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고구마 꽃
100 뚜르 2017.01.12 00:18:03
조회 163 댓글 2 신고

 

 

고구마 꽃

 

 

늦은 겨울밤
포장마차에서 사들고 온
뜨끈하고 달콤한 군고구마를 먹다가
옛 생각에 자꾸만 목이 멘다.


문풍지 서럽게 우는 밤
잿불 속에 고구마를 묻어놓고
화롯가에 둘러앉아 고구마 익기를 기다리며
어머니의 옛날이야기를 듣던
유년의 겨울밤은
그 얼마나 따뜻하고 달콤했던가.


꽃을 좋아하면서
뒤늦게 알게 된 고구마 꽃
군 고구마 먹을 때마다 떠오르는 얼굴 위로
어여쁜 고구마 꽃도 함께 피어난다.

 


글.사진 - 백승훈 시인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사랑의 우물   new 도토리 12 17:36:38
집짓기   new 도토리 9 17:04:36
진주   new 도토리 22 16:30:15
알 수 없어요   new (1) 산과들에 33 15:04:54
나만의 인생   new (1) 산과들에 40 15:03:04
텅빈 우정   new (1) 산과들에 23 14:58:39
밀물  file new 꼬마의 눈사.. 51 12:59:42
그대를 기다립니다 /은향 배혜경  file new (2) 뚜르 64 12:34:03
당신 생각~~(자작)   모바일등록 new 엄지 59 12:25:57
사랑이 바로 당신  file new (2) 뚜르 66 12:21:16
빚진 자  file new (2) 스텔라 42 12:18:21
사람이 약  file new (3) 스텔라 59 12:17:35
어떤 말을 하겠습니까  file new (1) 스텔라 62 12:16:23
사랑하는 당신에게 해야할 말 /  file new (2) 뚜르 55 12:12:05
가슴 뛰는 삶을 살아라  file new (3) 하양 104 10:57:04
인생이라는 바다를 건너는 법  file new (1) 하양 67 10:55:51
절제하라 풍부해질 것이다  file new (2) 하양 60 10:54:04
인연의 우체통   new (1) 네잎크로바 123 09:39:37
후회 없이 아름다운 삶   new (3) 명암 104 09:32:02
소중한 사람을 잃지 않는 법   new (2) 명암 110 09:28:15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