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시어머니가 며느리년에게 콩심는 법을 가르치다 - 하종오
100 뚜르 2021.01.04 06:47:46
조회 278 댓글 2 신고

시어머니가 며느리년에게 콩심는 법을 가르치다 - 하종오

외지 떠돌다가 돌아온 좀 모자라는 아들놈이

꿰차고 온 좀 모자라는 며느리년 앞세우고

시어미는 콩 담은 봉지 들고 호미 들고

저물녘에 밭으로 나가고

입이 한 발 튀어나온 며느리년 보고

밥 먹으려면 일해야 한다고 핀잔주지는 않고

쪼그려 앉아 두렁을 타악타악 쪼고

두 눈 멀뚱멀뚱 딴전 피우는 며느리년 보고

어둡기 전에 일 마쳐야 한다고 눈치주지는 않고

콩 세 알씩 집어 톡톡톡 넣어 묻고

시어미가 밭둑 한 바퀴 다 돌아오니

며느리년도 밭둑 한 바퀴 뒤따라 돌아와서는,

저 너른 밭을 놔두고 뭣 땜에 둑에 심는다요?

이 긴 하루에 뭣 땜에 저녁답에 심는다요?

며느리년이 어스름에 묻혀 군지렁거리고

가장자리부터 기름져야 한복판이 잘 되지,

새들도 볼 건 다 보는데 보는 데서야 못 심지

시어미도 어스름에 묻혀 군지렁거리고

다 어두운 때에 집에 돌아와 아들놈 코고는 소리 듣고

히죽 웃는 며느리년에게 콩 남은 봉지와 호미 쥐어주고

시어미가 먼저 들어가 방문 쾅 닫고

2002년 '현대시학' 11월호

 

출처 : 블로그 '시와 음악이 머무는 곳'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당신 때문에 행복한걸요   new 그도세상김용.. 0 14:10:16
좋아하는 마음 사랑하는 마음   new 그도세상김용.. 3 14:01:46
때 늦은 4월 한파주의보  file new 미림임영석 35 10:17:24
경산 아리랑   new 소우주 21 10:16:03
♡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것   new 청암 110 08:18:27
새로운 높이뛰기의 시작   new 뚜르 125 06:51:09
튤립 /백승훈   new 뚜르 125 06:51:02
국법에 복종하지 않는다면   new 뚜르 125 06:50:57
안개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110 03:46:05
잠재의식의 정화능력   new 해맑음3 61 02:51:30
대마(大馬)   new 도토리 50 01:45:46
꽃물   new 도토리 48 01:44:25
초록 이파리의 노래   new 도토리 50 01:41:49
인생은 합(合)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23 01:30:26
나다운 삶이란  file new (2) 하양 136 00:25:53
오로지, 오롯이  file new (1) 하양 98 00:24:28
마음의 방  file new (1) 하양 112 00:23:49
사월의 벚꽃이 필 때면   new 은꽃나무 62 00:11:10
우리 할머니<詩庭박 태훈>   new 은꽃나무 35 00:11:08
못한 말   new 은꽃나무 62 00:11: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