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시어머니땜에 가출하고싶어요 모바일등록
1 봄날의바니 2017.01.09 02:39:51
조회 2,355 댓글 14 신고

애둘있는  엄맙니다

참  요즘  시모와  사이가 좋지않아  힘드네요

저희  시모는 외국생활을  오래하신  분입니다

그래서  결혼할때는  자신은 다른시부모랑  다르다 잘해주마  말을많이하셔서  저도  잘하려고  무지애썼죠

이모들도  2분계신데 꼬박꼬박 집으로  초대하고 시외할머니도 계시는데  자주뵙고..여튼 가족행사도  아니고  걍  모임에도  애들  다데리고  다니며 그리살았습니다  이때가지만해도 이모님들  시댁어른들  모두  저같은  며느리없다며  칭찬을  맏이해주섰어요

그런데 잘할수록  어머님은  제가  맘에  안드시는지  아주  사소한걸로  화를내시고 본인  얼굴에  똥칠을  했다어쩌다  하면서 화를내세요

그리고  무엇보다  참을수없는건 저랑 무슨  트러블이  날때마다  저희  친정욕을  합니다..니네  집에서  해준게  뭐냐  니네 부모님은 뭐해주섰냐.. 참고로  저희집에서  전세집에1억 했씁니다  혼수는  따로했구요

제가  외동딸인역시  외동이라  어쩔수없다는둥  정말  갈수록  수위가심해져서 견딜수가없네요

신혼때는  저희 친정아버지가 시아버지  생신에  축하전화를  안했다며 너희집은  쌍놈의집안이라는 말을해서  저  이혼할뻔했네요

한번만  더  이런식으로하면 시모  안볼생각인데  어떻게  생각하세요?

1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9)
맨날싸워요..   모바일등록 (6) dbfn 680 18.05.25
남편동생상견례및 결혼 축의금   모바일등록 (1) 야옹이 760 18.05.24
시어머니의말..   모바일등록 (21) 다겸이맘 2,166 18.05.10
사달라는소리...   모바일등록 (11) 호호 1,837 18.05.07
민망 민망 개민망ㅜㅜ   모바일등록 (11) 동그랑땡 2,330 18.05.06
마마보이 ㆍ폭언 ㆍ욕설남편   모바일등록 (18) 주헤어 1,564 18.05.05
후련하네요~   모바일등록 (3) 죽겠는데 1,006 18.05.04
결국 남편 붙잡고 펑펑 울었네요ㅠ   모바일등록 (3) 귀차니즘Ayo. 2,023 18.05.03
시아버지수술비 분담하자는 시누요   모바일등록 (26) 남의편이야g. 2,109 18.05.02
대체 얼마나 더 며느리를 정신적으로 괴롭혀야 직성이 풀릴까요   모바일등록 (12) 앙칼진냥 1,648 18.05.01
말뿐인시댁 어떤심리일까요   (8) 발암유발자 895 18.04.30
아가씨 생일 챙겨야하나요?   모바일등록 (8) 씐나 1,158 18.04.30
엄마가 반대하는 결혼...   모바일등록 (13) 사랑꾸니 1,149 18.04.30
시엄마 간섭   모바일등록 (11) 꿍쓰-♡ 1,511 18.04.25
시어머니 카톡   모바일등록 (23) 프린세스유리 2,267 18.04.23
답글주세요   모바일등록 (7) 김예쁨입니다 744 18.04.22
정신스트레스...   모바일등록 (10) Or기포뇨 913 18.04.21
시댁 스트레스땜에 죽게 생겼어요   모바일등록 (7) 너만보여서 1,611 18.04.20
생각의차이   (1) 강아지 608 18.04.20
여성분들은 잘알것같아서 여러분의 생각은?   (3) 로니콜먼 912 18.04.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