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눈물 (자작글)
7 키스 2012.07.01 00:23:00
조회 1,507 댓글 4 신고




                     아무도 모르게 눈물을  흘렸내요........

                      괜시리 서럽고  괜시리 울적해 지는게 .....
                       무슨일이 생긴것도 아닌대두........

                       작은거  하나 하나에  서운하기도 미워지기도
                         하는거  그런게  사랑은 아닐진데.......

                       괜시리  온 몸에 힘이 빠져 버리는거 같아서리
                         짝사랑이  참 아픈거라는거 또 한번 실감을 ㅠㅠ

                       비가  오락 가락 해서  더 기운이 빠져 버렸는지 몰라
                          아직도 여전히 비가 싫은 아가 거든.......

                          그냥  오늘은  날 보고 웃어주던  아저씨 모습이
                            마음 속에  그렇게 그리 그려진 날이었다고.........

                        왜냐고  묻지는 말아줄래요^^
                           궂이 물어 오시면 딱히 대답할게 생각이 나질 않거든..

                         그냥  날 보고 웃어 주던 아저씨가 생각이 났고
                            그 기억속에서  그냥  슬픈  눈동자에 눈물이 고였을뿐
                     
20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인생의 세가지 여유로움  file new 청주한씨녀 1 10:49:01
새로운 약  file new 유비무환 80 09:25:20
♡ 아침을 감사로 시작하라  file new (1) 청암 96 09:20:57
마음에 새기는 좋은 글  file new 풀피리 106 09:19:59
사랑도 나무처럼  file new 풀피리 85 09:13:13
인생의 스승은 시간이다 / 김정한   new beforesunri.. 53 09:12:25
두 번은 없다​ / 비슬라바 쉼보르스카​   new beforesunri.. 51 09:11:08
지식과 지혜  file new 풀피리 33 09:07:34
울타리  file new 날마다 행복 48 08:54:23
마음을 여는 방법 /박재민  file new (1) 뚜르 76 08:50:25
나에게 고맙다  file new 날마다 행복 49 08:46:45
황금낮달맞이꽃  file new 뚜르 28 08:43:44
말 한마디의 힘  file new (1) 뚜르 92 08:40:59
마음대로 시키는 대로  file new 날마다 행복 83 08:40:20
● 詩 이채/ 당신과 나의 겨울이 따뜻할 때  file new ㅣezdayㅣ 13 08:35:52
● 詩 황동규/ 더딘 슬픔  file new ㅣezdayㅣ 18 08:34:59
● 詩 이외수/ 할머니가 해 주신 옛날 이야기  file new ㅣezdayㅣ 28 08:33:54
♧ ♧ 아내에게 / 유용주 ♧ ♧  file new 부산아놀자 81 08:03:16
♧ 일곱 빛깔 무지개 / 백종흔 ♧  file new 부산아놀자 75 08:03:14
♧ 행복주머니가 열리는 오늘은 / 최유진 ♧  file new 부산아놀자 96 08:03:10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