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친정아빠 모바일등록
5 이월댁 2017.01.04 23:22:48
조회 2,745 댓글 12 신고

시집온지 횟수로5년 되어가는

6남매중 못난 막내딸입니다

바쁘단 핑계로 잘 찾아뵙지도 못하고

전화도 가끔 드리는게 죄송한데..

어릴땐 호랑이처럼 무서웠던 아빠가

늙으시긴 하셨나봅니다

어느세 일흔을 코앞에 두시곤 

핸드폰 문자하는법을 배우셔서 

새해 문자를 보내신 우리아빠♡

신랑 안부와 외손녀 건강까지..

하트 뿅뿅뿅~까지 잊지않으신 쎈스까지

국민학교두 졸업못하신 우리아빠

한글은 조금 틀렸지만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키워주셔서 고맙습니다♡

 

5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9)
친정 제가 예민한 건가요..   모바일등록 (11) 별내음 783 18.06.18
너란새ᆢᆢ너란남자도라이ᆢᆢ   모바일등록 (10) 남편은남의편 894 18.06.18
설날이후 시댁과 연끊겠다는 글 보셨나요?   모바일등록 (7) Joobaby 750 18.06.17
우리 엄마는 이런 엄마입니다   모바일등록 (16) 내가제일소중.. 912 18.06.15
시댁으로부터 받은 상처   모바일등록 (7) 콩콩 733 18.06.15
도련님 상견례2   모바일등록 (2) 야옹이 668 18.06.14
전 씀씀이가 해픈마누라인가봅니다ㅡㅡ   모바일등록 (17) 남편은남의편 1,654 18.06.14
새언니와의관계   모바일등록 (8) Cnrgkcn 1,001 18.06.11
효자남편 제가 이상한가요   모바일등록 (10) 끼아오 976 18.06.11
막말   모바일등록 (15) 밍블뀨 945 18.06.09
도련님 상견례   모바일등록 (11) 야옹이 1,093 18.06.06
시아주버님까지 챙겨야하나요??...   모바일등록 (3) 흰눈이내리는.. 1,260 18.06.05
시어머니 자식걱정   모바일등록 (8) 뜨든뜨든 1,400 18.06.01
도련님..   모바일등록 (8) 아휴우 1,151 18.05.31
친정엄마   모바일등록 (12) 또바기개똥맘 1,044 18.05.30
맨날싸워요..   모바일등록 (7) dbfn 1,693 18.05.25
시어머니의말..   모바일등록 (21) 다겸이맘 2,960 18.05.10
사달라는소리...   모바일등록 (12) 호호 2,342 18.05.07
민망 민망 개민망ㅜㅜ   모바일등록 (11) 동그랑땡 2,846 18.05.06
마마보이 ㆍ폭언 ㆍ욕설남편   모바일등록 (18) 주헤어 1,981 18.05.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