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처서
48 산과들에 2017.01.11 20:00:07
조회 110 댓글 3 신고

기승을 부리던 노염도

한풀 꺾였다

 

여름내 날뛰던 모기는

턱이 빠졌다

 

흰 구름 끊어진 곳마다

높아진 푸른 산

 

먼 길 나그네

또 한 굽이 넘어간다

 

-홍사성-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가을 / 김용택  file new lovely 31 00:40:23
낙 엽  file new lovely 20 00:40:20
비가 내리면 추억이 젖어도 좋다  file new lovely 25 00:40:17
점 하나의 차이   new 명암 14 00:38:54
미소를 만들어 봅니다   new 명암 17 00:38:41
꽃과 잡초   new 명암 12 00:38:26
당신의 눈빛 하나로  file new 하양 25 00:24:15
고뇌는 축복이다  file new 하양 19 00:19:21
긍정적으로 즐겁게 일하기  file new 하양 18 00:18:14
  new 도토리 12 17.10.19
고백   new (1) 산과들에 33 17.10.19
겨울일기   new (1) 산과들에 21 17.10.19
돌아보니 혼자였구나   new (1) 산과들에 32 17.10.19
희망을 심는 사람   new (1) soojee 58 17.10.19
누룽지 할머니   new soojee 42 17.10.19
돼지 저금통   new soojee 22 17.10.19
한 뼘  file new (2) 토기장이 86 17.10.19
어느 누구든  file 모바일등록 new (2) 유비무환 65 17.10.19
충실한  file 모바일등록 new (2) 유비무환 35 17.10.19
햇살 속으로  file new (2) 토기장이 58 17.10.19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