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그리운 이름하나
12 소녀짱 2012.07.20 13:32:44
조회 6,378 댓글 25 신고





내 마음에
그리운 이름하나 품고
살아갈 수 있다면 얼마나 행복합니까

눈을 감으면 더 가까이 다가와
마구 달려가 내 가슴에
와락 안고만 싶은데
그리움으로만 가득 채웁니다.

그대만 생각하면
삶에 생기가 돌고
온몸에 따뜻한 피가 돕니다.
그대만 생각하면
가슴이 찡하고
보고픔에 울컥 눈물이 납니다.

세월이 흐른다해도
쓸쓸하지만은 않습니다.
내 가슴에 그리운 이름 하나 늘
살아 있음으로 나는 행복합니다.


          글: 용혜원님
37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균형과 조화   new (1) 명암 17 10:18:09
집단은 10인 이상이 되어야한다   new (1) 명암 13 10:16:26
한계의 벽   new (1) 명암 20 10:15:00
♡ 이 세상에 쓸모 없는 것은 없다   new 청암 18 09:53:39
사랑은  file 모바일등록 new 유비무환 42 09:38:44
천국에는  file 모바일등록 new 유비무환 20 09:34:31
남자들은  file 모바일등록 new 유비무환 34 09:30:18
거짓말에도 면허증과 급수가있다   new 네잎크로바 31 09:26:01
창문   new 도토리 20 09:04:49
너를 사랑했던 시간  file 모바일등록 new 조은그대 63 08:55:33
♧ 겨울 소나무 / 온용배 ♧   new 지오프리 22 08:49:17
♧ 겨울비 어둠의 거리 / Young ♧   new 지오프리 21 08:49:14
♧ 당신과 나의 겨울이 따뜻했으면 좋겠습니다. / 이채 ♧   new 지오프리 32 08:49:11
자신을 이기는 사람  file new (1) 뚜르 60 08:13:03
직접 해 봐야 알 수 있는것  file new (1) 뚜르 31 08:12:58
눈물에 대해 생각해 보았니 / 이해인  file new (1) 뚜르 33 08:12:53
들꽃 한 송이   new (1) 도토리 22 07:44:43
나는 세상을 바라본다  file new (2) lovely 50 06:48:28
내꿈을 향하여 열심히  file new 다올g 51 06:42:51
행복의 문  file new lovely 109 06:35:1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