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그리움....
37 삶며사랑하며 2020.01.22 10:33:13
조회 150 댓글 0 신고

그리움 - 공석진


어쩌란 말이냐
니가 그리운 걸
산을 보면 니가 보이고
하늘을 보면 니가 보인다


눈을 감으면
더욱 또렷이
니가 남긴 흔적으로
니가 그립다


두 무릎 사이로
얼굴을 파묻고
떨어지는 눈물은
정녕 그리움인 걸


추한 모습으로
지는 목련일지라도
니가 그리운 걸
어쩌란 말이냐.



누군가를 그리워 하는 것

그런 사람, 그런 대상이 있다는 것은 참 좋은 것 같습니다.

그로 인해 가슴이 아프고 쓰라린 경험이 있더라고

그리움으로 살아가는 마음...그런 삶이 기쁨이고 행복이 아날까 싶습니다.

그리움조차도 없는

그리움조차도 느낄 수 없는 삶도 있을 테니까요...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우리사랑  file new 대장장이 4 03:48:03
잊지 마십시오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6 01:40:08
연탄기도   new 도토리 7 01:02:40
현재 진행형 인생   new 강아지 14 01:00:51
쉬엄쉬엄   new 도토리 5 01:00:45
사랑의 햇빛   new 도토리 3 00:59:14
깨어있음 그리고 내려놓음   new 해맑음3 14 00:46:13
그리운 당신에게 내 마음을   new 강아지 18 00:20:34
마음이 맑은 사람은   new 강아지 4 00:19:12
판사의 명판결   new 김용수 23 20.04.02
꽃에 집중하다 / 박남희   new 36쩜5do시 55 20.04.02
돌아오는 길 / 나태주   new 36쩜5do시 38 20.04.02
유리벽 / 김지헌   new 36쩜5do시 33 20.04.02
봄의 말씀  file new (1) 대장장이 96 20.04.02
흙밭좌 마음밭  file new (1) 대장장이 69 20.04.02
삶의 꽃  file new (1) 테크닉교수 107 20.04.02
당당한 내가 좋다  file new (4) 하양 136 20.04.02
돈은 두 얼굴  file new (2) 하양 99 20.04.02
누군가 그랬다  file new (2) 하양 134 20.04.02
우리 사랑하는 공안   new 네잎크로바 146 20.04.0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