭 2,005 17.02.15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4) ㅡㅡ 1,578 17.02.15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5) 뭐니이건 1,156 17.02.14
시댁가서 피자먹다가 한소리 들었네요.   모바일등록 (39) 슬야니 3,962 17.02.14
친정하고 사이가 안좋으신분 있나요?   모바일등록 (6) Merrybelle 1,156 17.02.14
아..진짜..잘해주시는것도부담.   모바일등록 (16) 머랭83 1,778 17.02.12
호칭   모바일등록 (7) 둥이짱이 1,110 17.02.11
장인어른과 단둘이 남은 상황?  file (2) 깨죵 1,603 17.02.09
임신중 시어머님방문,,   모바일등록 (7) ol쩡 2,324 17.02.0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