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네가 손을 잡아 준다면
100 뚜르 2020.01.20 09:17:58
조회 175 댓글 0 신고

 

네가 손을 잡아 준다면

 

 

어떤 음악회에서 한 가수가 관객의 박수를 받으며 무대 앞으로 나왔다.

그가 부를 노래는 흘러간 팝송<대니 보이> 였다.

그 노래는 워낙 고음이라서 가수라도 쉽게 부를 수 있는 노래는 아니였다.

 

하지만 그날 노래할 가수는 풍부한 성량을 인정받는 가수였다.

아름다운 선율의 전주가 흐르고 전반부의 노래가 잔잔하게 이어졌다.

 

그리고 관객들의 숨소리까지 잠재우며 노래는 절정에 다다르고 있었다.

사람들은 푸르렀던 젊은 시절을 회상하며 노래 속으로 점점 빠져들어 갔다.

 

그런데 바로 그때 뜻밖의 상황이 벌어지고 있었다.

노래를 부르던 가수가 "대니 보이"의 절정 무렵에서 마이크를 그만 내려놓은 것이다.

계속되는 반주에도 그는 잠자코 있었다.

 

잠시후 반주가 멈췄다.

실내는 쥐 죽은듯 조용했다.

몇몇 사람들이 소근 거리기 시작했다.

 

"왜 저러지 무슨 일이야?"

"저럴 사람이 아닌데."

 

얼굴을 붉히며 당황하는 가수에게 위로의 눈빛을 보내주는 사람들도 있었다.

잠시 머뭇거리던 가수는 무대 한쪽 계단 아래로 느릿느릿 내려갔다.

 

그리고 관객석에 맨 앞줄에 이르렀다.

많은 관객들은 어린 새처럼 고개를 빼고 그의 걸음을 지켜보았다.

 

그 가수는 꾸부정하게 몸을 낮추고는 한 소년의 손을 잡았다.

휠체어에 앉은 그 소년은 어리둥절했다.

"꼬마야, 아저씨가 계속 노래를 불러야 하거든?

근데 이 노래에서 가장 음이 높은 부분이 남아있어.

네가 아저씨의 손을 꼭 잡아 준다면 무사히 노래를 부를 수 있을거 같은데,

아저씨 손을 꼭 잡아 줄래? 힘껏!“

 

소년은 그 순간 진지한 눈빛으로 작은 손을 움켜쥐었다.

그러자 가수는 혼신의 힘을 쏟아 "대니 보이"의 절정 부분을 노래했다.

 

관객들은 감동적인 그 광경에 끝없는 박수를 보냈다.

어린 소년은 치자꽃처럼 하얀 얼굴로 활짝 웃고 있었다.

두 사람은 말없이 한참 동안 서로의 손을 잡고 있었다.

말보다 더 아름다운 말을 주고받으면서…….

 

출처 : 카페 사랑의 향기마을

8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시인 신정희 님의 시 '이 땅에 다시오면'  file new 김하운 14 21:33:48
내일을 담아   new (1) 산과들에 35 20:12:52
착각   new 산과들에 32 20:10:40
네가 사는 곳   new 산과들에 31 20:07:39
시인 신정희(신민경) 님의 시 '시인의사고'  file new 김하운 50 17:56:07
시인 신정희 님의 시 '무조건' '그리운 님'  file new 김하운 41 17:51:50
。†▲ 아름다운 석양빛 인생 ※*  file new 68 16:25:54
누군가가 그리워질 때 - 원성스님 -   new 영월사랑 75 15:49:05
잊으려 했지만/김수미   new 그도세상김용.. 48 15:38:40
내가 사랑하는 당신은   new 영월사랑 87 15:31:05
가슴에 담은 사랑/박소향   new 그도세상김용.. 64 15:04:40
하고 싶은 말/선미숙   new (1) 그도세상김용.. 65 14:46:31
수선화 /백승훈  file new 뚜르 91 13:00:51
마지막 결정  file new 뚜르 104 13:00:45
예수님 어깨의 거룩한 상처를 공경하며 드리는 기도  file new (1) 뚜르 79 13:00:40
원망은 당신이 미워하는 상대를 해치는 것이 아니다  file new (1) 광솔 113 12:45:56
*※ 봄이 오는 소리~ ※*  file new (1) 98 11:07:59
운 좋은 사람의 손을 잡자  file new (2) 하양 184 10:31:17
성에꽃  file new 하양 100 10:29:12
스스로 명품이 되라  file new (2) 하양 180 10:28: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