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그리운 이름하나
12 소녀짱 2012.07.20 13:32:44
조회 6,378 댓글 25 신고





내 마음에
그리운 이름하나 품고
살아갈 수 있다면 얼마나 행복합니까

눈을 감으면 더 가까이 다가와
마구 달려가 내 가슴에
와락 안고만 싶은데
그리움으로만 가득 채웁니다.

그대만 생각하면
삶에 생기가 돌고
온몸에 따뜻한 피가 돕니다.
그대만 생각하면
가슴이 찡하고
보고픔에 울컥 눈물이 납니다.

세월이 흐른다해도
쓸쓸하지만은 않습니다.
내 가슴에 그리운 이름 하나 늘
살아 있음으로 나는 행복합니다.


          글: 용혜원님
37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봄날 꽃구경 한번 갑시다 -- 용혜원  file new 토기장이 11 15:36:37
연애의 기술   new 도토리 28 14:54:24
싱거운 봄 - 권정희  file new 토기장이 21 14:21:53
나 자신을 기리는 노래 - 김소연   new 토기장이 21 13:47:39
이야기 담는 사진사  file new 23 12:44:01
엄마라서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91 12:15:39
또 다른 비상을 꿈꾸며   new 우인 41 12:08:49
+ 들꽃의 노래  file new (1) lovely 50 11:30:55
눈빛이 그리운 이 있습니다/배은미  file new (1) 티처 109 11:26:37
+ 자연이 들려주는 말  file new (1) lovely 51 11:24:02
+ 이로쿼이족 인디언 기도문  file new (1) lovely 42 11:20:40
◎ 늘 본분을 지키면 복이 저절로 온다. ◎ .   new (2) 명암 71 11:14:57
늙어가는 아내에게 - 황지우   new (1) 명암 75 11:13:17
우리들 인생은 외롭다   new (1) 명암 78 11:12:08
다짐 /이정하  file new (1) 티처 63 11:09:38
[오늘의 좋은글] 인생여행의 기본지침 6가지  file new (1) 책속의처세 49 11:02:20
봄이 오면 그대와 사랑 할래요.!!!   new (1) gaja438 158 10:49:07
인생도 그래요  file new (1) 풀피리 101 10:21:09
사랑도 나무처럼  file new (1) 풀피리 95 10:18:24
누군가를 용서 하지 못하는 사람은   new (1) 네잎크로바 72 10:17:12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