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순리 /박종영
100 뚜르 2019.11.14 15:46:09
조회 100 댓글 0 신고

 

바람이 무슨 소리를 내며 호들갑이더냐
꽃은 피면서 피었다고 말을 숨기더냐
서럽게 진다고 눈물 소리 들어본 일 있었더냐

산들거리는 가을이
단풍 진 언덕을 넘으면서
숨 가쁘다고 노여워하더냐

오늘,
소중하게 열린 들녘에 가서
정성 어린 손으로 만져 주기를 원하는
구절초 한 무리 봉봉한 가슴 만지려다가
토라진 입술에 손을 물리고 말았네.

늦은 감은 있었으나
그때,
산맥 같은 가슴에 사랑의 순리로 그리움을 심고 오니
수줍은 마음이 콩콩거린다.


- 박종영 님

 

<사색의 향기>

 

3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어떤 하루  file (2) 대장장이 206 19.12.07
그리워지는 시절  file (2) 대장장이 176 19.12.07
박노해, '그해 겨울나무 1'   나비샘 96 19.12.07
박노해, '그해 겨울나무 2'   나비샘 66 19.12.07
박노해, '그해 겨울나무 3'   나비샘 71 19.12.07
연잎밥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09 19.12.07
조금 부족한 듯이   (1) 강아지 139 19.12.07
서로 위안이 되는 사람   (1) 강아지 140 19.12.07
2% 부족함이 행복을 준다   (1) 강아지 133 19.12.07
12월의 촛불기도/이해인   새벽이슬 97 19.12.06
다시 일어서는 힘   김용수 133 19.12.06
고마운 사람  file 대장장이 177 19.12.06
늙은 새는 날아간다  file 대장장이 147 19.12.06
인생의 찬가/롱펠로우   그도세상김용.. 98 19.12.06
혼자 걷는 사람들   교칠지심 126 19.12.06
[펌]작은 것에 소홀하면 큰 것을 잃습니다   교칠지심 108 19.12.06
그대를 만난 뒤...   교칠지심 123 19.12.06
[오늘의 좋은글]돈은 없어도 돈 지키는 꿀팁들!  file 책속의처세 102 19.12.06
따스한 웃음을  file 대장장이 115 19.12.06
나는 황야를 본 적이 없다 / 에멜리 디킨슨  file 뚜르 89 19.12.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