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가을엔 따뜻한 가슴을 지니게 하소서
53 산과들에 2019.10.20 20:41:33
조회 190 댓글 0 신고

가을엔 마음의 등불 하나 켜 두게 하소서 

하루의 아픔에 눈물짓고

이틀의 외로움에 가슴 쓰린

가난해서 힘겨운 나의 이웃이여!

그 가녀린 빛이 무관심의 벽을 넘어

우리라는 이름의 따뜻한 위로가 되게 하소서

 

가을엔 뜨거운 눈믈의 의미를 깨닫게 하소서

나무가 열매에 맺기까지

참아낸 긴 시간들이 알알이 익어갈 때

우리 살아가는 인법도 이왁 ㅏㅌ아

인내와 믿음과 기다림의 눈물 없이

어떻게 사랑을 말할 수 있으리오

 

가을엔 따뜻한 가슴으로 기도하게 하소서

같은 비바람을 거치고도

열매를 맺지 못하는 나무와

나무를 떠나 흙으로 돌아가는 낙엽을 위하여

희망을 잃고 방황하는 누구를 위하여

건강을 잃고 신음하는 그 누구를 위하여

 

가을엔 비움의 지혜를 깨닫게 하소서

오르지 못할 나무를 쳐다보기보다

지는 낙엽의 겸허함을 바라보게 하소서

욕망의 늪은 그 깊이를 모르고

욕심의 끝은 한이 없나니

하늘을, 세상을 원망하기보다

오늘 살아 있음에 감사하게 하소서

 

-이채- 

4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순리 /박종영  file new 뚜르 69 19.11.14
꽃잎과 달빛   new (3) 도토리 71 19.11.14
[오늘의 좋은글] 백만장자 마인드 기르기  file new 책속의처세 79 19.11.14
향기가 전해 지는 사람   새벽이슬 93 19.11.14
♣ 떠나가는 가을에게~ ♠  file 99 19.11.14
/。/。겨울을 재촉하는 비 /。/。  file 46 19.11.14
마음공부   (5) 도토리 112 19.11.14
사랑한다는 것은  file (4) 하양 168 19.11.14
서로가 사랑하고 싶은 날  file (2) 하양 183 19.11.14
한걸음 밖에서 바라보기  file 하양 159 19.11.14
최후의 보루는 기도  file shffo10 80 19.11.14
내가 누군지 안다는 것   네잎크로바 130 19.11.14
아빠는 항상 피곤해   교칠지심 73 19.11.14
걸어서 고치는 것이 낫다   교칠지심 141 19.11.14
내가 살아보니까   교칠지심 104 19.11.14
♡ 있는 그대로 보아라   (6) 청암 208 19.11.14
몰약처럼 비는 내리고  file (2) 대장장이 121 19.11.14
그리하여, 사랑은  file (2) 대장장이 176 19.11.14
내가 빠져 죽고 싶은 강, 사랑, 그대  file 대장장이 95 19.11.14
서정윤, 사랑한다는 것으로   동방박SA 95 19.11.1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