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비를 맞으며 ----서정윤
17 허수아비 2012.07.18 14:02:53
조회 1,405 댓글 0 신고

비를 맞으며

살아 있다는 것으로 비를 맞는다
바람조차 낯선 거리를 서성이며
앞산 이마에 젖는다
이제그만
흘러가는 대로 맡겨두자
보리의 눈물이 그칠 때까지
태양은 숨어 있고
남루한 무거워진다

숨어 있는 곳을 찾아
바람에 치이는 구름 낮은 자리에
우리는 오늘도 서 있고
오늘만은 실컷 울어도 좋으리
오늘만은,
 어머니를 생각하며 
땅의 주인이 되어 닜지 목한
보리 이삭이 맞혀지고
편히 잠들지 못하는

먼저 죽은 자들의 영혼을 달래며
비는 떨어지고 있다
마음에도 젖지 않는 빗물이
신암도 하수구에서
가난이 녹은 눈물이 지워지고 있다
 이제그만
흘러가는 대로맡겨두자 하늘조차도.
15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시련은 누구에게나 온다  file new 하양 11 00:24:11
남을 비방하는 것은 무서운 죄악이다  file new 하양 10 00:22:39
이웃 사람을 정의롭게 대하라  file new 하양 17 00:20:45
가까운듯 멀어진 사람들...  file new (1) 새벽해무2 82 00:08:06
그대 그리움  file new (1) 김별 71 16.09.28
가을이 물들어 오면.!!!   new (1) gaja438 103 16.09.28
사랑은 시작 할때가   new (1) BIGBOSS 91 16.09.28
영원이 사랑 한다는 것은   new BIGBOSS 87 16.09.28
너 에게   new BIGBOSS 105 16.09.28
서두르지 마라   new 산과들에 94 16.09.28
단 한순간만이라도   new 산과들에 90 16.09.28
기도   new 산과들에 59 16.09.28
늘 그리운 사람   new 네잎크로바 111 16.09.28
진실은 가슴속에 있어요  file new 뷰티선희 157 16.09.28
나의 애인   new 도토리 211 16.09.28
절제만이  file 모바일등록 new 유비무환 123 16.09.28
혼자 힘으로  file 모바일등록 new 유비무환 153 16.09.28
사랑을  file 모바일등록 new 유비무환 186 16.09.28
당신이 웃는 모습은 사랑입니다   new 소라2 234 16.09.28
우리는서로 모르는 얼굴 이지만   new 소라2 159 16.09.2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