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남편이라는 나무
16 네잎크로바 2020.01.22 10:27:46
조회 149 댓글 0 신고



남편이라는 나무


남편이라는 나무가 내옆에 생겼습니다.
바람도 막아주고, 그늘도 만들어주니
언제나 함께 하고 싶고 사랑스러웠습니다.
그런데 언젠가부터
그 나무가 싫어지기 시작했습니다.
그 나무 때문에 시야가 가리고
항상 내가 돌봐줘야 하기 때문에
내가 하고 싶은 것을 하지 못할 때도 많았습니다.
비록 내가 사랑하는 나무이기는 했지만,
그런 나무가 싫어지기 시작했습니다.
때로는 귀찮고 날 힘들게 하는
나무가 밉기까지 했습니다.


괜한 짜증과 심술을 부리기도 하고 말입니다.
그러더니 어느날부터
나무는 시름시름 시들기 시작했고,
죽어가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던 중 심한 태풍과 함께 찾아온 거센 비바람에
나무는 그만 쓰러지고 말았습니다.
나는 그저 바라만 보았습니다.
그 다음날 뜨거운 태양 아래서
나무가 없어도 충분히 살 수 있다고 여겼던
나의 생각이 틀렸다는 것을 알기까지는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습니다.
그때서야 깨달았습니다.


내가 사랑을 주지않으니 쓰러져버린
남편나무가 얼마나 소중한지를
내가 나무를 대수롭지않게 생각하는 사이에
나무는 나에게 너무나 소중한 그늘이되었다는 것을!
이미 늦은감이 있지만,
이제는 쓰러진 나무를 일으켜
다시금 사랑해 줘야겠습니다.
서로가 서로에게 너무나 필요한 존재임을
다시 알게 되었습니다.
여러분들의 남편 나무는
혹시 잎이 마르거나 시들진 않는지요?
남편이란 나무는 사랑이란 거름을 먹고 삽니다 !




Flying To The Moon (떠난 날을 위한 엘리지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그 이름 당신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2 01:35:24
백만 년에 하루쯤/최정란   new 그도세상김용.. 3 00:28:21
새로맞는 아침의 기도   new 강아지 3 00:27:04
따뜻함을 가만히 품고 있으면   new 강아지 14 00:24:23
오늘의 커피 맛   new 강아지 8 00:23:31
꽃을 닮은 그대는 /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7 00:19:03
홀로서기!   new 산과들에 43 20.02.22
이만하면 잘 사는 거죠   new 산과들에 63 20.02.22
수레 바퀴   new 산과들에 38 20.02.22
겨울연가-염인덕 / 낭송 임숙희   new 새벽이슬 25 20.02.22
첫사랑 / 임숙희   new 새벽이슬 39 20.02.22
가슴을 적시는 글   new 그도세상김용.. 79 20.02.22
그리움으로/박소향   new 그도세상김용.. 43 20.02.22
아픔 뒤에/ 선미숙   new 그도세상김용.. 41 20.02.22
다시, 다시는  file new 대장장이 74 20.02.22
고통은 나쁜 생각을 한 결과다  file new 광솔 80 20.02.22
불길처럼 솟아오르는 사랑  file new (1) 대장장이 71 20.02.22
므두셀라 나무   new 교칠지심 43 20.02.22
내 앞에 사람이 있다  file new (1) 하양 141 20.02.22
불면의 밤  file new (1) 하양 122 20.02.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