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행복이란-2
좋은글 2003.11.20 22:06:46
조회 2,957 댓글 22 조회 9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옛날 어느나라 왕이 병에 걸렸습니다.
온나라 의원들이 치료를 해 봤지만 병은 고쳐 지지가 않았습니다.
그때 어느의원이 말하길 왕의 병은 그 무엇으로도 치료를 할 수가 없습니다.
한가지 방법이 있으니 이 나라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의 속옷을 입으면 왕의 병이 나으실겁니다.

다섯 왕자들은 그말을 듣고 행복한 사람을 찾기위한 길을 떠났습니다.
1년이 흐르고 2년이 흘러도 왕자들은 이나라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을 찾지 못하였습니다.

어느날 3째 왕자가 산중을 가고 있는데 목이 말랐습니다.
왕자는 마침 앞에 있는 다 허물어져가고 있는 집으로 들어갔습니다.
마루에 앉아 주인을 부르려는데 방안에서 웃음소리가 흘러나왔습니다.


그 웃음소리는 왕자가 처음 듣는 정말 행복에 넘치는 웃음소리였습니다.
왕자는 바로 이사람이다.
이 사람이야말로 이나라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일 것이다.
왕자는 집 주인을 불러 사정 얘길하고 속옷을 달라고 했습니다. 집주인은 그렇습니다.
저희는 정말 행복합니다. 하지만 너무 가난해서 속옷을 입지않고 있습니다.
그러자 왕자는 아니 이렇게 가난하면서 어떻게 행복할수 있겠냐 하고 묻자,


집주인은 저희는 가난하지만 열심히 일하면 좋은밥은 아니지만 배를 채울수 있고
좋은집은 아니지만 비바람을 막아주고 몸을 누울수 있는데 어찌 행복하지 않겠습니까..?

그렇습니다. 많은 것을 가졌다고 행복한건 아닙니다.
마음의 문을 열고 있으면 행복은 항상 그곳에 있습니다.
좋아요 10
베스트글 추천
좋은글님의 보유뱃지
  • 새내기 에디터
  • 통합검색
  • 소식쪽지수신
  • 유료서비스
  • 첫글쓰기
  • SNS연결
왼쪽 오른쪽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봉암사  file (20) 봉촌할배 1,545 09.05.03
아내에게 쓰는 편지2..(미안한 마음...)  (22) 성준아빠 3,790 09.05.03
사랑은 소유하는 것이 아님을  (52) 침묵속의사랑 2,675 09.05.02
속죄란 ..  (15) 주주아빠 616 09.05.02
그 길을 만든 건 바로 너란다  (13) 주주아빠 818 09.05.02
좋은글 방의 님들에게 당부 드립니다,,  (26) ♡ heart ♡ 969 09.05.01
예뻐하면 예뻐지고 미워하면 미운짓만 한다  (20) 달무리 845 09.05.01
지금 너의 존재는 ...  (21) 주주아빠 1,136 09.05.01
누구 탓을 하지 마라 내 인생은 내가 책임진다  (45) 침묵속의사랑 1,127 09.04.30
버리고 마음을 비우면 가벼워 지는것을  (38) 침묵속의사랑 1,845 09.04.29
에밀리 디킨슨과 시집  (10) aa 1,262 09.04.28
아들~! 죽어야 산다~  (15) 달무리 489 09.04.28
♡★있는 그대로의 사랑★♡  (45) 아침이슬 1,496 09.04.28
당신의 찻잔이 되고싶습니다...  (24) 침묵속의사랑 649 09.04.27
그대 발길 머무는 곳에..내가 .....  (14) 내꼬야 1,850 09.04.27
민들레  file (31) 호박꽃 1,424 09.04.27
아침마다 눈뜨면...♧  (12) 金 敬洙 1,140 09.04.26
♡★당신이라는 이름이 있기에★♡  file (59) 아침이슬 3,549 09.04.26
세상은 적이 아니야  (18) 주주아빠 446 09.04.25
º♡...당신은 보물 창고입니다...♡º  (60) 침묵속의사랑 1,055 09.04.25
글쓰기
 
전체 베스트 톡
섹션별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