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그리운 이름하나
12 소녀짱 2012.07.20 13:32:44
조회 6,382 댓글 25 신고





내 마음에
그리운 이름하나 품고
살아갈 수 있다면 얼마나 행복합니까

눈을 감으면 더 가까이 다가와
마구 달려가 내 가슴에
와락 안고만 싶은데
그리움으로만 가득 채웁니다.

그대만 생각하면
삶에 생기가 돌고
온몸에 따뜻한 피가 돕니다.
그대만 생각하면
가슴이 찡하고
보고픔에 울컥 눈물이 납니다.

세월이 흐른다해도
쓸쓸하지만은 않습니다.
내 가슴에 그리운 이름 하나 늘
살아 있음으로 나는 행복합니다.


          글: 용혜원님
37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언덕에 올라서서 별을 봅니다  file new 하양 0 00:31:49
쉼표  file new 하양 0 00:29:25
인생의 의미  file new 하양 0 00:28:28
눈 위에 쓴다  file new lovely 6 00:09:27
눈사람  file new lovely 9 00:09:24
눈위에 쓰는 겨울시  file new lovely 6 00:09:20
♣내 속엔 당신이 너무 많습니다♣  file new 비익련리 24 18.02.24
알지 못했으리   new 마음자리 43 18.02.24
낚시   new 마음자리 29 18.02.24
바람소리   new 마음자리 31 18.02.24
만일 당신이 바라신다면   new 산과들에 46 18.02.24
그진한 맛   new 산과들에 29 18.02.24
고요한 밤에   new 산과들에 38 18.02.24
천재는  file 모바일등록 new (1) 유비무환 36 18.02.24
일찍  file 모바일등록 new (1) 유비무환 39 18.02.24
사랑은  file 모바일등록 new (1) 유비무환 40 18.02.24
날씨와도 같은 우리의 삶   new 네잎크로바 63 18.02.24
말(言)을 들었습니다   new 교칠지심 41 18.02.24
[펌]따뜻한 격려   new 교칠지심 45 18.02.24
당신이 지금 서른 살이라면   new 교칠지심 42 18.02.24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