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제맹매가
50 산과들에 2017.01.11 20:00:45
조회 1,981 댓글 3 신고

삶과 죽음 갈림길

여기 있음에 두려워하여

나는 간다는 말도

못다 이르고 가는가

어느 가을 이른 바람에

여기저기에 떨어지는 나뭇잎처럼

같은 나뭇가지에 나고서도

가는 곳을 모르겠구나

! 극락세계에서 만나볼 나는

도 닦아서 기다리겠다

 

-월명사-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하고 싶은 일 해야 할 일   new 청암 8 11:49:20
자전거와 클로버   new (1) 도토리 9 11:04:46
바람개비   new (1) 도토리 20 09:39:59
바람개비 인생   new (1) 도토리 33 09:21:20
바닷가의 추억  file new (1) 스텔라 49 08:47:17
마음의 문을 닫고  file new 스텔라 57 08:46:22
미숙한 사람과 성숙한 사람  file new 스텔라 78 08:44:06
피해야할 7가지 대화법  file new (1) 뚜르 78 07:59:51
수레바퀴 자국처럼  file new (1) 뚜르 63 07:59:47
자비의 등  file new (2) 뚜르 74 07:59:43
그대에게  file new (1) lovely 99 07:52:45
사랑이란  file new lovely 72 07:52:43
백일홍 편지  file new (1) lovely 54 07:52:40
참 좋은 마음의 길 동무   new 네잎크로바 71 07:22:30
30년 전 (1959년 겨울)/서정춘   new 마음나누기 17 06:46:41
그래도/마더 테레사   new (1) 마음나누기 47 06:45:33
사랑이 없는 날/곽재구   new 마음나누기 26 06:44:32
☞ 아침기도 / 유안진 ☜  file new 스포츠큐 63 06:10:17
☞ 연잎 위에 아기를 / 유홍준 ☜  file new 스포츠큐 34 06:10:15
☞ 바람 편에 보낸 안부 / 윤보영 ☜  file new 스포츠큐 55 06:10:1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