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커피 한잔의 여유
9 바람의 향기 2012.07.27 19:05:46
조회 6,503 댓글 10 신고

 

 
 

커피 한잔의 여유



우리는 살아가면서 많은 것을 잊고 산다.
아니, 잃으면서 살아간다는 표현이 맞을지도 모른다.
속박되어지는 시간 속에서 바쁘게 지나가는 일상들.
잊지 않으면 얻을 수 없는 것이 현실인가 보다.


삶을 산다는 것은
계속해서 사람들을 만날 수 있다는 것이고
계속해서 사람들을 잊을 수 있다는 것이고
계속해서 사람들을 잃을 수 있다는 것이지만
할 수 있다면 나는 많은 사람들을 만나고 싶고
그 사람들을 잊고 싶지도 잃고 싶지도 않다.


나는 사람들을 그리워하고 있다.
이제까지 만났던 사람들을 그리워하고
지금 만나는 사람들을 그리워하고
앞으로 만날 사람들을 그리워할 것이다.


따뜻한 커피 한잔이 그리움을 불러오는 이 시간,
창 넓은 카페에서 친구와 나누던 커피가 생각난다.
무슨 이야기를 주고받았는지 기억이 없지만
지금은 어디서 어떻게 지내는지
그 친근했던 얼굴이 낯설게만 다가온다.


- 김성문 님, '커피 한잔의 여유' 중에서 -

 

 

 
36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인생은   new 도토리 5 17:54:45
♣ 詩 너 없는 세상/ 이정하  file new 가람슬기 25 17:15:11
♣ 詩 이별은 기적을 울린다/ 임영석  file new 가람슬기 9 17:09:55
♣ 詩 내가 사랑할 사람은/ 김덕길  file new 가람슬기 41 17:05:59
돌아보겠지   new 라벤더1 56 16:50:29
(감동) 개구리 한 마리   new 이지데이 44 15:37:43
(감동) 쇠 한 덩어리의 가치   new 이지데이 32 15:35:55
사랑이 사랑에게  file 모바일등록 new 나마스떼 97 15:30:31
사랑하는 것 / 문정희   new ufo 69 14:43:31
고향길 / 신경림   new ufo 38 14:42:47
길 끝에 있는 집 / 이 기은   new ufo 32 14:42:14
욕심과 행복   new 도토리 78 14:20:28
가장 소중한 행복의 씨앗  file 모바일등록 new 나마스떼 183 14:00:34
하루살이의 기도   new 도토리 113 13:11:16
*♣ 3월의 시 ♧*  file new 146 13:06:55
봄이 오는 소리   new 라벤더1 208 13:00:14
아빠와 아들의 봄   new 도토리 63 12:46:34
참 좋은 당신을 만나... 자작  file 모바일등록 new hs긍정의2 213 12:32:47
무심(無心)   new 도토리 102 12:10:36
비틀거리는 오후   new 노영민1 138 11:50:29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