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하느님을 봅니다 / 홍수희
100 뚜르 2019.08.23 07:45:48
조회 119 댓글 0 신고

 

하느님을 봅니다 / 홍수희

 

 

하느님을 봅니다.

 

간밤 몹시도 사나운 비바람에

뿌리째 뽑혀버린 자두나무 곁으로

고요히 얼굴 내민 들꽃 한 송이에서,

 

하느님을 봅니다.

 

게으른 직업거지이리

누구나 외면하는 걸인을 위해

동전 한 닢 지폐 한 장 넣어주는

진득하고 진득한 손길에서,

 

하느님을 봅니다.

 

부어줘도 부어줘도 터진 독처럼

바닥을 보여주는 형제를 위해

말없이 인내하는 지인의 미소에서,

 

하느님을 봅니다.

 

어두운 골목길 주저앉은

사내의 어깨를 두르고 있는

묵묵한 벗의 손길에서,

 

하느님을 봅니다.

 

그 평범하고 평범한

일상 속에서,

 

하늘에만 계신 줄 알았던 하느님

세상에서 봅니다

이제 봅니다

 

출처 : 카페 사랑의 향기마을

 

5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물레소리   new 매선당 16 06:44:07
순애보(純愛譜)   new 매선당 10 06:25:42
☞ 친구 / 신순균 ☜  file new 독도SA랑 36 05:19:35
☞ 이런 친구가 좋다. / 송정숙 ☜  file new 독도SA랑 36 05:19:30
☞ 보고 싶은 친구에게 / 신경숙 ☜  file new 독도SA랑 39 05:19:23
하루를 사는 일   new 가연사랑해 43 00:38:54
참 맑고 좋은 생각   new 가연사랑해 43 00:37:57
우리는 마음의 친구   new 가연사랑해 43 00:36:49
특별한 행복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45 00:31:37
당신이 그리워질 때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33 00:21:43
아름답게 사랑하고 싶습니다   new 강아지 37 00:04:32
"사랑의 향기" 배달 왔어요(feat. 장미)   new 강아지 35 00:03:42
사랑차 끓이는 방법   new 강아지 21 00:02:25
외롭다고 생각할 때일수록   new 산과들에 64 19.09.20
나무에게 말을 걸다   new 산과들에 27 19.09.20
뒷모습   new 산과들에 35 19.09.20
지혜로운 논공행상   new 김용수 69 19.09.20
가을이다!   new (1) 도토리 73 19.09.20
☆ 이성진 '아름다운 여행' ☆  file new Nolboo 112 19.09.20
[오늘의 명언]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에도 가치가 있다는 명언 4가지  file new 책속의처세 90 19.09.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