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그리운 이름하나
12 소녀짱 2012.07.20 13:32:44
조회 6,272 댓글 25 조회 13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내 마음에
그리운 이름하나 품고
살아갈 수 있다면 얼마나 행복합니까

눈을 감으면 더 가까이 다가와
마구 달려가 내 가슴에
와락 안고만 싶은데
그리움으로만 가득 채웁니다.

그대만 생각하면
삶에 생기가 돌고
온몸에 따뜻한 피가 돕니다.
그대만 생각하면
가슴이 찡하고
보고픔에 울컥 눈물이 납니다.

세월이 흐른다해도
쓸쓸하지만은 않습니다.
내 가슴에 그리운 이름 하나 늘
살아 있음으로 나는 행복합니다.


          글: 용혜원님
좋아요 37
베스트글 추천
소녀짱님의 보유뱃지 32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춤추는 고래 프로젝트, 칭찬하면 상품권이!?  (36)
공지 파우치 공개하고 키엘 트리트먼트 받자!  (15)
공지 ‘최고의 여행지’ 추천하고 아웃백 가자!  (35)
공지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
공지 *- 게시물과 덧글(숨김 ,삭제)-*  (20) 15  마음의글 8,087 14.04.01
그대가 그립습니다 ..   new 11 wjdehdwls 53 21:05:27
나이가 들면서 더 필요한 친구   new 12 네잎크로바 186 18:55:20
상대방에 대한 조그만 배려   new 21 이상화 170 18:14:42
며느리밥풀꽃   new 21 이상화 87 18:10:36
가을을 파는 꽃집   new 75 ♥ 녹 정 ♥ 102 17:52:20
우리 서로 기쁜 사람이 되자  file new 45 장미~♥ 344 17:04:23
세상의 모든 인연으로  file new 45 장미~♥ 330 16:57:37
행복을 느낄줄 아는사람  file new 45 장미~♥ 284 16:54:56
가슴이 따뜻해서 아름다운 사람에게  file 모바일등록 new 9 나마스떼 354 14:25:35
진정 바라는 것 / 교황님 집무실에 적혀 있다는 ..   new 10 김용수 213 13:37:04
아름다운 사랑과 용서   new 10 김용수 254 12:57:40
.*"*. 가을이가 오네요. .*"*.  file new 20  482 11:34:11
강변에서   new 4 노영민1 134 11:31:18
그대여, 살다 보면 이런 날이 있지 않은가, 외 2..  (1) new 10 소나무 334 09:53:55
  사랑, 그 위대한 감정  file (2) new 14 광솔 435 09:37:19
아무리 상황이 안 좋더라도...이 해인  file (1) new 7 사과마미 519 07:55:06
어찌 나보다 더 그리웠겠습니까 ..   new 11 wjdehdwls 303 07:39:34
여행을 가고 싶다 / 김정한  (1) new 11 wjdehdwls 236 07:36:41
** 마음을 움직이는 힘 **  (4) new 16 청암 601 05:21:33
  부끄러운 마음(자작)  (3) new 5 샛별 453 03:04:5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전체 베스트 톡
섹션별톡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